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2020년 목표도 통합우승…두산 대표이사 "악착같이 하자"

    ... 됐다"며 "다른 구단은 '타도 두산'을 목표로 열심히 준비할 것이다. 우리도 한 발 더 뛰고, 땀 한 방울 더 흘리는 악착같은 야구를 하자"고 제안했다. 당연히 두산의 목표는 2년 연속 통합우승이다. 전풍 대표이사는 "팬들께 우리가 가진 열정과 끈기를 보여드리고, 2년 연속 통합우승에 도전하자"고 말했다. 이날 창단 기념식에서는 새로 합류한 공필성·김상진·배영수 코치와 2020년 신인 선수들이 선수단 앞에서 '입단 인사'를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15 11:09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두산, 김상진·공필성·배영수와 코치 계약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김상진(50), 공필성(53), 배영수(40)와 코치 계약을 했다. 두산은 14일 코치 3명 영입 소식을 전했다. 투수 출신 김상진 코치는 1991년 두산 전신인 OB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삼성 라이온즈, SK 와이번스에서 선수 생활을 이어갔다. 김상진 코치는 현역 때 122승 100패 14세이브 평균자책점 3.54를 올렸다. SK와 삼성에서 지도자 생활을 한 김상진 코치는 프로 생활을 시작한 구단에서 코치 ...

    한국경제 | 2020.01.14 10:11 | YONHAP

  • thumbnail
    얼어붙은 프로야구 FA시장…'조용한' 한화 이글스

    간판타자 김태균, 계약 조건도 못 받아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는 1년 전 선수 계약 과정에서 적지 않은 진통을 겪었다. 구단의 세대교체 방침 속에 권혁과 배영수가 두산 베어스로 떠났고, 내부 자유계약선수(FA)였던 이용규, 최진행과는 줄다리기 끝에 전지훈련 출국 하루 전인 1월 30일에 계약했다. 재계약 대상자였던 송은범과도 같은 날 계약했다. 송은범은 지난 7월 신정락과 트레이드돼 LG 트윈스로 이적했다. 일각에선 베테랑 홀대 논란이 일었다. ...

    한국경제 | 2019.12.31 17: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