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아시아나항공, 현대가(家) 품으로…HDC현산 2.5조 들여 인수

    아시아나항공이 창립 31년 만에 금호를 떠나 범현대가(家)의 품에 안겼다. 새 주인은 건설·호텔·면세점 사업을 하는 HDC현대산업개발이다.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 컨소시엄은 27일 금호산업과 주식매매계약을 ... 4899억원을 부담해 약 15%의 지분을 보유한다. 여객 수요 감소, 과당경쟁 등 대내외 변수로 항공산업의 고성장 시대가 마감됐다는 평가가 나오는 가운데 업계에서는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계기로 국내 항공시장 새판 짜기가 본격화될 것이라는 ...

    한국경제 | 2019.12.27 14:23 | 안혜원

  • thumbnail
    [종합] "이제부터 HDC아시아나"…정몽규, 항공 숙원 이뤘다

    ... 아시아나항공이 제출기한을 하루 넘겨 공시한 감사보고서가 감사의견 '한정'을 받으며 시장의 우려를 키웠고 결국 박 전 회장은 같은달 28일 그룹 내 모든 직책을 내려놓고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이로써 아시아나항공은 범현대가의 일원으로 새출발을 하게 됐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인수금액 2조5천억원 중 유상증자를 통해 확보할 2조1772억원 규모의 '실탄'을 아시아나항공의 재무구조 개선 등에 쏟아부을 예정이다. 이 경우 아시아나항공의 자본은 ...

    한국경제 | 2019.12.27 13:27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HDC의 아시아나 인수에 汎현대가 참여한다

    ▶마켓인사이트 11월 21일 오후 4시33분 아시아나항공 인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에 범(汎)현대가가 참여할 채비를 하고 있다. 21일 금융권에 따르면 현대중공업 계열의 현대오일뱅크와 현대종합상사, 현대백화점, 한라그룹, KCC, 현대해상화재보험 등 범현대 계열 6개사가 HDC현산 컨소시엄에 지분 투자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다. 범현대가 외에 패션업체 에프앤에프(F&F) 등도 참여를 고려하고 ...

    한국경제 | 2019.11.21 17:41 | 이상은

전체 뉴스

  • thumbnail
    아시아나항공, 작년 영업손실 3천683억원…적자폭 확대(종합)

    ... 수준으로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 "이러한 재무 안정성을 바탕으로 신용등급을 상향하고 손익개선을 위한 투자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DC그룹의 여객 상용·화물 수요 유치와 더불어 범현대가와 신규 사업 시너지를 통한 실적개선도 기대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M&A를 통해 예상되는 계열사 간 다양한 사업 시너지에 대해 검토 중" 이라며 "고객에게 도움이 되는 경쟁력 있는 상품을 ...

    한국경제 | 2020.02.12 17:48 | YONHAP

  • thumbnail
    아시아나항공, 작년 영업손실 3천683억원…적자폭 확대

    ... 수준으로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 "이러한 재무 안정성을 바탕으로 신용등급을 상향하고 손익개선을 위한 투자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DC그룹의 여객 상용·화물 수요 유치와 더불어 범현대가와 신규 사업 시너지를 통한 실적개선도 기대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M&A를 통해 예상되는 계열사 간 다양한 사업 시너지에 대해 검토 중" 이라며 "고객에게 도움이 되는 경쟁력 있는 상품을 ...

    한국경제 | 2020.02.12 17:24 | YONHAP

  • thumbnail
    '맨땅에서 한강의 기적까지'…재벌 1·2세 시대 역사 속으로

    ... 건강도 관심 일제강점기와 한국전쟁을 거치며 폐허가 된 땅 위에서 '한강의 기적'을 이룬 1·2세대 기업인들의 시대가 저물고 있다. 19일 롯데그룹을 매출 83조원, 한국 재계 5위 재벌 기업으로 키워낸 롯데 창업주인 신격호 명예회장의 ... 올해 82세로 고령인 편이지만,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 회장을 맡아 활발히 '재계의 어른' 역할을 하고 있다. 범현대가에서는 정주영 창업주 회장의 아들인 2세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83세로 고령에 속해 안팎에서 건강에 대한 우려가 ...

    한국경제 | 2020.01.19 19:57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