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2019학년도 대입 전략] "자연계도 독서 중요… 인문계도 수학 공부해야 해요"

    ... 중요하다. 서울대는 사회과학계열 일부 학과에 대해 인문계라고 하더라도 제시문 면접에서 수학을 본다.『2018학년도 서울대 수시 일반전형 면접 및 구술고사 [수학(인문)]』를 보자. [문제1]에서 접선의 방정식을 구하고, 도함수를 부등식에 활용하는 문제, 곡선으로 둘러싸인 도형의 넓이를 정적분으로 구하고, 도함수를 이용하여 함수의 증가 감소, 극대 극소를 판정하는 문제, 무한등비급수의 합을 구하는 문제다. [문제2]는 좌표평면위의 직선들을 나타내는 함수에서. 직선의 ...

    한국경제 | 2018.06.11 09:02

  • thumbnail
    [2019학년도 대입전략] "수능최저 기준 적용 안해 입학은 논술성적에 달렸죠"

    ... 1과 함께 수리적 사고능력을 평가하는 문제 2로 구성돼 있다. 문제 2는 2~3개의 소문항으로 구성되는데, 대학 측 표현에 따르면 상경계열 학생들이 대학 수업에 필요한 수학적 지식을 가지고 있는지를 알아보기 위함이다. 확률과 통계, 부등식, 기댓값, 적분, 수열의 극한, 도형 등을 이용해 경제적 상황에서 어떠한 선택을 해야 하는지를 설명하는 문제가 주로 출제됐다. 수학적 사고능력과 이해능력을 측정하는 게 목적이므로 답안을 작성할 때에도 수식을 활용하는 것과 함께 언어적 ...

    한국경제 | 2018.04.23 09:02

  • thumbnail
    [2019학년도 대입전략] 학생부 40%+논술성적 60% 반영

    ... 2002년 처음 등장한 이후 16년 동안 유지되고 있다. 주어진 상황에서 최선의 의사결정이 무엇인가를 수학적 계산 능력을 통해 설명하는 문제가 주를 이룬다. 논술가이드북에서는 이 문제를 푸는 데 필요한 수학적 지식이 방정식, 부등식, 함수, 적분, 수열, 무한등비급수, 로그, 확률, 기댓값 등이며 각각의 기초적인 지식만으로도 충분하다고 밝히고 있다. 그리고 그동안 가장 많이 출제된 문제로 ‘기댓값에 의한 의사결정’ ‘확률 계산 ...

    한국경제 | 2018.04.09 09:02

전체 뉴스

  • thumbnail
    세븐에듀, 기말고사 수학 역전을 위한 '차길영의 미라클 특강' 오픈

    ... 세븐에듀가 1학기 기말고사를 앞둔 고1, 고2 학생들을 위해 수학 인강 스타강사 차길영 대표의 '초압축 미라클 특강'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초압축 미라클 특강'은 고1 학생들을 위한 수학Ⅰ(여러 가지 부등식~부등식의 영역), 고2 학생들을 위한 미적분Ⅰ(도함수의 활용~정적분의 활용) 각 3강씩으로 구성돼 있다. 기말고사까지 기간이 얼마 남지 않은 가운데 학생들이 짧은 시간 내에 기말고사 범위 학습을 최종 마무리할 수 있도록 기말고사에 빈출 ...

    키즈맘 | 2017.06.16 10:22 | 이루리

  • thumbnail
    [수능] 교사들·입시기관 "수학 작년보다 어렵거나 비슷"

    ... 문제는 객관식 마지막 문항인 21번과 주관식의 28, 30번 문항이 꼽혔다. 조 교사는 "28번 문항은 미분계수에 대한 기본 개념이 정립돼 있지 않으면 함수 구하기 어려운 문제였고, 30번은 함수를 도출해 그림을 그리고 부등식의 영역까지 들어가야 해 상위권 학생들도 어려워했을 수 있다"고 말했다. 수학 B형에서는 21, 29, 30번 문항이 고난도 문제로 꼽혔다. 충남고 김태균 교사는 "29번은 벡터의 궤적을 이용해서 푸는 문제로 ...

    연합뉴스 | 2015.11.12 15:26

웹문서

  • 신도시 동탄 지정이 주변지역에 미치는 파급효과 ②

    ... 한 것 같다. 분당, 판교, 광교는 이들 신도시로 인한 도로개발과 신분당선의 개통으로 자급자족은 어렵더라도 강남 직장인의 탁월한 주거지로서의 위상은 보다 확고해 지고 있다. 결국 모두가 사실은 인정하고 있는 경기남부 신도시의 부등식, 즉 입주시점에는 판교>분당>광교>동탄의 순으로 시세 역시 형성될 것이다. 다시 처음으로 돌아가면 소득수준(평당 2천만원 이상의 지불 능력)이 높은 서울 출퇴근 자들의 이주 한계점을 근거로 동탄과 광교 이북의 신도시는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85&category=2&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