•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무너진 120일선…코스피 '비상구'를 찾아라

    ... 터져나오는 악재들이 또다시 투자심리를 짓누르고 있다. 지난달 2230선까지 오르며 사상 최고치 행진을 벌였던 코스피지수는 이날 55.79포인트(2.64%) 급락한 2055.71로 마감되며 120일 이동평균선(2057.63)마저 이탈했다. ... 모멘텀이 부족한 이유 중 하나로 꼽힌다. (1) 美경기지표 둔화…완만한 회복 기대 글로벌 경기 둔화되나 국내 경기선행지수의 반등이 예상보다 늦어지고 있는 가운데 지난달 미국 경기선행지수 상승세가 꺾이면서 글로벌 경기 둔화에 대한 우려가 ...

    한국경제 | 2011.05.23 00:00 | 강지연

  • 美경기지표 줄줄이 꺾여…'소프트패치' 터널로

    ... 주도해온 제조업 관련 지표마저 시장 예상을 밑돌고 있다. 19일 미국의 민간 경제조사단체인 콘퍼런스보드는 4월 경기선행지수가 전월 대비 0.3% 하락했다고 발표했다. 3~6개월 뒤 경기 상황을 보여주는 경기선행지수가 하락세를 보인 것은 ... 전월 18.5에서 이달 20.0으로 상승할 것으로 기대했었다. 이에 앞서 16일 발표된 5월 엠파이어스테이트 제조업지수도 전월(21.7)에 비해 뚝 떨어진 11.9를 기록했다. 닐 두타 뱅크오브아메리카(BOA)메릴린치 이코노미스트는 ...

    한국경제 | 2011.05.20 00:00 | 이익원

  • thumbnail
    삼성전자 vs 롯데칠성 '황제주 등극' 누가 먼저

    ... 전망이 엇갈린다. 김윤오 신영증권 연구원은 롯데칠성에 대해 "자회사 롯데주류의 수익성이 개선되고 있고,서초동 유휴부지 개발도 가시권에 접어들어 당분간 상승세를 이어갈 것"으로 내다봤다. 반면 이경민 우리투자증권 연구원은 "국내 경기선행지수 반등 시점이 늦춰지고 있어 내수주 강세는 한계를 보일 수 있다"며 "미국 경제지표 호조가 지속되고 있어 삼성전자의 상대적 강세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승우 신영증권 IT팀장은 "단기적으로 주가가 급하게 올라 조정 가능성도 있지만 ...

    한국경제 | 2010.12.24 00:00 | 강지연

전체 뉴스

  • [11월 전망]"美경기 2차조정 가능…보수적 접근을"-솔로몬證

    ... 염두에 둬야 한다고 판단했다. 이에 따라 주식시장에도 보수적인 과점에서 접근하는 것이 좋다는 조언이다. 코스피지수 예상 밴드는 1800~1980포인트를 제시했다. 이 증권사 강현기 연구원은 "11월 주식시장은 보수적인 관점에서 ... 고려하여 1800포인트를 제시한다"고 전했다. 강 연구원은 "미국 경기는 고용 여건과 심리적 불안에 따른 소비감소, 선행경기의 하락 속 4분기 경제 성장률 부진 등을 고려할 때 2차 조정을 유발할 수 있다"고 판단했다. 그는 또 "그간 ...

    한국경제 | 2011.10.31 00:00 | jinhk

  • 유가, 美경기회복 우려에 하락…76.79弗

    17일(현지시간) 국제유가는 미국의 주간 신규실업자수가 급증하고 경기 선행지수 역시 예상에 미달하면서 경기 회복 속도에 대한 우려속에 나흘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7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99센트(1.1%) 내린 배럴당 76.79 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반면 런던 ICE 선물시장의 7월 인도분 브렌트유는 48센트(0.6%) 오른 배럴당 78.62 달러에 거래됐다. 미 노동부는 지난 주(...

    연합뉴스 | 2010.06.18 00:00

  • 美경기선행지수 10개월째 상승

    미국의 3∼6개월 뒤 경기상황을 나타내는 경기선행지수가 10개월 연속 상승했다. 미국의 민간 경제조사단체인 콘퍼런스보드는 1월 경기선행지수가 0.3% 상승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이로써 이 지수는 지난 2004년 이후 가장 ... 0.5%보다는 낮은 수준이다. 한편, 필라델피아 지역의 제조업 경기를 나타내는 필라델피아 연준의 2월 산업활동지수는 17.6으로, 전달 15.2보다 상승했다. (뉴욕연합뉴스) 김지훈 특파원 hoonkim@yna.co.kr

    연합뉴스 | 2010.02.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