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유승민 "尹 부정식품 발언, 헌법 위배되는 위험한 생각" 내부 직격

    ... 나섰다. 유 전 의원은 2일 본인의 페이스북에 윤 전 총장의 최근 매일경제 인터뷰 내용을 인용하면서 "윤 전 총장의 언론 인터뷰 중 '부정식품' 발언은 충격"이라며 "주 120시간 노동, 민란 발언에 이어 부정식품 발언을 접하고 윤 전 총장의 평소의 철학이 무엇인지 의문이 든다"고 했다. 앞서 윤 전 총장은 매일경제 인터뷰에서 "부정식품이라는 것은, 없는 사람은 그 아래 것도 선택할 수 있게 더 싸게 ...

    한국경제 | 2021.08.02 13:24 | 홍민성

  • thumbnail
    이준석 "윤석열 용기 잃은 것 같아, 안철수 떠오른다"

    ... 보수층을 집결하는 메시지에 집중하는 듯한 행보에 제동을 걸고 나선 것이다. 윤 전 총장이 지난 20일 대구를 찾아 박근혜 전 대통령의 장기 구금 등에 유감을 표하는 한편, "코로나19 초기 확산 지역이 대구가 아니었으면 민란이 일어났을 것"이라고 발언하는 등 친보수 행보를 보였다. 이 대표는 "(윤 전 총장이) 과거에 안철수 대표가 정치에 대해서 미숙했을 때 또는 정치에 처음 참여하셔서 방향성을 설정하는데 어려움을 겪으셨을 때 했던 ...

    한국경제 | 2021.07.22 09:24 | 이동훈

  • thumbnail
    윤석열 탄핵 발언…이준석 "님아 그 강에 빠지지 마오"

    ... 배틀에서 이같이 밝혔다. 전날 윤 전 총장은 대구를 방문해 지난해 여권발 '대구·경북(TK) 봉쇄 발언'을 두고 "철없는 미친 소리"였다며 "대구 아닌 다른 지역이었다면 민란부터 일어났을 것"이라고 말했다.. 나아가 윤 전 총장은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존경할 만한 부분이 다 있다"고 언급했다. 또 박 전 대통령 수사에 "마음속으로 송구한 부분도 없지 않다"고 ...

    한국경제 | 2021.07.21 20:52 | 김정호

전체 뉴스

  • thumbnail
    尹 돌발 입당에 뿔난 국힘 지도부…'여의도식' 군기잡기(종합)

    ... 질문에 "지금의 지지율은 큰 의미가 없다. 반사적 이득으로 얻은 지지율은 목욕탕의 수증기와 같다"며 "경쟁이 시작되는 순간 지지율은 출렁거리고 새로운 인물이 부상할 것"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유승민 전 의원은 '가난한 사람은 부정식품이라도 선택할 수 있게 해야 한다'는 윤 전 총장의 최근 인터뷰 발언에 대해 "주 120시간 노동, 민란에 이어 부정식품 발언을 접하고 윤 전 총장의 평소 철학이 무엇인지 의문이 든다"고 비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02 21:47 | YONHAP

  • thumbnail
    尹 돌발 입당에 뿔난 국힘 지도부…'여의도식' 군기잡기

    ... 질문에 "지금의 지지율은 큰 의미가 없다. 반사적 이득으로 얻은 지지율은 목욕탕의 수증기와 같다"며 "경쟁이 시작되는 순간 지지율은 출렁거리고 새로운 인물이 부상할 것"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유승민 전 의원은 '가난한 사람은 부정식품이라도 선택할 수 있게 해야 한다'는 윤 전 총장의 최근 인터뷰 발언에 대해 "주 120시간 노동, 민란에 이어 부정식품 발언을 접하고 윤 전 총장의 평소 철학이 무엇인지 의문이 든다"고 비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02 12:21 | YONHAP

  • 與 "尹, 검찰개혁 반대 '국힘 경선 승차료'"…국힘은 '발끈'

    ... "입당으로 자신의 약점이 보완될 것이라는 기대에서 깨는 것이 그리 오래 걸리지 않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윤 전 총장은 본격적인 검증대에 올라섰다"면서 "주 120시간 노동발언도 대구 민란 발언도 이한열 열사를 바라보며 부마항쟁을 말하는 일천한 역사의식뿐만 아니라, 본인과 가족 문제에 대해서도 제대로 소명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민주당은 전날(30일)에도 윤 전 총장의 국민의힘 입당에 대해 "검찰의 ...

    조세일보 | 2021.07.31 12:58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