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민유라 부친 "올림픽 참가 불투명…후원금 돌려주자고 말할 것"

    피겨스케이팅 아이스댄스 민유라·알렉산더 겜린이 해체 결정과 후원금 배분을 둘러싸고 진실게임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민유라 아버지가 후원금을 모두 돌려주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민유라 아버지는 20일 민유라의 매니지먼트사 두드림을 통해 전한 입장문에서 "본의 아니게 팀이 깨지고 베이징 올림픽 참가가 불투명해졌으므로 후원금은 후원해주신 분들께 돌려드려야 하지 않을까 하는 게 개인적인 생각"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겜린 ...

    한국경제 | 2018.07.20 10:55

  • thumbnail
    민유라-겜린, SNS서 진흙탕 싸움…후원금 배분 논란까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화제를 모은 피겨스케이팅 아이스댄스 국가대표 민유라(23)-알렉산더 겜린(25)조가 해체했다. 그리고 진흙탕 싸움이 이어지고 있다. 겜린은 18일 SNS를 통해 “민유라의 뜻으로 아이스댄스 동반자 관계를 종결한다”라고 공지했다. 겜린의 주장을 접한 민유라는 19일 “새 아이스댄싱 프로그램을 준비하는 겜린의 나태함이 개선되지 않아 (몸과 마음 모두) 준비가 될 때까지 합동 훈련을 중단하자고 ...

    한국경제 | 2018.07.19 17:15 | 한예진

  • thumbnail
    민유라 "후원 펀딩 어디에 쓰이는지 몰라" vs 겜린 "민유라 비열한 행동"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 출전해 아리랑 음악에 맞춰 피겨스케이팅을 선보였던 아이스댄스 국가대표 민유라(23)-알렉산더 겜린(25)조가 불협화음 끝에 해체했다. 겜린은 18일 자신의 SNS를 통해 "민유라의 결정으로 지난 3년간의 활동을 마무리하게 됐다"고 밝혔다. 겜린의 해체 선언 직후 민유라 역시 SNS에 "지난주까지 겜린과 새 프로그램을 훈련했는데, 겜린이 사전 운동을 하지 않고 훈련에 임하는 등 나태한 모습을 보였다. ...

    한국경제 | 2018.07.19 14:30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민유라 "다시 시작…팬들께 진 마음의 빚 열심히 해서 두배로 갚겠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피겨 국가대표로 참가했던 민유라가 파트너 알렉산더 겜린과의 팀 해체 후 심경을 밝혔다. 10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민유라는 "다시 시작합니다. 아직 풀리지 않은 숙제는 곧 풀릴 것이라 생각하며, 제가 팬분들께 진 마음의 빚은 더 열심히 해서 두 배로 갚겠습니다. 끝까지 믿고 저를 다시 일으켜 세워주신 아드리안 코치님, 이고르 코치님, 그리고 카멜랭고 코치님께 감사드립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이에 겜린은 인스타그램에 "유라와 ...

    스타엔 | 2018.08.10 18:20

  • thumbnail
    피겨 민유라, 홀로 훈련재개…"다시 시작한다"

    새 파트너 구할 때까지 묵묵히 훈련 알렉산더 겜린과 결별한 피겨스케이팅 아이스댄스 대표팀 민유라(23)가 홀로 훈련을 재개했다. 민유라 에이전트인 두드림 김택용 대표는 10일 통화에서 "민유라는 최근 미국 미시간주 노바이 훈련장에 복귀해 훈련을 시작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민유라는 새로운 파트너를 구하고 있다"라며 "은퇴 혹은 종목 전향에 관해 생각하지 않고 있다"라고 전했다. 민유라는 ...

    한국경제 | 2018.08.10 13:30 | YONHAP

  • thumbnail
    피겨 민유라-겜린 팀 해체 관련 진실 공방…"나태했다"vs"거짓말"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호흡을 맞추며 국민들에게 감동을 안겼던 피겨스케이팅 아이스 댄스 페어 민유라와 알렉산더 겜린이 해체를 알린 가운데, 소셜네트워크를 통해 두 사람 간의 진실 공방이 이어지고 있다. 두 사람의 팀 해체 소식이 알려진 것은 지난 18일 겜린을 통해서다. 겜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22년 베이징 올림픽까지 한국을 대표하겠다는 약속을 했지만 슬프게도 민유라와의 아이스댄스 파트너십을 3년 만에 ...

    엑스포츠 | 2018.07.19 15: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