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수현, 해리포터 원서 낭독으로 재능기부…지친 세계인 위로

    ... 읽어주는 ‘해리포터 앳 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 첫 번째 낭독 주자는 대니얼 래드클리프가 맡았으며 수현 외에도 배우 다코타 패닝, 스티븐 프라이, 노마 드메즈웨니, 에디 레드메인 그리고 축구 스타 데이비드 베컴이 이 프로젝트에 함께한다. ‘해리포터’ 원작자 J.K. 롤링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트위터를 통해 “매우 사랑스러운 사람들이 멋진 일을 해냈다”라며 재능 기부를 위해 나선 배우들을 칭찬했다. ...

    HEI | 2020.05.07 17:38 | 장지민

  • thumbnail
    박지성 "코로나와 싸우는 의료진에 박수를"

    ... 코로나19와 싸우는 의료진과 자원봉사자들의 헌신에 감사하는 박수를 보내는 영상을 공개했다. 이번 영상은 FIFA가 시작한 ‘우리는 이긴다(#WeWillWin)’ 캠페인의 일환으로 제작한 것이다. 캠페인 영상에는 베컴, 지단, 마라도나, 펠레, 카카 등 은퇴한 스타는 물론 케인, 해리 맥과이어(맨유), 메수트 외질(아스널), 세르히오 라모스(레알마드리드) 등 현역 스타도 참가했다. 정의진 기자 justj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19 18:33 | 정의진

  • thumbnail
    NBA·NHL·MLS·MLB까지 미 프로스포츠 '올스톱'…PGA 투어는 무관중 경기

    ... 설명했다. MLS도 성명을 내고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권고에 따라 시즌을 한 달간 중단하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밝혔다. MLS는 2월 말 개막전을 시작으로 2라운드까지 소화한 가운데 리그가 중단됐다. 이에 데이비드 베컴이 사업가 조지 마스와 공동 구단주로 창단한 신생팀 인터 마이애미가 준비한 홈 개막전도 개최가 한 달 늦춰지게 됐다. 인터 마이애미 홈구장이 위치한 플로리다주 브로워드 카운티에서는 7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전날 NBA가 ...

    한국경제 | 2020.03.13 07:29

전체 뉴스

  • thumbnail
    제임스, 미국 미네소타주 흑인 사망에 '이제야 알겠느냐' 분노

    ... NFL 구단인 미네소타 바이킹스 역시 "우리 경기장에서 불과 한 블록 떨어진 곳에서 벌어진 일에 애도를 표한다"며 "플로이드 유족들과 이 비극적인 일에 슬퍼하는 모든 이들과 뜻을 같이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NFL 선수들인 오델 베컴 주니어, 드마커스 로런스와 NBA의 제일린 브라운, 도너번 미첼,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선수 출신으로 농구 명예의 전당 회원인 리사 레슬리 등도 이번 사건에 대해 안타까운 마음과 분노를 함께 표현했다. 자동차 경주 대회인 ...

    한국경제 | 2020.05.28 09:25 | YONHAP

  • thumbnail
    '빅머니' 장착할 뉴캐슬 '레알 계륵' 베일 영입 추진

    ... 지네딘 지단 감독과 갈등, 부상 등으로 올 시즌 정규리그 14경기 출전에 그쳤다. 부상 중 골프를 치러 다니는 등 돌발행동으로 팬들의 눈 밖에도 났다. 레알 마드리드는 주급만 5억원에 달하는 베일을 팔기 위해 애를 써왔고, 데이비드 베컴이 구단주인 미국프로축구(MLS) 인터 마이애미와 토트넘이 베컴 영입에 관심을 보이고 있었다. 그러나 이제 뉴캐슬이 베일의 차기 행선지 '1순위'로 올라섰다. 자산이 3천200억 파운드(약 484조원)나 되는 사우디아라비아 공공투자 ...

    한국경제 | 2020.05.13 08:40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시선] '무능한 정부+안이한 국민'이 부른 영국의 방역 실패

    ... 애인을 부른 사실이 밝혀져 정부 자문위원직을 사퇴했고, 스코틀랜드 최고의료책임자인 캐서린 칼더우드 박사도 차로 1시간 이상 가야 하는 별장에 두 차례 방문한 사실이 드러나 자리에서 물러났다. 리처드 브랜슨 버진그룹 회장, 데이비드 베컴의 부인이자 스파이스걸스 멤버 출신의 패션 사업가 빅토리아 베컴 등 억만장자들은 혈세로 조성한 정부 지원금을 타내려고 시도했다가 대중의 비난을 받았다. 언론의 건전한 정부 정책 비판 및 견제 모습도 찾아보기 힘들다. 최근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5.08 07:07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