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대한변협 "변호사 합격자 증가세 지나쳐…법무부, 현실 도외시"

    ... 합격자 수가 증가하자 대한변호사협회가 유감을 표명했다. 대한변협은 24일 성명을 내고 "올해 변호사시험 합격자 수인 1천768명은 법학전문대학원 정원의 88.4%에 해당할 정도로 과도하다"며 "로스쿨 교육 형해화, 법률시장 수급 상황, 법조 유사 직역 통폐합의 미실현 등 현실을 도외시한 법무부의 결정에 강력한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 이어 "로스쿨 제도의 근본적 개선 없이 변호사시험 합격자 숫자만 늘리면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이 부담한다"라며 "급격한 합격자 수 ...

    한국경제 | 2020.04.24 16:34 | YONHAP

  • thumbnail
    변협 "세무사 등 유사직역 정리없이 변호사만 증가" 비판

    ... 참석자들이 관련 내용이 적힌 피켓을 들고 있다. 2017.12.22 (사진=연합뉴스) 대한변호사협회(협회장 이찬희)가 법조유사직역 정리 없이 변호사 숫자만 증가하는 현상을 지적하며 유사직역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로스쿨 등 당사자들의 협력을 촉구했다. ... 2014년 2336명 등 매년 증가하는 추세로 파악됐다. 로스쿨 도입과 관련해서도 변협은 "본래 로스쿨 도입 취지는 유사직역을 통폐합해 변호사 제도로 일원화하되 법적 분쟁을 전문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법조인을 양성해 다양한 직역으로 진출을 ...

    조세일보 | 2019.04.19 15:30

  • thumbnail
    [인터뷰]이찬희 변협 회장 "유사직역 아닌 변호사의 법률서비스 필요"

    ... 데 초점을 맞추려면 법률전문가인 변호사가 법률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고 말했다. (사진=임민원 기자) "변호사 직역 수호는 과거 임시방편으로 도입된 보완재적인 유사직역에서 벗어나 법률전문가인 변호사가 국민에게 법률서비스를 제공한다는 ... 다수의 변호사가 시장에 진출하고 자연스럽게 가격도 합리적으로 조정이 되고 있다. 이제는 일제 잔재인 소수 엘리트 법조인 양성으로 인한 변호사 수의 절대 부족 문제로 임시방편으로 도입된 유사직역에 의해 법률서비스를 받지 않는 방향으로 ...

    조세일보 | 2019.03.14 08: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