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조현우 이름값 '톡톡'…2018 아시안게임 축구 한국, 바레인에 6-0 대승

    ... 우승'의 희망을 밝혔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은 15일 오후 9시(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반둥의 시잘락하루팟스타디움에서 열린 바레인과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E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황의조(감바 오사카) 등 공격진의 활약에 힘입어 6-0 대승을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 조현우는 골키퍼로 선발 출전해 후반 막판 기막힌 슈퍼세이브를 선보이며 6-0 승리의 버팀목을 놨다. 한국은 후반 중반 이후 김학범 ...

    HEI | 2018.08.16 09:33 | 강경주

  • thumbnail
    한국, 황의조 해트트릭 앞세워 바레인에 6-0 대승

    ... 15일(한국시간) 말레이시아 자와바랏주 반둥의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남자축구 조별리그 E조 1차전 바레인과 맞대결에서 6-0으로 승리했다. 황의조(감바 오사카)가 3골을 넣어 해트트릭을 완성하며 대표팀 승리를 이끌었다. ... 잡았다. 후반 들어 바레인의 역공이 매서웠으나 조현우(대구)의 선방으로 대표팀은 실점 없이 버텼다. 후반 추가시간 황희찬의 마무리 골이 나오면서 한국은 6점 차 대승을 거뒀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8.16 00:11 | 조희찬

전체 뉴스

  • thumbnail
    [아시안게임] '논란의 선발'서 '득점왕 후보'로… 황의조의 반전 드라마

    ... "내가 더 잘해야 한다"면서 마음을 다잡고 인도네시아에서의 반전을 다짐했고, 실현했다. 그는 바레인과의 조별리그 첫 경기부터 결승 골을 포함해 해트트릭을 폭발하며 보란 듯이 논란을 잠재웠다. 약체를 상대로 거둔 6-0 대승 속에서도 빛난 활약이었다. 17일 말레이시아와의 조별리그 2차전에서 대표팀의 충격패 속에 유일하게 득점을 기록하며 마지막 자존심을 지킨 것도 그였다. 키르기스스탄과의 3차전에서 득점포를 쉬어간 황의조는 단판 승부 첫 ...

    한국경제 | 2018.08.27 21:10 | YONHAP

  • thumbnail
    [아시안게임] 말레이전 교훈 떠올리는 김학범호 '승리 뒤 방심은 독약'

    바레인에 6-0 대승 이후 말레이전 '반둥 쇼크'…우즈베크전 '신중 또 신중' "긴장해야 할 팀입니다.사소한 실수가 실패로 이어집니다." 23일 '난적' ... 방심이 부른 '반둥 쇼크'의 기억이 아직 뚜렷하게 남아있다. 한국은 지난 15일 반둥에서 펼쳐진 바레인과 조별리그 E조 1차전에서 황의조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6-0 대승을 거두며 우승 후보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18.08.24 13:12 | YONHAP

  • thumbnail
    [아시안게임] '가시밭' 김학범호·'꽃길' 박항서호…준결승에서 만날까

    한국, 이란에 이어 우즈베크까지 '가시밭'…베트남은 바레인과 16강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에 나선 두 한국인 지도자의 토너먼트 운명이 극명하게 대비되고 있다. ... 스타' 손흥민(토트넘)을 비롯해 유럽파 선수와 K리그 선수까지 총망라해 대표팀을 꾸렸다. 1차전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6-0 대승을 거둘 때 까지 분위기가 좋았지만 말레이시아와 2차전에서 1-2로 패하고, 키르기스스탄과 3차전에서도 ...

    한국경제 | 2018.08.21 12:4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