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CJ건설, 삼성그룹 발주 공사 계약…삼성-CJ '화해무드 2탄'

    ... 삼성그룹에도 삼성물산 건설부문 등 공사를 맡을 만한 여러 계열사가 있다. 재계에서 말하는 ‘삼성·CJ그룹 간 화해 1탄’은 삼성그룹 구조조정본부 출신으로 이재용 부회장 측근으로 분류되는 박근희 전 삼성생명 부회장이 CJ대한통운 부회장으로 자리를 옮긴 지난달을 일컫는다. 당시에도 두 그룹은 이 같은 해석을 부인하지 않았다. 박 부회장은 당시 기자와의 통화에서 “삼성과 CJ 간 가교 역할을 하겠다”고 ...

    한국경제 | 2018.09.27 16:51 | 김재후

  • thumbnail
    삼성 - CJ '화해무드 2탄'… CJ건설이 SDI 공장 짓는다

    ... 공사 발주 계약을 맺었다는 점에서다. 이번 건설공사 계약이 ‘삼성·CJ그룹 간 화해 분위기 2탄’이라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신호탄은 삼성그룹 구조조정본부 출신으로 이재용 부회장 측근으로 분류되는 박근희 전 삼성생명 부회장이 CJ대한통운 부회장으로 자리를 옮긴 지난달에 쏘아졌다. 당시에도 두 그룹은 이 같은 해석을 부인하지 않았다. 박 부회장은 당시 “삼성과 CJ 간 가교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박 부회장이 ...

    한국경제 | 2018.09.17 17:24 | 김재후

  • thumbnail
    이재현 CJ그룹 회장 "글로벌 영토확장 기회 무궁무진"

    ... 시너지를 극대화하는 사업구조 재편이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CJ그룹은 매년 입사한 신입사원들을 대상으로 ‘온리원페어’ 행사를 열고 있다. 사원 교육 과정에서 얻은 아이디어를 발표하는 자리다. 이날 행사엔 박근희 CJ 부회장, 김홍기 CJ주식회사 대표, 신현재 CJ제일제당 사장, 박근태 CJ대한통운 사장, 허민회 CJ ENM 사장, 서정 CJ CGV 사장 등 CJ그룹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들이 총출동했다. 이 회장은 세 시간가량 머물렀다. ...

    한국경제 | 2018.09.12 20:02 | 김재후

전체 뉴스

  • thumbnail
    CJ, '40년 삼성맨' 박근희 전 부회장 영입

    [비즈니스 포커스] -그룹 대외 활동 총괄…“삼성·CJ 관계 개선 신호탄” 관측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박근희(사진) 삼성생명 전 부회장이 CJ대한통운 부회장으로 자리를 옮긴다. CJ그룹은 박 전 부회장을 CJ대한통운 부회장으로 영입했다고 8월 10일 발표했다. CJ 관계자는 “박 전 부회장은 삼성에서 쌓아 온 오랜 관록을 토대로 CJ대한통운 경영 전반에 대한 자문과 CJ그룹의 대외 활동을 총괄하는 역할을 맡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경Business | 2018.08.13 15:04

  • thumbnail
    CJ대한통운 부회장에 '삼성맨' 영입… CJ-삼성 화해하나

    박근희 삼성생명 고문 CJ행, 이재현-이재용 '사전교감' CJ는 삼성생명 대표이사 부회장을 역임한 박근희(65) 삼성생명 고문을 CJ대한통운 부회장으로 영입했다고 10일 밝혔다. 재계에서는 '삼성맨' 출신인 박 부회장의 CJ행을 계기로 삼성과 CJ 두 그룹의 화해 무드가 조성될지 주목하고 있다. 박 부회장은 1978년 삼성공채 19기로 삼성 SDI에 입사해 기획담당 이사를 지낸 뒤 삼성그룹 구조조정본부 경영진단팀(부사장), ...

    한국경제 | 2018.08.10 10:55 | YONHAP

  • thumbnail
    미주 설립 지상파 콘텐츠 플랫폼, 1년 만에 가입자 40만명

    ... 있음을 증명한다. KCP는 고객들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 먼저 코코와는 지상파 3사의 모든 콘텐츠를 가장 빠르게 방영한다. 여기에 고화질 영상과 프리미엄 자막으로 이용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KCP 박근희 대표는 “코코와는 한국 지상파 방송사들이 급변하는 시장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기존 단순 라이센싱 판매 방식에서 탈피해 미주를 시작으로 하나로 통일된 브랜드 경험을 다양한 경로로 고객과 파트너들에게 전달하는 유연한 글로벌 서비스 플랫폼”이라며 ...

    텐아시아 | 2018.07.17 17:14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