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국내산 멜론에 꽂힌 스타벅스·고창 수박에 반한 커피빈

    ...; 전략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각종 지역 농산물 축제가 사라진 농촌에 '가뭄에 단비' 같은 역할을 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계절별 지역 특산과일로 음료 경쟁 커피빈코리아는 고창 ... 한라봉 칠러는 오늘 9월 29일까지 판매한다. 이 기간 동안 총 12톤의 제주 한라봉을 사용할 예정이다. 지난 시즌에는 100% 국내산 나주 배를 주원료로 한 신메뉴 ‘배 칠러’를 출시하기도 했다. 커피전문점 ...

    한국경제 | 2020.07.15 11:09 | 김보라

  • thumbnail
    베트남의 숨겨진 보석, 동반 카르스트 고원 [인사이드 베트남]

    ... 평균 기온은 23도쯤이어서 이모작이 가능하다. 하장 여행 고수들은 여름철보다는 추수철이나 야생화가 지천으로 피는 을 더 추천한다. 그러나 오지 여행을 하면서 시기까지 맞추는 건 쉽지 않은 일이다. 여름산의 푸르름도 나름의 매력이 ... 미국 유수의 대학에 장학생으로 선발됐다는 이야기가 베트남 언론을 타고 전파되기도 하지만, 그런 신데렐라 스토리는 가뭄에 콩나듯 불가능에 가깝다. 하장에서 동반까지 여러 마을을 지나쳤지만 고지대엔 학교라고 할만한 시설을 찾기 어려웠다. ...

    한국경제 | 2020.07.05 09:57 | 박동휘

  • thumbnail
    "이사해야 하는데 집이 안 팔려요"…서울 아파트 한달새 '3분의 1토막'

    ... 하락했다.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최근 2~3개월간 서울 주택시장에는 매수세가 실종돼 급매물도 소화가 안 될 정도다. 이사철 성수기를 맞았지만 기존에 살던 집을 처분하지 못해 계약을 못하는 경우가 많다는게 일선 중개업소들의 전언이다. ... 집주인도 살던 집을 못팔아서 꼼짝도 못하고 있는 사례도 있다"고 전했다. ◆매매가 하락 지속 거래 가뭄 속에 서울 아파트 매매가도 계속 떨어지는 추세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지난주 0.07% 떨어지며 ...

    한국경제 | 2020.05.03 07:00 | 안혜원

전체 뉴스

  • thumbnail
    북한, 식량자급에 사활…최대 쌀생산지 황해도 "다수확에 명줄"

    ... 맡아 경작하도록 한 것이다. 해당 논밭에서 생산한 곡물 가운데 국가가 제공한 비료·전기·관개 사용분을 제외하고 나머지는 경작한 농민이 현물로 받아 가격 흥정을 통해 처분할 수 있도록 했다. 그럼에도 지난해 북한의 식량 생산량은 ·여름철 극심한 가뭄 같은 자연재해 등으로 평년 수준을 밑돌았다고 국제기구들은 평가했다. 더군다나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주요 식량 생산국인 러시아·베트남 등이 식량 수출을 중단한 가운데 북한의 식량 수급에 대한 ...

    한국경제 | 2020.05.18 17:19 | YONHAP

  • thumbnail
    가뭄 없을 듯…정부 "용수 공급 원활"

    정부는 댐과 저수지 저수율이 평년보다 높고 최근 누적 강수량이 평년 수준이어서 당분간 용수 공급이 원활할 것이라고 12일 전망했다.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지난 11일 기준 평년 대비 저수율은 저수지 116%, 다목적댐 142%, 용수댐 151% 등이다. 최근 6개월 누적 강수량은 337.2㎜로 평년의 115.9% 수준을 기록했다. 농업용수 분야는 최근 2개월 강수량이 평년의 절반 수준으로 떨어졌음에도 저수지 저수율이 모내기철 평균보다는 높아...

    한국경제 | 2020.05.12 12:01 | YONHAP

  • thumbnail
    자연재해가 두려운 북한 "부터 관리해야 풍요로운 가을"

    노동신문 "철 국토관리 총동원해야…코로나19에도 합리적으로" 북한 신문이 9일 철을 맞아 전국적으로 추진하는 국토관리 사업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강조하고 나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차단을 위한 '초특급 ... 사설 '철 국토관리사업에 한 사람 같이 떨쳐나서자'를 통해 이같이 주문했다. 신문은 "최근 년간 해마다 가물(가뭄)과 고온 현상, 태풍이 발생하여 경제건설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고 있는 현실"이라면서 철에 미리 대비해야 '농업전선에서 ...

    한국경제 | 2020.03.09 15:22 | YONHAP

사전

엘니뇨 [El Nino] 경제용어사전

페루와 칠레 등 적도 부근 동태평양 해역의 월평균 해수면 온도가 6개월 이상 지속적으로 평년보다 0.5도 이상 높은 상태. 해수의 이상 고온으로 정어리가 잘 잡히지 않는 기간에 일어나는 엘니뇨는 에스파냐어로 '어린아이(아기 예수)'라는 뜻이다. 엘니뇨 현상이 주로 12월 말께 나타나기 때문에 크리스마스와 연관시켜 아기 예수를 의미하는 엘니뇨라고 부르게 된 것이다. 오늘날 엘니뇨는 지구의 이상기온과 자연재해를 통칭하는 상징어로 흔히 쓰인다. 전문...

웹문서

  • [ 부동산 투자전략] 시프트ㆍ공공분양 아파트 노려볼까…SH공사 올 5346채 공급

    ... 세곡ㆍ우면ㆍ천왕지구 등 눈길…공공분양 아파트 갈수록 품귀 민간물량보다 분양가 저렴…무주택자들 관심 가져볼만 올 들어 전세난 등 소형주택 부족현상이 두드러지는 가운데 서울시 산하 SH공사가 공급하는 분양 · 임대주택이 '가뭄 속 단비'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서울 지역의 택지가 부족해 공급되는 물량이 워낙 적은 데다,SH공사 물량의 중소형 아파트 비중이 높아 중산층과 서민층이 거주하기에 알맞기 때문이다. 시프트(장기전세주택) 등 SH공사가 공급하는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112&category=180&ch=land
  • `분양 가뭄` 서울에도 알짜 있다…왕십리·아현 재개발 주목

    ... 대응해 재생사업 수주를 서울이 아닌 경기권으로 돌리고 있다. 정부도 보금자리주택사업을 예전처럼 밀어붙이기식으로 추진하지 않을 전망이다. 소득 · 자산기준 확대로 보금자리 청약기회도 상당폭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분양 수요자들이 올 분양물량에 최대한의 관심을 가져야 하는 이유다. ◆뉴타운 · 재개발 분양 주도 올 서울지역에선 3월 3568채,4월 1163채,5월 1446채의 아파트가 분양시장에 나올 예정이다. 눈에 띄는 단지는 역시 재개발 · 재건축 사업장이다.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089&category=180&ch=land
  • 암반은 뼈, 흙은 살, 지하수는 피

    ... 시골에서 자란 사람은 누구나 느끼지만 어릴 적 물놀이하던 개천은 현재 마른 하천이 됐다. 힘껏 뛰어야 건널 수 있던 냇물도 지금은 물이 흐른 흔적만 남은 채 메워진 경우도 흔하다. 여름에는 홍수가 날 정도로 물이 넘쳐나지만 겨울과 에는 식수를 걱정할 정도로 가뭄이 드는 강수량의 계절별 차이가 있고, 또 물이 육지에서 바다로 흘러가는 속도가 너무 빨라 물을 가두어 쓰기가 어려운 점도 있을 것이다. 그렇지만 몇 십 년 전에는 10m만 파도 지하수가 콸콸 솟아났던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368&category=166&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