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미국이 돌아왔다"더니…바이든 외교 곳곳서 '삐그덕'

    ... 핵심 의제로 다뤄야 한다는 입장이다. 반면 이란은 미국의 제재 해제를 선결 조건으로 요구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유럽연합(EU)이 지난달 21일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과의 조기 협상을 이란에 제안했지만 이란이 이를 거부했다. 백악관은 “미국은 의미 있는 외교를 재개할 뜻이 여전히 있다”고 밝혔지만 언제 어떤 식으로 돌파구가 마련될지는 불확실하다. 미얀마 상황도 악화되고 있다. 유엔인권사무소는 지난달 28일 미얀마 전역에서 군부의 무력 ...

    한국경제 | 2021.03.01 16:50 | 워싱턴=주용석

  • thumbnail
    트럼프 "세번째 결심할 수도"…2024년 대선 출마 시사

    ... 그들(민주당)을 상대로 세 번째 승리를 거두겠다고 결심할 수도 있다”고 했다. 2020년 대선에서 자신이 승리했다는 주장을 반복하는 동시에 다음 대선에 후보로 나설 수 있다는 속뜻이 함축된 말이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백악관을 떠난 지 39일 만에 처음으로 이날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그는 “공화당이 상원과 하원을 되찾고 백악관으로 귀환할 것”이라며 “(차기 공화당 출신 대통령이) 누가 될지 궁금하다”고도 ...

    한국경제 | 2021.03.01 16:49 | 이고운

  • thumbnail
    퇴임 39일만에 공개연설 나선 트럼프, 차기대선 출마 시사

    ... 이어갔다. 참석자들은 "USA", "당신이 이겼다" 등의 구호로 호응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이날 연설에서도 민주당이 대선을 "훔쳤다"는 주장을 반복하고, 민주당이 4년 뒤 백악관을 잃을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자랑스럽고 열심히 일하는 미국 애국자들의 운동은 이제 막 시작됐다"며 "결국 우리가 이길 것"이라고 강조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각종 여론조사에서 공화당 지지층에서 ...

    한국경제 | 2021.03.01 10:43 | 오정민

전체 뉴스

  • thumbnail
    파우치, 존슨앤드존슨 백신 승인에 "모두 안전…고르지 말라"(종합)

    ... 논쟁이 격화하는 가운데 나온 것이라고 정치전문매체 더힐은 전했다. 조 바이든 행정부는 출범 100일 이내에 등교를 약속했지만, 모든 교사가 백신 접종을 하지 않은 채 학교에 가야 하는 상황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앞서 백악관은 등교 재개를 위해 교사의 접종을 우선해야 하지만, 이것이 안전한 등교 재개를 위한 요건은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다. CDC는 교사의 백신 접종이 학교 재개에 필수는 아니지만, 권장 사항으로 제시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1 13:22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퇴임후 첫 연설…신당창당 부인·차기 출마 가능성 시사(종합)

    보수진영 행사서 "내가 그립나, 세번째 결심할수도…신당창당 보도는 가짜뉴스" "민주, 4년 뒤 백악관 잃을 것…바이든, 가장 형편없는 첫 달 보내"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이 2024년 대선 출마 가능성을 시사했다. 또 신당 창당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28일(현지시간) 플로리다 올랜도에서 열린 보수진영의 연례 주요 행사인 보수정치행동회의(CPAC) 연설에서 "누가 알겠느냐. 나는 그들을 패배시키고자 세 번째 결심을 ...

    한국경제 | 2021.03.01 10:15 | YONHAP

  • thumbnail
    국제사회 미얀마 유혈사태 강력규탄…美 "추가대응 나설것" 경고(종합)

    ... 28일(현지시간) 민주화 시위대를 무력 진압해 최악의 유혈 사태를 일으킨 데 대해 서방 국가들이 일제히 강력 규탄했다. 미국과 유럽연합(EU)은 군부 인사들을 겨냥해 추가 제재 가능성을 언급하기도 했다.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제이크 설리번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이날 성명에서 희생자 유족에게 조의를 표하는 동시에 미얀마 군부에 추가 제재를 경고했다. 그는 "목숨을 잃은 용감한 시위대의 가족들에게 진심 어린 애도를 전한다"면서 "폭력에 책임이 있는 사람들을 추궁하고, 버마인들을 ...

    한국경제 | 2021.03.01 10:02 | YONHAP

사전

INF조약 경제용어사전

... 미하일 고르바초프 소련 공산당 서기장의 등장으로 전기가 마련됐다. 로널드 레이건 미 대통령과 고르바초프 서기장은 1986년 10월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정상회담에서 중거리 미사일 전력 감축에 공감대를 이룬 뒤 이듬해 12월 백악관에서 INF조약에 서명했다. 이듬해 6월 INF조약이 발효됐고 이후 3년 만에 미·소는 총 2692기(미국 846기, 소련 1846기)의 미사일을 제거했다. 1991년 5월 11일 소련이 마지막 SS-20을 제거했고, 그 직전 미국도 ...

모리스 옵스펠드 [Maurice Obstfeld] 경제용어사전

... 받았다. 케네스 로고프 미 하버드대 교수와 함께 쓴 《국제 거시경제학의 기초》, 폴 크루그먼 미 프린스턴대 교수와 쓴 《국제경제학》 등은 경제학도의 필독서로 통한다. 현실 경제정책 입안에도 적극 참여했다. 버락 오바마 행정부에서 2년간 백악관 경제자문위원회(CEA) 위원을 맡아 오바마 대통령에게 무역협정과 에너지·환경정책 등을 조언했다. 2002년부터 2014년까지 일본은행 통화경제연구소 명예고문을 지내면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경제정책인 '아베노믹스'에 이론적 토대를 제공하는 ...

호혜통 [Reciprocal Trade Act] 경제용어사전

... 수 있도록 한 법. 미국 정치 전문 매체 폴리티코는 "미국산 수출품이 불공정하게 다뤄진다고 판단될 시 현직 대통령은 특정 수입품의 관세를 올리거나 해당 국가의 관세·비관세 장벽을 낮추는 협상에 곧바로 들어갈 수 있다"고 설명했다. 관세부과에 관한 대통령 권한이 확대되는 것이다. 중국 외에 한국, 일본 등 대(對)미국 무역 흑자국들이 이 법의 대상이 될 수 있다. 강경 보호무역주의자인 피터 나바로 백악관 무역·제조업정책국장이 법안 초안을 작성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