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이재용 vs 검찰…한국 아니라 외국이었다면?

    ... 있긴 하나 '특수부' 사건에 한정해서다. 검사는 경찰이 진행한 개별 사건에 대해선 구체적으로 지휘를 할 수 없게 했다. 일본 경찰은 체포와 압수수색 영장을 직접 청구할 수 있다. 주민이 직접 지방 검사를 뽑고 배심원단이 기소를 결정하는 경우도 많다. 미국 검찰의 경우 한국의 검찰수사심의위원회와 유사한 '대배심제도'가 있다. 일반 시민으로 구성된 배심원단이 기소(재판에 넘김) 여부를 결정한다. 미국에는 연방 검찰과 주(州)검찰, 카운티 ...

    한국경제 | 2020.06.05 16:10 | 안효주

  • thumbnail
    아들 사망한 날 엄마는 5억원 빼내 딸에게 건넸다

    ... 지나지 않은 뒤였다. 검찰은 C씨가 숨진 아들이 살아있는 것처럼 서류를 꾸미는 수법으로 은행을 속여 돈을 빼냈다고 판단했다. A씨의 사망에 따라 상속인인 초등학생 자녀에게 가야 할 재산을 B씨가 가로챈 셈이다. 재판에 넘겨진 C씨는 배심원의 판단을 받아보겠다며 국민참여재판을 신청했다. 검찰과 변호인은 전날 오전 10시30분부터 이날 0시30분까지 14시간 동안 치열한 유무죄 공방을 벌였다. 검찰과 변호인 등에 따르면 C씨의 아들 A씨와 B씨는 2008년 결혼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0.05.20 09:49 | 강경주

  • "손정우 美로 인도 되면 자금세탁죄만 20년형"

    ... 범죄를 저지르고 도주한 미국적자이거나 국내에서 처벌을 완료하지 않은 경우가 많았다. 법무부는 미국 당국의 요청에 따라 ‘국제자금세탁’ 혐의 등에 대해 손씨의 인도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말 미국 연방대배심원은 성 착취물 광고와 자금세탁 등 9건의 혐의로 손씨를 기소했고 송환을 요청했다. 국내에서 처벌이 이뤄진 아동·청소년 성착취물을 배포한 혐의는 적용되지 않았다. 손씨가 미국에 송환될 수 있는 근거는 뚜렷하다는 게 법조계의 해석이다. ...

    한국경제 | 2020.05.06 17:35 | 안효주

전체 뉴스

  • thumbnail
    '백상예술대상' 박명훈, 영화 신인상 수상 "관객분들 리스펙!"

    ... 신인상을 수상했다. 5일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6회 백상예술대상에는 신동엽, 수지, 박보검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남자 신인 연기상에는 '기생충' 박명훈, '사냥의 시간' 박해수, '배심원들' 박형식, '보희와 녹양' 안지호, '유열의 음악앨범' 정해인이 후보에 올라 경쟁을 펼쳤다. 이들 가운데 남자 신인 연기상은 박명훈에게 주어졌다. 박명훈은 "나이 46세에 받는 신인 ...

    텐아시아 | 2020.06.05 17:20 | 신소원

  • thumbnail
    주택 침입해 노인 폭행·7만원 강탈…참여재판서 징역 6년

    ... 주장했지만 재판부는 받아들이지 않았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범행 당시 심신미약 상태였다고 보기 어렵다"며 "강도상해죄로 6년 수형을 마친 뒤 불과 3개월 만에 80살 여성을 상대로 범행했고, 동종 범죄로 여러 차례 처벌받은 전력이 있는 점 등을 종합했다"고 밝혔다. A씨에 대한 국민참여재판에는 배심원 7명이 참여해 전원 유죄 평결을 했다. 양형 의견은 징역 5년과 징역 9년이 각 1명, 징역 7년 2명, 징역 8년 3명이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04 16:52 | YONHAP

  • thumbnail
    흑인사망 연루 경찰 전원 기소됐지만…유죄 판결까지는 먼 길

    ... 전원이 3일(현지시간) 기소됐지만 이들이 실제 유죄 판결을 받기까지는 아직 갈 길이 멀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CNN방송은 이날 "흑인을 상대로 한 폭력 범죄로 경찰관들이 기소되는 일은 드물다. 그렇게 드물게 기소된 경우에도 배심원단은 유죄 평결을 꺼리는 태도를 반복적으로 보여왔다"며 "그런 실패 사례의 목록은 길다"고 지적했다. 일례로 2017년에도 미네소타주 세인트폴에서 흑인 필랜도 캐스틸(당시 32세)이 백인 경찰관의 차량 검문 중 차 안에서 총에 맞아 숨진 ...

    한국경제 | 2020.06.04 10:35 | YONHAP

사전

사법방해죄 [obstruction of justice] 경제용어사전

거짓 진술이나 허위자료 제출 등으로 수사나 재판 절차를 막거나 방해하는 행위를 말한다. 미국, 프랑스, 중국 등지에서 형법으로 사법방해죄를 규정하고 있다. 미국에서는 증거를 숨기거나 인멸하는 행위, 허위자료 제출하거나 증인이나 배심원의 출석을 방해하거나 위협하는 것까지 모두 사법방해죄로 규정할 정도로 처벌범위가 광법위하다. 사안에 따라 5년 또는 10년 이하 징역형에 처한다. 원래 저지른 범죄보다 사법방해죄로 더 무겁게 처벌되는 경우도 있다.

배심재판 [a trial by jury] 경제용어사전

법률전문가가 아닌 일반인이 배심원으로 참여해 유·무죄나 사실관계 인정에 대한 판단을 내리는 재판을 말한다. 영미권 국가에서 중요한 제도이다. 종류로는 기소를 평결하는 대배심과 재판에 참여하는 소배심으로 나뉜다. 미국의 경우 배심원으로 선발되면 재판에 참여해야 하는 국민의 의무이기도 하다. 배심원은 사실에 대한 다툼이 있는 1심에만 참여하고 사실관계 파악이 문제가 아니라 법리 해석이 쟁점이 되는 2심부터는 참여하지 않는다. 우리나라에서도 2008년부터 ...

기소배심제도 [grand jury] 경제용어사전

일반 시민이 배심원이 되어 기소 여부를 결정하는 제도. 미국의 대배심제가 대표적이다. 미국에선 법원이 선정한 배심원 20여명이 사형 등 중형이 예상되는 범죄에 대해 검사의 기소의견을 심리,기소여부를 최종 평결한다. 배심원은 시민 등 검찰 외부인사로 구성된다. 일본의 검찰심사회 제도는 검찰의 불기소에 대해 다시 심의하는 것으로 일종의 사후 통제 장치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