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김귀근의 병영톡톡] '양심적 대체역' 신청자 어떻게 검증하나

    연간 600∼700여명 예상…8월부터 '사전심사' 본격 진행할 듯 36개월 교정 시설서 합숙…"현역병보다 근무 강도 높을 것" "사람이 사람의 양심을 판별한다는 것이 얼마나 어렵겠어요. " 헌법이 보장하는 '양심의 자유'를 이유로 현역과 보충역을 대신해 교정시설에서 근무할 '대체역' 복무 희망자 접수가 시작됐다. 신청 접수 첫날인 6월 30일은 7건, 둘째 날인 7월 1일은 17건이 접수됐다. 신청 규모는 계속 늘어날 전망이다. 현...

    한국경제 | 2020.07.04 08:00 | YONHAP

  • thumbnail
    홍콩 경찰, 23년 만에 '7월 1일 주권반환 기념 집회' 첫 금지(종합)

    ... 30일 홍콩보안법이 통과된 후 홍콩의 실질적인 헌법인 기본법 부칙에 삽입돼 즉각 시행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홍콩보안법 통과를 앞두고 홍콩에는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지난 26일 새벽에는 장갑차, 병력 수송 차량 등 30여 대의 군용 차량이 홍콩 주둔 인민해방군 병영 방향으로 향하는 모습이 목격됐다. 이에 홍콩보안법 통과를 앞두고 홍콩 주둔 중국군이 '무력시위'를 한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왔다고 홍콩 언론은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28 21:18 | YONHAP

  • thumbnail
    [김귀근의 병영톡톡] 한국 대형무기 구매…미국산 vs 유럽산 '격돌'

    항공통제기 2대 내년 경쟁방식 선정…보잉·사브, 수주전 치열 방위비분담 협상 관련 F-35B·아파치 공격헬기 구매설 '솔솔' 한국군이 대형무기 도입 사업계획을 잇달아 확정하면서 미국과 유럽 방산업체들이 수주전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27일 방위사업청에 따르면 공군이 운영할 항공통제기 2대를 내년까지 추가 확보하는 계획이 확정됐다. 올해 하반기 국외 업체를 대상으로 제안서 평가를 통해 내년 중 기종을 선정해 계약하겠다는 것이 목표다. ...

    한국경제 | 2020.06.27 08:00 | YONHAP

사전

국방개혁 2020 경제용어사전

국방운영체계 선진화, 군 구조 · 전력체계 및 3군 균형발전, 병영문화 발전 문민화 등을 목표로 국방부가 마련한 미래 선진정예 국방을 위한 장기적 국방개혁 청사진을 말한다. 국방부 본부의 문민기반을 확대하는 것을 비롯 예비전력 규모를 축소하고 여군을 2020년까지 장교 정원의 7%, 부사관 정원의 5% 수준으로 확대하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