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日교도통신 "일본, G7 확대해 한국 참가시키는 방안에 반대"

    일본 정부가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를 확대해 한국을 참여시키는 구상과 관련해 미국 정부에 반대 의사를 표명했다는 일본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교도통신은 28일 복수의 미일 외교 소식통 발언을 근거로 일본 정부 고위 관료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G7 확대 구상과 이 과정에서의 한국의 참가를 반대한다는 뜻을 미국 정부에 전달했다고 보도했다. 일본 정부는 북한이나 중국을 대하는 한국의 자세가 G7과는 다르다며 우려를 표명하고서 현재의 G7 ...

    한국경제 | 2020.06.28 09:36 | 조준혁

  • thumbnail
    문 대통령이 6·25 기념사에서 일본 우회 비판한 까닭은

    ... 백악관 안보보좌관의 회고록이 영향을 미친 것이 아니냐는 관측을 낳고 있다. 일본은 지난해 2월 하노이 2차 미북정상회담이 결렬되고 6월 3차 정상회담마저 소득없이 끝나자 7월 전격적으로 한국에 대한 3대 핵심소재부품의 수출 제한조치에 ... "북한의 비핵화는 6~9개월 내에 끝날 수 있다"고 화답했다. 2018년 4월 플로리다 마라라고에서 열린 미일 정상회담에서 아베 총리는 "6~9개월내 북한의 비핵화가 완료되어야 한다"며 볼턴의 주장을 자신의 ...

    한국경제 | 2020.06.26 11:33 | 김형호

  • "트럼프, 북미 종전선언 집착했지만…아베가 막았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18년 6월 북미정상회담에서 미국과 북한의 종전을 공식 선언하려고 했지만, 일본이 반대하며 영향력을 행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존 볼턴 전 백악관 안보보좌관은 23일(현지시간) 발간 예정인 회고록 ... 총리가 그전에도 트럼프 대통령을 방문, 북한에 대한 호전적 입장을 종용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2018년 4월 미일 정상회담 후 아베 총리가 "북한은 미국이 최대의 압박과 압도적 군사력 위협을 가해야 할 대상"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6.22 14:13 | 고은빛

전체 뉴스

  • thumbnail
    日방위백서, 센카쿠 갈등 中 견제…"美, 안전보장 기축"

    "미일동맹, 국제사회 평화와 안정에 큰 역할" 자찬 제5세대 전투기·공격용 무인기 등 러시아 동향에 주목 일본 방위성은 14일 공개한 2020년 방위백서에서 중국과 일본의 영유권 분쟁 지역인...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정 및 번영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추켜세웠다. 백서는 작년 9월 미국 뉴욕에서 열린 미일 정상회담이나 올해 1월 열린 미일 국방장관 회담 등 최근 움직임을 함께 소개했다. 러시아에 관해 방위백서는 "핵전력을 ...

    한국경제 | 2020.07.14 10:21 | YONHAP

  • thumbnail
    볼턴 "10월 북미 정상회담 가능성…실질적 진전 어려워"(종합)

    ... 일어난 방'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의 동맹 경시 정책을 강하게 비판한 볼턴 전 보좌관은 트럼프 대통령 집권 중 미군 주둔비 분담 협상이 결렬될 경우 미군을 철수할 가능성이 더 높은 곳은 일본보다 한국이라는 견해도 밝혔다. 그는 미일 간의 주일미군 주둔비 협상이 결렬로 끝날 경우 주일미군의 축소나 철수 가능성을 묻는 말에 "가능성이 있지만, 그 가능성이 더 높은 것은 한국일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내가 (트럼프 대통령의) 보좌관으로 도쿄와 서울을 방문했을 ...

    한국경제 | 2020.07.09 15:40 | YONHAP

  • thumbnail
    볼턴 "10월 북미 정상회담 가능성…실질적 진전 어려워"

    ... 방'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의 동맹 경시 정책을 강하게 비판한 볼턴 전 보좌관은 트럼프 대통령 집권 중 미군 주둔비 분담 협상이 결렬될 경우 미군을 철수할 가능성이 더 높은 곳은 일본보다 한국이라는 견해도 밝혔다. 그는 미일 간의 주일미군 주둔비 협상이 결렬로 끝날 경우 주일미군의 축소나 철수 가능성을 묻는 말에 "가능성이 있지만, 그 가능성이 더 높은 것은 한국일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내가 (트럼프 대통령의) 보좌관으로 ...

    한국경제 | 2020.07.09 08: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