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브라질, 다시 좌파정권 들어서나

    ... 3일(현지시간) 발표한 대선주자 지지율 조사에서 좌파 노동자당(PT)의 룰라 전 대통령은 34~36%의 지지율로 1위를 기록했다. 극우성향 기독교사회당(PSC)의 자이르 보우소나루 연방하원의원은 17~19%로 2위를 기록했다. 우파 브라질민주운동당(PMDB) 소속 미셰우 테메르 현 대통령과 우파 사회민주당(PSD)의 엔히크 메이렐리스 재무장관은 1% 수준을 기록하는 데 그쳤다. 노동운동가 출신인 룰라는 2002년 대선에서 승리하며 브라질 사상 첫 좌파정권을 세운 뒤 2006년 ...

    한국경제 | 2017.12.04 19:13 | 박상익

  • thumbnail
    [모닝브리핑]美·中 "검증 가능한 한반도 비핵화 추구"…국제 유가 하락

    ... 것으로 전해졌다. ◆ 프랑스 법무장관, 공금유용 스캔들로 사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후보 단일화를 이뤄 집권에 기여한 프랑수아 바이루 법무장관이 공금유용 스캔들로 사퇴했다. 마크롱의 중도신당과 정치연대로 묶인 민주운동당(MoDem)의 인사들이 모두 내각에서 빠졌다. 이에 집권 정치동맹이 깨질 가능성이 커졌다. 에두아르 필리프 총리는 21일(현지시간) 총선 이후 새 내각 인선을 발표하고 국방·법무장관에 모두 여성을 기용했다. 이날 사퇴한 ...

    한국경제 | 2017.06.22 06:37

  • thumbnail
    [뉴스의 맥] 총선도 휩쓴 프랑스 마크롱 혁명…'유럽의 병자' 흔들어 깨우다

    ... 이어 부르봉궁(하원의사당)까지 장악했다. ‘프랑스판 제3의 길’을 기치로 정치판에 뛰어든 지 불과 1년2개월 만이다. 그가 이끄는 ‘레퓌블리크 앙마르슈(전진하는 공화국)’와 ‘민주운동당’ 연합은 총선(하원)에서 전체 의석 577석 가운데 350석(60.7%)을 차지했다. 개혁을 밀어붙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그러나 역대 최저 총선 투표율(42.6%)이 말해주듯 다수의 프랑스인은 그의 ‘벤처기업형 ...

    한국경제 | 2017.06.20 20:27

전체 뉴스

  • 프랑스 집권당, 탈당 이어져 절대다수당 지위 상실

    ... 신당에 합류했다. 벡트 의원은 그러나 신당이 LREM의 정책에 반대하지 않는다면서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의 정책을 지원하고 민주운동당(MoDem)에 이어 집권당연합의 세 번째 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마크롱 대통령이 대권을 잡기 1년 전에 창당한 LREM은 이미 지난주에 17명이 한꺼번에 탈당하면서 하원의 절대다수당 지위를 상실했다. 이 17명은 생태민주연대(EDS)라는 정당을 만들었다. 2017년 총선에서 하원 전체의석 577석 중에 과반인 314석을 휩쓸며 돌풍을 일으켰던 ...

    한국경제 | 2020.05.26 23:42 | YONHAP

  • thumbnail
    우즈베크, 독재자 퇴진 후 첫 총선…중간개표 결과 여당 우세

    중앙아시아 우즈베키스탄에서 치러진 총선의 중간개표 결과 여당인 자유민주당이 선두를 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AFP·로이터 통신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우즈베키스탄 중앙선관위는 150개 선거구 가운데 128개 선거구의 투표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자유민주당은 하원 150석 가운데 43석을 차지할 것으로 보인다. 국가부활민주당이 35명으로 뒤를 이었고 정의사회민주당이 21석, 인민민주당이 18석, 생태운동당이 11석이었다. 지난 22일 치러진 ...

    한국경제 | 2019.12.23 20:57 | YONHAP

  • thumbnail
    우즈베크 개혁·개방 탄력받나…독재자 퇴진 후 첫 총선

    ... 없었으며 기존 정당들은 정부의 입법 거수기 역할을 해왔다. 현재 의석을 보면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이 소속된 자유민주당이 52석으로 다수당이다. 국가부활민주당이 36석, 인민민주당이 27석, 정의사회민주당이 20석, 생태운동당이 ... 그동안 차단됐던 다수 인권운동단체들의 인터넷 웹사이트도 이날부터 접속이 가능해졌다.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은 자유민주당 소속이던 카리모프 전 대통령을 공식적으로는 예우하지만 그의 고문, 강제노동과 같은 인권탄압 정책으로부터 급속히 ...

    한국경제 | 2019.12.22 21: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