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러, 우크라 접경 군 복귀명령…미 "행동으로 옮겨야, 예의주시"(종합2보)

    ... 말을 들었지만 우리가 기대하는 것은 행동"이라며 "우리가 아는 한, 그것은 아직 발표다. 그것이 우리가 계속해서 예의주시하겠다는 이유"라고 말했다. 미국과 나토 동맹국들은 앞서 우크라이나 돈바스 지역에서 정부군과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 간 교전이 격화하는 와중에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동부와 크림 접경 지역으로 군부대를 증강 배치한 데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 바 있다. 우크라이나는 러시아가 자국으로의 군사 침공을 준비하고 있다며 나토 국가들의 지원을 요청했다. ...

    한국경제 | 2021.04.23 07:50 | YONHAP

  • thumbnail
    푸틴, '교전지역 돈바스 정상회담' 우크라 대통령 제안 거부

    "젤렌스키, 반군과 먼저 만나야"…방러 벨라루스 대통령과 회담서 밝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정부군과 친러 분리주의 반군이 교전 중인 돈바스 지역(우크라 동부)에서 정상회담을 하자는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의 제안을 거부했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간) 모스크바를 방문한 알렉산드르 루카셴코 벨라루스 대통령과 회담하면서 기자들로부터 우크라이나 대통령의 돈바스 정상회담 제안에 대한 논평을 ...

    한국경제 | 2021.04.23 04:31 | YONHAP

  • thumbnail
    러, 우크라 접경 군사훈련 종료…국방장관, 군부대에 복귀명령(종합)

    ... 정세를 완화하는 모든 조치를 환영한다"고 밝혔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그는 그러나 "우크라이나는 항상 경계를 게을리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국과 나토 동맹국들은 앞서 우크라이나 돈바스 지역에서 정부군과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 간 교전이 격화하는 와중에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동부와 크림 접경 지역으로 군부대를 증강 배치한 데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 바 있다. 우크라이나는 러시아가 자국으로의 군사 침공을 준비하고 있다며 나토 국가들의 지원을 요청했다. ...

    한국경제 | 2021.04.22 23:55 | YONHAP

웹문서

  • 미술관이 살려 낸 도시, 삶도 디자인 싱킹하라

    ... 미술관은 쇠퇴한 도시에 생명력을 불어넣고, 지역의 랜드마크로 우뚝 섰다. 스페인의 해안 도시 빌바오는 15세기 이래 제철소, 철광석 광산과 조선소를 중심으로 발전해 온 중소 공업 도시다. 1980년대 철강 산업의 쇠퇴와 바스크 분리주의자들의 테러로 10여 년간 경제적 고통을 겪던 중 바스크 자치정부는 불황의 늪에서 벗어날 수 있는 방법은 문화산업이라고 판단하고 때마침 유럽 진출을 모색하던 뉴욕 구겐하임 미술관의 분관을 유치했다. 바스크 자치정부는 1991년 지명설계공모전을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534&category=216&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