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독일 검찰, 미쓰비시 사무실 압수수색…배기가스 조작 혐의

    독일 검찰이 21일(현지시간) 디젤차의 배기가스 장치를 조작한 혐의로 일본의 자동차 기업 미쓰비시의 독일 사무실을 압수수색 했다. 현지언론에 따르면 검찰은 이날 2개의 디젤 엔진 모델에서 배기가스 장치가 조작된 혐의를 잡고 수사 ... 폴크스바겐은 당시 환경 기준치를 맞추기 위해 주행 시험으로 판단될 때만 배기가스 저감장치가 작동하도록 소프트웨어를 조작했다. 실제 주행 시에는 연비 절감을 위해 저감장치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고 산화질소를 기준치 이상으로 배출하도록 ...

    한국경제 | 2020.01.22 03:51 | YONHAP

  • thumbnail
    한국토요타, '토요타 꿈더하기' 장학증서 수여식 열어

    ... 2005년부터 지금까지 총 475명의 학생에게 8억9,00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해왔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한국토요타 사장은 "장학금이 학생들의 소중한 꿈에 다가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법원 "'배출가스 조작' 폴크스바겐, 차주에게 위자료 줘야" ▶ 자동차 누적 등록대수 2,367만대…2.0%↑ ▶ 국토부, 포드·BMW·토요타·만트럭 등 7,773대 리콜

    오토타임즈 | 2020.01.17 09:24

  • 법원 "'배출가스 조작' 폴크스바겐, 차주에게 위자료 줘야"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폴크스바겐과 아우디의 차량 배출가스 조작 사건과 관련해 수입사·제조사들이 배상 책임을 져야 한다는 법원 판결이 또다시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31부(조미옥 부장판사)는 폴크스바겐, 아우디 차주 ... 재판부는 판매사들에 대한 청구도 모두 기각했다. 아울러 원고 중 매매·리스 계약 체결 사실이 입증되지 않은 경우나 배기가스 조작과 관련 없는 엔진 모델의 차량 매수자, 중고차 매수자·리스 이용자들의 청구 또한 기각했다. 폴크스바겐그룹은 ...

    오토타임즈 | 2020.01.16 17: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