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싸인' 황선희 "살인마 연기 몰입하면 박신양도 무서워해"

    SBS 드라마 '싸인'에서 미녀 살인마 강서연 역으로 주목을 받은 신예 황선희가 생애 첫 예능프로그램에 출연 드라마 후일담을 전했다. 황선희는 SBS '강심장'에 출연 '싸인'의 숨겨진 뒷이야기들을 공개할 예정이다. 황선희는 "드라마가 끝난 이후에도 실제로 나를 무서워하는 사람들이 많다”며 고충을 고백해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사이코패스 살인마 연기 몰입에 대해 "나도 모르게 무섭게 몰입했던 장면들이 있다. 특히 마지막회에 박신양을 죽이는 장면을 촬영할 때는 과도한 ...

    한국경제 | 2011.04.05 00:00 | sin

  • thumbnail
    장신영 "과거 '미스 춘향' 출연 화면 지우고 싶다"

    ... 못할 속사정을 공개하자 출연진들은 모두 깜짝 놀랐다는 후문. '미스 춘향 선발대회'에 얽힌 장신영의 쓰라린 추억은 무엇인지, 5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이날 방송에는 장신영 외 태진아, 박준금, 정선경, '싸인'의 미녀 살인마 황선희, 이병진, 윤하, 유키스 동호, 마이티마우스 쇼리J, SBS 신입 아나운서 유혜영 등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 대결을 펼쳤다. 한경닷컴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

    한국경제 | 2011.04.05 00:00 | sin

  • thumbnail
    황선희, '시티헌터'캐스팅 … 이민호와 연기호흡

    SBS 드라마 '싸인'에서 오금을 저리게 하는 미녀 살인마 '황선희 역'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받은 신인 연기자 황선희가 차기작을 결정했다. 황선희의 소속사는 28일 "황선희가 오는 5월25일 방송될 SBS 새 수목극 '시티헌터'(작가 황은경, 연출 진혁)에 캐스팅 됐다"고 밝혔다. '시티헌터'에서 황선희는 청와대 인근의 작은 동물병원을 운영하는 수의사 진수희 역으로 분해 예쁘고 청순한 외모지만 도도하고 까칠한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특히 ...

    한국경제 | 2011.03.28 00:00 | mina76

전체 뉴스

  • thumbnail
    '본 대로 말하라' 신수호, 광수대 '리얼 형사 룩' 대본 인증샷 공개

    ...는 모든 것을 잃은 천재 프로파일러와 한 번 본 것은 그대로 기억하는 능력을 가진 형사가 죽은 줄 알았던 연쇄 살인마를 추적하는 오감 서스펜스 스릴러 이다. 신수호는 극 중 말보다 몸이 먼저 나가는 다혈질 형사‘장태성’역을 ... 높였다. 그동안 신수호는‘훈남 정음’, ‘다시 만난 세계’, ‘미녀 공심이’등 다수 작품에서 능청스럽고 자연스러운 연기력으로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눈길을 샀다. ...

    스타엔 | 2020.02.06 18:34

  • thumbnail
    김사랑, '어비스'서 박보영과 2인 1역 캐스팅...초특급 미녀 검사 役

    ... 기자] ‘어비스’ 배우 김사랑 / 사진제공=뉴트리 배우 김사랑이 tvN '어비스'에 초특급 미녀 검사역으로 캐스팅돼 배우 박보영과 2인 1역으로 호흡 맞춘다. 김사랑 측은 “최근 김사랑이 '어비스' 여주인공 ... 두뇌까지 갖춘 완벽녀로 “중앙지검의 여신”이라 불리는 검사이다. 고세연은 난데없이 극악무도한 살인마에게 살해당하지만 어비스를 통해 흔녀의 외모로 다시 환생한다. 길거리에 채일 만큼 흔한 외모로 변신한 '환생 후' ...

    텐아시아 | 2019.03.18 09:16

  • thumbnail
    [bnt포토] 고준희, 옆얼굴부터 쇄골까지 '미녀의 정석'

    [김강유 기자] 26일 오후 OCN 수목드라마 '빙의' 제작발표회가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서울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배우 고준희가 간담회에 임하고 있다. OCN의 수목 오리지널 '빙의'는 불량 형사 강필성(송새벽)과 영매 홍서정(고준희)이 되살아난 연쇄살인마의 영혼에 맞서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3월6일 밤 11시 첫 방송.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9.02.26 15: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