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특파원 칼럼] 북한의 '저팔계 외교'와 트럼프

    ... 인터뷰에서였다. 싱가포르 센토사섬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역사적인 미·북 정상회담을 한 지 한 달쯤 흐른 뒤였다. 그때 태 전 공사는 “트럼프 대통령이 저팔계처럼 언제 어디서나 자기 ... 아니냐’고 하면 ‘논리 싸움’에서 밀린다는 지적이었다. 그 말을 듣고 싱가포르 합의문을 다시 꺼내 봐야 했다. 가능성 커진 2차 미·북정상회담 워싱턴DC에 있으면서 태 전 공사의 말이 ...

    한국경제 | 2019.01.14 17:31 | 주용석

  • thumbnail
    국정원 "北, 미국과 정상회담 후에도 핵탄두 소형화 지속"

    북한이 지난 6월 싱가포르에서 열렸던 미·북 정상회담 이후에도 핵 활동을 지속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국가정보원이 14일 밝혔다. 국정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와의 간담회에서 “북한이 핵 개발이나 ... 그러나 북한이 미사일 기지를 운영하는 것과 핵 활동을 지속하는 것은 전혀 다른 차원의 문제라며 미·북 정상회담 합의문을 위배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지적했다. 국정원은 황해북도 황주군 삭간몰 기지 등 북한의 미사일 기지 ...

    한국경제 | 2018.11.14 17:49 | 하헌형

  • thumbnail
    폼페이오-리용호 만남 성사 … 박지원 "문 대통령, 세계 설득하는 최고 외교"

    ... 공식적으로 발표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 직후 폼페이오 장관이 북미 간 즉각적 대화 재개를 선언한 가운데 '한미정상회담북미 외교수장 회동→폼페이오 4차 방북→2차 북미정상회담'으로 이어지는 북미 ... 것‘이라고 아우르는 것은 금세기 최고의 외교"라고 평가했다. 박 전 대표는 "문 대통령이 평양정상회담 합의문과 발표에 포함되지 않았던, 북한의 IMF 가입 의사, 그리고 김정은이 ‘우리가 약속을 안 지켰다가 ...

    한국경제 | 2018.09.27 10:40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北, '2월 북미회담 합의' 침묵…실무협상 본격화 속 '신중 기조'

    ... 메시지로 대부분의 지면을 채웠다. 북한의 이런 기조는 비핵화와 체제안전 보장 협상의 결정적 분기점이 될 2차 북미정상회담에 대해 그만큼 내부적 부담감이 크기 때문으로 보인다. 비교적 추상적인 수준의 합의문을 내는 데 그쳤던 지난해 6월 1차 북미정상회담과 달리 이번 2차 정상회담에서는 구체적인 결과물을 도출해야 하는 상황이다. 2차 정상회담의 성패에 향후 북미협상의 순항 여부가 달려있다는 시각도 많다. 따라서 북한은 2차 북미정상회담 준비 협상의 ...

    한국경제 | 2019.01.20 15:23 | YONHAP

  • thumbnail
    北, 목표시점만 정하고 실무모드로…'정상 합의문' 채워나갈 듯

    김영철 협상팀, 실무자 충원하고 美와 '마라톤협상' 비건-최선희 회담 등서 실질논의 예상…최종결단은 북미 정상에게 북한이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의 방미와 고위급회담을 통해 2월 말 제2차 북미정상회담 ... 관측이다. 이에 따라 북미 양측이 앞으로 신중하게 실무회담을 통한 접점 찾기 노력이 이어지겠지만, 최종적인 합의는 두 정상회담에서 판가름 날 것으로 보인다. 남북 정상합의문인 지난 4월 '판문점 선언'에 "완전한 ...

    한국경제 | 2019.01.19 13:09 | YONHAP

  • thumbnail
    北김영철, 대남·대미외교 핵심 김성혜·최강일과 워싱턴行

    ... 비행기를 타기 위해 17일 중국 베이징(北京)에 도착한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 옆에는 1차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열린 고위급회담 때와 마찬가지로 김성혜 통일전선부 통일전선책략실장과 최강일 외무성 북미국장 직무대행이 있었다. ... 등에서 성 김 필리핀 주재 미국 대사와 만날 때마다 동행했다. 최 국장대행은 지난해 3월 핀란드 헬싱키에서 남북정상회담, 북미정상회담 등을 논의할 남·북·미 '1.5트랙'(반관반민) 대화에 ...

    한국경제 | 2019.01.17 15:20 | YONHAP

사전

6·12 북미정상회담 경제용어사전

... 토대가 마련됐다는 평가가 나오는 동시에, 공동성명에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 비핵화'(CVID)가 명기되지 않아 기대에 못미친다는 평가도 있다. -북미정상회담 공동합의문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018년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 최초의 역사적 정상회담을 열었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한반도에서 평화체제를 구축과 새로운 북미관계 형성과 관련된 이슈에 대해 포괄적이고 심도높은 의견을 교환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