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심상정 "'물벼락 갑질' 조현민 철저한 수사…'대한항공' 명칭 회수해야"

    ... 없었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심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땅콩회항' 피해자 박창진 대한항공 사무장과 기자회견을 열고 "대한항공 3세의 갑질에 대한 엄중한 처벌과 재발을 방지하는 대책을 ... '대한민국'이라는 명칭을 조속히 회수할 것을 국토부는 검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사무장은 "조현아 부사장은 다른 계열사 임원으로 화려하게 복귀했지만, 당시 피해자인 나는 아직도 극심한 ...

    한국경제 | 2018.04.17 18:06 | 이미나

  • thumbnail
    박창진 사무장 "'땅콩회항' 조현아는 화려한 복귀…난 여전히 고통"

    박창진 사무장이 항공사 재벌들의 갑질에 대한 처벌과 재발 방지 대책을 거듭 촉구했다. 17일 오후 박창진 사무장은 국회 정론관에서 정의당 심상정 의원 등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박창진 사무장은 "항공사 ... 복귀했지만, 당시 피해자인 나는 아직도 극심한 고통에 시달리고 있다"고 호소했다. 이어 "조현민 무는 또 다른 갑질로 세상을 시끄럽게 하고 있고, 금호아시아나 박삼구 회장은 십수년간 여승무원들에게 성적 수치심을 ...

    HEI | 2018.04.17 16:43 | 한예진

  • thumbnail
    박창진 사무장 "갑질 방관하는 것도 책임…대한항공 3세 갑질 재발 막아야"

    2014년 '땅콩 회항 사건' 피해자인 박창진 사무장이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한항공 3세의 갑질에 대한 엄중한 처벌과 재발을 방지하는 대책을 세워달라"고 밝혔다. 박 사무장은 17일 오후 1시 50분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조현아 부사장은 다른 계열사 임원으로 화려하게 복귀했지만, 당시 피해자인 나는 아직도 극심한 고통에 시달리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박 사무장은 ...

    한국경제 | 2018.04.17 16:16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익명'에 가려진 한진家 탈세 제보…속 타는 관세청

    ... 제보 내용대로 관세 신고 대상이라는 것을 알면서도 물품을 면세품인 것처럼 위장하거나 상주직원 통로로 면세품을 빼내는데 동원됐다면 공범으로 조사를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조 무의 언니인 조현아 씨의 갑질을 공개 증언했지만 피해 구제는커녕 인사 보복 논란에 시달리고 있는 박창진 대한항공 사무장의 선례가 제보자를 더 주저하게 한다는 관측도 있다. 가해자에 대한 처벌, 보복으로부터의 보호 등이 확실히 보장되지 않는 한 용기를 내 당국의 조사에 협조하는 ...

    한국경제 | 2018.04.21 09:41 | YONHAP

  • thumbnail
    사퇴해야 끝날까… '눈덩이' 된 조현민 '갑질 파문'

    현직 직원 폭로에 '미확인 정보'까지 겹쳐 파장 커져 대한항공이 수습책으로 꺼낸 '대기발령 카드'에도 조현민(35) 무의 '갑질 논란'이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오히려 대한항공 ... 해 회사 이미지가 실추되고 있다"고 했다. 2014년 일어난 '땅콩회항' 사건 피해자인 박창진 대한항공 승무원( 사무장)은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해 '항공 재벌'이 잘못된 행태에도 ...

    한국경제 | 2018.04.17 18:29 | YONHAP

  • thumbnail
    심상정 "조현민 등기임원 의혹 규명하고 '국적기 박탈'해야"

    '땅콩 회항 피해' 박창진 사무장 "오너 일가 견제할 시스템 없어" 정의당 심상정 의원이 이른바 '물벼락 갑질'로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조현민(35·여) 대한항공 ... 사람이 있으면 '국내·국제항공운송사업 면허의 결격사유'에 해당한다고 규정하고 있어 조 무가 불법적 지위를 누려왔다는 논란이 일고 있다. 박 사무장은 "조 부사장은 다른 계열사 임원으로 ...

    한국경제 | 2018.04.17 15: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