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속보] 文, 트럼프 대통령과 30분 통화…어떤 얘기 오갔나

    ... 인식을 공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의 요청으로 한미정상 통화가 이뤄졌다"며 "북미 간 비핵화 협상의 조기성과를 달성하기 위해 대화 모멘텀이 계속 유지되어야 ... 공감했다"고 밝혔다. 한미 정상의 통화는 약 7개월 만으로 문 대통령의 취임 후에는 22번째로 이뤄졌다. 두 정상이 직접 소통을 한 것은 지난 9월24일 한미 정상회담을 가진 이후 74일 만이다. 고 대변인은 양 정상은 한미정상 ...

    한국경제 | 2019.12.07 13:34 | 채선희

  • thumbnail
    문 대통령, 왕이 中외교부장 접견…무슨 얘기 나눌까

    ... 대통령은 한반도 문제와 한중 관계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일각에서는 문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간 정상회담 일정과 관련한 논의가 진행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또 주한미군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배치로 ... 지난 4일 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초청으로 방한했다. 이날 왕 부장은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강 장관과 회담을 갖고 북미 비핵화 협상과 한반도 정세 등에 대해 논의했다. 강 장관은 회담에서 "정상 및 고위급 교류 ...

    한국경제 | 2019.12.05 07:52 | 이미경

  • thumbnail
    왕이 중국 외교부장, 내일 문 대통령 만난다

    ... 고위관료, 기업인, 언론인 등 100여 명이 참석, 오찬을 함께할 예정이다. 왕이 부장은 이번 방한을 통해 곧 있을 한중일 정상회의 일정과 의제를 사전에 조율하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도 논의할 예정이다. 한중일 정상회담은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중국 베이징에서 열릴 가능성이 크다. 이 자리에서 최근 대화가 중단돼 교착국면에 접어든 북미-남북관계와 한반도 비핵화 협상 등 여러 난제를 타개하기 위한 한국과 중국의 전략적 논의가 이뤄질 전망이다. 또 문재인 ...

    한국경제 | 2019.12.04 17:58 | 김지현

전체 뉴스

  • thumbnail
    北, 트럼프 경고에 "우리는 잃을게 없어…격돌 멈출 고민해야"(종합)

    ... 것"이라는 지난 7일 발언에 대한 반응이다. 김영철 위원장은 "트럼프식 허세와 위세가 우리 사람들에게는 좀 비정상적이고 비이성적"이라며 "트럼프의 이상한 목소리를 듣고 우리가 앞으로 할 일에 대해 고려할 의사가 전혀 없으며 걱정 ... 제1부상 담화 때까지만 해도 '트럼프 대통령'이라는 표현을 사용했지만, 이번 담화에서는 '대통령'이 빠졌다. 북한은 북미관계가 극도로 나빴던 2017년에 트럼프 대통령을 '트럼프' 또는 '트럼프패(트럼프패거리)'로 지칭하다가 1차 북미정상회담을 ...

    한국경제 | 2019.12.09 18:52 | YONHAP

  • thumbnail
    北美 정상신뢰마저 '흔들'…'강대강' 우려속 협상반전 없나(종합)

    ... 입을 빌어 트럼프 대통령에게 경고성 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볼 수 있다. 그러나 이는 역설적으로 '아직은 북미정상간 신뢰가 살아있으니 새 계산법을 가져오라'는 촉구의 의미도 담겨있는 것으로 보인다. 김영철 위원장이 ... 위험수위를 넘나들며 기 싸움을 벌이고 있지만, 판을 완전히 깨지는 않으리라는 관측도 나온다. 외교 소식통은 "북미 정상이 2번의 회담을 포함해 3번의 만남을 통해 쌓은 관계가 모두 소진됐다고 볼 상황은 아니다"라면서...

    한국경제 | 2019.12.09 18:31 | YONHAP

  • thumbnail
    "판 안깨졌다"…文대통령, 美와 직접소통·北은 中통해 우회설득

    ... 행동하면 잃을 것이 너무 많다"는 경고성 메시지를 내놨다. 비핵화 대화가 진전을 보지 못하는 상황에서도 북미정상 간 신뢰를 강조했던 점을 고려하면 최근의 북미 관계는 결이 다르게 다가온다. 문 대통령과 청와대는 속단을 ... 북한과는 중국을 통해 우회적으로 소통하는 방안이 가능해 보인다. 이달 말 중국에서 열릴 것으로 예상되는 한중일 정상회의 계기에 한중 정상회담이 개최될 가능성에 관심이 쏠리는 것도 이런 이유에서다. 지난 5일 청와대를 방문한 왕이(王毅) ...

    한국경제 | 2019.12.09 16:17 | YONHAP

사전

6·12 북미정상회담 경제용어사전

2018년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에 열린 정상회담. 6·25 전쟁이 발발한 지 3년1개월 만에 정전협정이 체결된 1953년 7월 27일이후 사상최초로 미국과 북한의 정상이 ... 3)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에 합의한 '판문점 선언' 재확인 4)한국전쟁 전쟁포로(POW)·전장실종자(MIA) 유해 송환 북미간의 정상회담으로 한반도 냉전 체제의 한 축인 북미 간의 기존 적대적 관계가 변화할 토대가 마련됐다는 평가가 나오는 ...

미사일수출통제체제 경제용어사전

사정 3백㎞ 이상 미사일 및 관련 기술의 수출을 제한하는 국제적인 수출통제기구. 최근 진행중인 북미 미사일 회담에서 미국은 북한의 MTCR 가입문제를 양국 관계정상화의 전제로 제시하며 협상을 벌이고 있다. 미국이 이 문제를 중시하는 이유는 북한이 이미 사정 5백㎞의 노동1호 개발을 마쳐 이라크 등 해외로의 수출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북한측은 미사일 개발은 ' 자위권 ' 차원에서 이루어진 것이라며 가입에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

웹문서

  • 한국의 국격(國格)상승과 부동산상승

    ... 북한과의 관계를 단절하지 않는 이상 쉽게 해결될 문제도 아니다. 중국의 보복은 어마어마해서 중국에 있던 산업체가 철수를 하기도 했고, 가장 활발했던 예술인들의 공연까지 끊겨 버렸다. 그래도 우리 국민들은 매일 중국여행을 하고 있다. 북미정상회담이 아무런 실마리를 찾지 못하게 되자 우리나라의 입지가 난처하다. 북한 편을 들자니 미국을 섭섭하게 하고, 미국편을 들자니 중국의 눈초리가 아니꼽다. 사드는 유야무야하고 있지만, 그로 인한 우리나라의 손해는 말로 다해 무엇 하겠는가?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2569&category=4&ch=land
  • 지금은 시련의 시기다

    ... 거듭하면서 자국의 이익을 위해서라면 이제 북한과도 통상을 하겠다고 한다. 문제는 우리나라다. 금방 될 것처럼 떠들던 북미회담이 물밑으로 가라앉자 한미관계는 썰렁하기만 하고, 서로가 먼 산만 바라보는 황소가 돼버렸다. 결국 미국은 시큰둥이다. ... 일본이 다 제자리로 돌아갔고, 북한도 나름 제 갈 길을 가고 있는데 우리는 엉거주춤하고 있다. 더 자세히 부연하면 정상간 통화내용 유출로 미국은 할 말을 잃었고, 사드 때문에 중국은 냉랭하고, 과거사로 일본과는 반목이 계속되고 있기에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2484&category=4&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