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韓비하·성희롱 논란 샘오취리, 방송 중단? '캐시백' 등판 예고

    ... 해놓았고, 영어 뉘앙스가 한국을 비하하는 의미가 담겨 있다는 의혹이 재기됐다. 이후 샘 오취리가 "학생들을 비하하려는 의도가 아니었다"고 해명했음에도 논란은 쉽게 가라앉지 않았다. 또한 샘 오취리가 지난해 3월 배우 박은혜와 함께 찍은 사진에 성희롱성 댓글이 달렸는데 샘 오취리는 'preach'라고 대댓글을 남겼다. preach의 사전적 의미는 '설교하다, 설파하다'이다. 하지만 속어로 상대의 말에 강하게 동의할 때도 쓰인다. ...

    연예 | 2020.09.10 11:57 | 김소연

  • thumbnail
    샘 오취리, SNS 신설? 소속사 "명백한 사칭"

    ... 입장을 전했다. 샘 오취리는 앞서 고등학생들이 졸업앨범 촬영에서 얼굴에 검은 분장을 하고 '관짝소년단'을 패러디 한 것에 대해 불쾌감을 드러내며 찬반논란의 주인공이 됐다. 이후 샘 오취리가 지난해 3월 배우 박은혜와 함께 찍은 사진에 성희롱성 댓글이 달렸는데 샘 오취리는 'preach'라고 대댓글을 남겼다. preach의 사전적 의미는 '설교하다, 설파하다'이다. 하지만 속어로 상대의 말에 강하게 동의할 때도 쓰인다. ...

    연예 | 2020.08.31 17:20 | 김소연

  • thumbnail
    샘 오취리 '대한외국인' 녹화 출연 불참…이유는 "개인 사정"

    ... 위에 오르면서 구설에 오르기도 했다. 이와 관련해 영국 공영방송 BBC에서 '한국에서 인종차별과 싸우는 흑인'이라는 제목으로 샘 오취리의 인터뷰가 실리면서 더 큰 화제를 몰고 왔다. 이후 자신의 SNS에 올렸던 배우 박은혜와 함께 찍은 사진에 달린 외국인의 성희롱성 댓글에 동의한다는 뜻을 가진 속어 "preach"라는 댓글을 단 일이 퍼지면서 또다른 논란에 휩싸였고, 결국 그는 자신의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

    연예 | 2020.08.28 23:21 | 장지민

전체 뉴스

  • thumbnail
    "따뜻한 추석 명절 보내세요"…토니안→박은혜까지, 센스만점 한가위 인사

    한가위를 맞이해 우리들컴퍼니 소속 배우들이 따뜻한 추석 인사를 전했다. 30일 우리들컴퍼니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토니안, 박은혜, 공현주, 김경란, 권혁현 등 소속 아티스트들의 센스 넘치는 추석 인사멘트와 영상을 공개했다. 먼저 우리들컴퍼니 대표이자 소속 아티스트인 토니안은 “힘들었던 일 다 잊으시고 가족들과 함께 행복한 일만 가득하길 기원하겠다”고 전했으며, 연기 뿐만 아니라 MC로도 맹활약하고 있는 박은혜는 “올 ...

    스타엔 | 2020.09.29 10:33

  • thumbnail
    '밝히는가' 박은혜, NEW '요섹녀' 등극

    배우 박은혜가 숨겨진 요리 노하우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박은혜는 자신이 MC로 나선 SBS FIL 트렌디프로그램 '당신의 일상을 밝히는가'에서 살림 내공을 선보여 화제를 모은 가운데 최근 뛰어난 요리 실력까지 속속 들이 공개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고 있다. '밝히는가'는 뷰티, 인테리어, 푸드 등 세상을 살아가는데 필요한 모든 분야의 고수들이 트렌디한 정보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최근 방송에서 박은혜는 임성근 요리 전문가와 함께 다양한 음식을 ...

    한국경제TV | 2020.09.18 11:50

  • thumbnail
    공현주, 우리들컴퍼니와 전속계약 체결…토니안-박은혜-김경란과 한솥밥

    ... 유튜브 채널 '공현주씨라이프'를 통해 리빙, 패션, 뷰티 등 다양한 분야의 실용적인 정보 팁을 공개해 여성 팬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다. 한편, 공현주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우리들컴퍼니는 가수 토니안이 대표로 있는 엔터테인먼트 회사로 박은혜, 김경란, 최재환, 권혁현, 이해운, 손세빈 등 개성 있는 연기를 펼치는 배우들이 포진해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0.09.16 09:01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