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자백' 자체 최고 시청률 종영, 마무리까지 명품

    ... 뽐냈다. 특히 진범을 추적하는 집념 어린 눈빛은 극에 넘치지도 모자라지도 않은 텐션을 부여하며 ‘역시는 역시’라는 말을 몸소 증명했다. 또한 두 사람이 공조를 하며 만들어내는 케미스트리는 시청자들을 '버디물'의 매력에 흠뻑 빠지게 만들 정도였다. 나아가 신현빈, 남기애의 탄탄한 연기력은 드라마에 ‘보는 재미’를 더했고, 문성근-김정화(제니송 역)-송영창(오택진 역)-최광일-정희태(서근표 역)-김중기(양인범 ...

    HEI | 2019.05.13 11:34 | 김소연

  • thumbnail
    [2018 한경 신춘문예] 시나리오 부문 김대명 씨 "작품과 함께한 2년 너무 행복… '두드리면 열린다' 깨달아"

    ... 맡은 두 사람은 열흘에 걸쳐 꼼꼼하게 나눠 읽고, 두 편씩 골라 본심에 임했다. 올해 응모작 중에는 남북 긴장 관계에서 출발한 장르물, 사이코패스 내지는 잔혹한 소년범 이야기, 세대나 성별, 계층이 다른 두 사람이 주인공인 버디물 등이 많았다. 문제는 이런 작품들이 지나치게 기시감이 있거나 진부했다는 점이다. 어떤 점에서든 구체적이면서 새로운 시도가 보이는 작품들을 찾았다. 본심에 오른 작품은 ‘소나타 1901’ ‘밤의...

    한국경제 | 2017.12.31 17:06 | 심성미

  • thumbnail
    '청년경찰' 200만 돌파, 기대 넘어선 흥행…버디물 부흥기 오나

    영화 '청년경찰'이 개봉 6일 차에 누적 관객수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예상 이상을 넘은 흥행으로 올 여름 극장가를 강타하고 있다. 이 영화는 믿을 것이라곤 전공 서적과 젊음 뿐인 두 경찰대생이 눈앞에서 목격한 납치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청춘 수사 액션물로 박서준, 강하늘이라는 청춘 스타를 투톱 기용해 관객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14일 집계에 따르면 이날 오전 '청년경찰&#...

    한국경제 | 2017.08.14 13:39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액션-퇴마-샤먼…'사자' 안성기X박서준X우도환이 펼칠 새로운 세계 (종합)

    ... 경찰'의 김주환 감독과 배우 박서준이 초현실적인 오컬트물을 들고 돌아왔다. 안성기, 우도환이 합류한 영화 '사자'다. 세상에 불만이 많은 격투기 챔피언 역을 맡은 박서준은 구마 신부 안성기와 함께 악을 찾아 나선다. 퇴마물, 액션물, 버디물이 섞여 여름 극장가를 노린다. 26일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사자'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김주환 감독과 함께 박서준, 안성기, 우도환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사자'는 세상에 대한 불신만 남은 ...

    텐아시아 | 2019.06.26 12:42 | 유청희

  • thumbnail
    '자백' 이준호X유재명, 결국 문성근 법정에 세웠다…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 뽐냈다. 특히 진범을 추적하는 집념 어린 눈빛은 극에 넘치지도 모자라지도 않은 텐션을 부여하며 ‘역시는 역시’라는 말을 몸소 증명했다. 또한 두 사람이 공조를 하며 만들어내는 케미스트리는 시청자들을 ‘버디물’의 매력에 흠뻑 빠지게 만들 정도였다. 나아가 신현빈-남기애의 탄탄한 연기력은 드라마에 ‘보는 재미’를 더했고, 문성근-김정화(제니송 역)-송영창(오택진 역)-최광일-정희태(서근표 역)-김중기(양인범 ...

    스타엔 | 2019.05.13 08:39

  • thumbnail
    '걸캅스' 정다원 감독, “가상 인터뷰 나도 재밌게 읽어..때 묻지 않은 내가 클리셰 타파 많이 고민해”

    ... 시대가 그런 거 같다”고 너른 마음을 선보인 그는, “(전개 등을 미리 예측한) 그분들이 영화를 봐주셨으면 좋겠다 어떻게 클리셰를 벗어날지 또 오그라들 때 어떻게 빨리 빠져나갈지를 많이 고민했다. 난 독립 영화 하다 온 친구라서 아직 때가 없다. 안심하고 보셔도 된다”고 '걸캅스'가 기존 버디물 여성물의 공식을 따르지 않았음을 강조했다. 한편, 영화 '걸캅스'는 5월9일 개봉 예정이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9.04.30 1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