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강경화, 헝가리 외교장관과 통화…"코로나 협력대응 논의"

    ... 외교부장관과 전화 통화를 하고 양국 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강경화 장관은 이날 오후 시야토르 장관과의 통화에서 "지난달 29일 헝가리 선박사고 1주기를 맞이해 부다페스트와 서울에서 각각 추모 행사와 우리 구조대에 대한 표창 수여식이 열린 것을 의미 있게 생각한다"며 시야르토 장관이 당시 추모 행사에 참석해 애도를 표해준 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지난달 29일(현지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 ...

    한국경제 | 2020.06.08 21:40

  • thumbnail
    헝가리 유람선 참사 추모물 건립…가해자 재판은 진행 중

    오는 29일(이하 현지시간)이면 헝가리 다뉴브강에서 유람선 사고가 발생한 지 1년이 된다. 사고 현장에는 참사 추모물이 건립되지만, 재판은 아직 진행 중이다. 사고는 지난해 5월 29일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머르기트 다리 인근에서 일어났다. 한국인 관광객과 가이드 33명을 태우고 야경 투어를 나섰던 유람선 '허블레아니' 호가 일정을 마치고 돌아오던 중 갓 출발한 대형 크루즈선 '바이킹 시긴' 호에 후미를 들이받혔다. ...

    한국경제 | 2020.05.26 08:00 | 오세성

  • thumbnail
    [생글기자 코너] 코로나 사태의 근원은 마음속의 방심

    ... 40만이었지만 왕은 수성을 고집해 결국 나라 전체가 망했다. 이때 이후로 몽골은 우리가 아는 제국이 됐다. 헝가리의 실권자 우그릴도 몽골을 우습게 여기고 철저하게 방비하지 않았다. 그 대가로 수도 전체가 초토화됐다. 현재 수도인 부다페스트는 이후 옮긴 수도다. 이제 현재로 돌아가자. 코로나는 어디서 시작되었는가? 물론 사실로 말하면 중국 우한이지만 냉정하게 말해서 세계 지도자들 마음속의 방심이다. 눈에 보이지도 않는 바이러스라고, 멀리 떨어져 있다고, 바이러스야 ...

    한국경제 | 2020.04.27 09:00

전체 뉴스

  • thumbnail
    '일진머티리얼즈' 52주 신고가 경신, 외국인, 기관 각각 4일, 3일 연속 순매수

    ... 애널리스트는 일진머티리얼즈에 대해 "동사는 24일 공시를 통해 1) 연간 2만 톤 증설, 2) 국내 주요 고객사 향 중장기 공급계약을 발표하였음. 향후 이번 고객사 뿐만 아니라 타 고객사 향 중장기 공급 계약도 기대되는 상황. 헝가리(부다페스트)로의 투자 역시 긍정적인 부분. 주요 고객사의 헝가리 라인 향 공급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서이다. 향후 말레이시아뿐만 아니라 유럽 내 공장 설립도 기대됨. 배터리 업체들이 동박 업체를 인수하는 이유 공급 과잉이 아닌 공급 부족 상황."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7.07 15:32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인터뷰] 브뤼셀한국문화원장 "한류의 기반은 사람…저변 넓힐 것"

    ... 마칠 즈음에는 248개로 3배 넘게 늘어났다. K팝 팬클럽을 비롯해 각종 온라인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이들을 찾아 다양한 모임과 활동의 장을 마련하고 지원한 결과였다고 설명했다. 헝가리에서 한국 영화제를 했을 때도 첫해에는 수도 부다페스트의 극장 한 곳에서 일주일 동안이었지만 이듬해부터는 4개 도시, 6개 극장으로 늘어났다. "부다페스트가 100만명이 넘을 뿐 나머지 지역은 인구 20만, 30만명 정도의 작은 도시였습니다. 그런데 찾아보니 혼자서 한국 영화를 보는 ...

    한국경제 | 2020.07.06 06:30 | YONHAP

  • thumbnail
    '일진머티리얼즈' 5% 이상 상승, Shortage를 방증하는 이벤트 발생, 목표주가 상향 - 미래에셋대우, BUY

    ... 애널리스트는 일진머티리얼즈에 대해 "동사는 24일 공시를 통해 1) 연간 2만 톤 증설, 2) 국내 주요 고객사 향 중장기 공급계약을 발표하였음. 향후 이번 고객사 뿐만 아니라 타 고객사 향 중장기 공급 계약도 기대되는 상황. 헝가리(부다페스트)로의 투자 역시 긍정적인 부분. 주요 고객사의 헝가리 라인 향 공급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서이다. 향후 말레이시아뿐만 아니라 유럽 내 공장 설립도 기대됨. 배터리 업체들이 동박 업체를 인수하는 이유 공급 과잉이 아닌 공급 부족 상황."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7.03 09:12 | 한경로보뉴스

사전

비세그라드 그룹 [Visegrad Group] 경제용어사전

슬로바키아, 체코, 폴란드, 헝가리 등 중부유럽 4개국으로 구성된 협의체 체코슬로바키아, 폴란드, 헝가리 등이 1991년 헝가리 비셰그라드에서 만나 외교·경제·안보 등을 협의하기 위해 결성했다. 1993년 체코슬로바키아가 분리되면서 체코와 슬로바키아가 비셰그라드 그룹의 회원국이 되었다. 이들 4개국은 양질의 저임금 노동력, 서유럽 진출에 유리한 지리적 입지, 정부의 친(親)기업정책 등에 힘입어 유럽의 생산기지로 부상하고 있다.

부다페스트조약 [Budapest Treaty] 경제용어사전

해외 특허 출원시 미생물을 각국의 기탁기관에 각각 기탁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덜기 위해 1977년에 체결된 국제조약. 조약국 상호간에는 출원 미생물을 하나의 국제기탁기관에 기탁하면 타 기탁기관에 기탁을 하는 대신 수탁증을 출원하려는 각국의 출원서에 첨부하면 된다. 우리 나라는 1988년에 가입하였고, 가입국은 2000년 1월 현재 미국, 일본 등 48개국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