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법원 "삼바 임원해임 권고 취소하라"

    ... 삼성바이오로직스가 2012~2014년 미국 바이오젠의 삼성바이오에피스 콜옵션 보유 여부를 고의로 공시 누락했다며 임원 해임 권고 조치, 감사인 지정 3년 등의 행정처분(1차 제재)을 내렸다. 같은해 11월에는 삼성바이오로직스 회계 처리에 고의적 분식이 있었다며 과징금 80억원, 재무제표 재작성 등의 시정 요구(2차 제재)도 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측은 이에 반발해 행정소송을 냈고 2차 처분에 대한 재판은 다음달 14일 속행될 예정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2012년 ...

    한국경제 | 2020.09.24 17:41 | 남정민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자금조달 후 대여금 늘면 회계부정 징후"...신고자 최대 10억원 포상

    ...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코스피·코스닥 상장사의 회계 부정이 끊이지 않는 가운데 금융 당국이 투자자와 기업 감사인 등 관계자들을 위한 회계부정 예방 점검을 위한 사례를 ... 진출한 뒤 건강관련 신제품의 초도 생산물량이 완판 됐다는 보도자료를 냈다. 물량은 총판업체에 100%판매된 것으로 회계 처리했다. 실제로는 시제품에서 불량이 계속 발생해 납품은 수년 후에야 이뤄졌고 수년간 분식회계를 자행했다. 금감원 ...

    마켓인사이트 | 2020.09.22 14:49

  • thumbnail
    '삼성 합병' 회계법인 사법처리 검토…"감사법 등 위반"

    검찰이 '삼성 합병·승계 의혹'에 가담한 혐의를 받는 회계법인들에 대한 사법처리 방향을 저울질하고 있다. 20일 법조계에 따르면 검찰은 지난 1일 딜로이트안진(이하 안진)이 삼성 측의 요구에 따라 제일모직-삼성물산 ... 재무제표에 약 1조원으로 계상된 광업권은 영업 가치에서 누락시킨 것으로 파악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바이오)의 회계 감사를 맡았던 삼정KPMG(삼정)는 '분식회계' 부분과 연관이 있다. 삼성바이오는 2011년 미국 ...

    한국경제 | 2020.09.20 17:47 | 신현아

전체 뉴스

  • thumbnail
    법원 "증선위의 삼성바이오 제재 2건 사실상 합병…1건 취소"

    ... 감사인 지정, 검찰 고발 등 제재를 의결했다. 이후 증선위는 같은 해 11월에도 삼성바이오에 대표이사 해임 권고, 과징금 80억원 부과, 검찰 고발 등의 제재를 결정했다. 삼성바이오의 2015년 에피스에 대한 지배력 관련 회계처리 변경이 고의 분식회계로 판단된다는 취지다. 삼성바이오는 두 차례에 걸친 증선위의 제재에 반발해 각각 행정소송을 제기했고, 2018년 11월 제재에 대한 재판은 현재 서울행정법원에서 1심이 진행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4 15:47 | YONHAP

  • thumbnail
    2년 끈 '회계부정 의혹' 삼바 행정소송 1심 승소

    ... 임원 해임권고 등 처분 취소소송 선고 공판에서 승소 판결을 받았다. (사진=연합뉴스) 삼성바이오로직스가 고의로 회계기준을 누락했다며 관련 임원을 해임하라고 권고한 금융당국의 조치는 부당하다는 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삼성바이오로직스가 ... 시정요구 등 '2차 처분'를 의결했다. 이후 증선위는 2015년경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자회사인 삼성바이오에피스의 회계기준을 변경하는 과정에서 고의적 분식회계가 있었다고 결론을 내렸다. 당시 증선위는 삼성바이오가 상장 직전 자회사의 ...

    조세일보 | 2020.09.24 14:42

  • thumbnail
    검찰, 삼성 합병의혹 회계법인 수사 임박…“감사법 등 위반”

    ... 대한 사법처리 방향을 검토하고 있다. 특히 제일모직-삼성물산 합병 비율 산정과 삼성바이오에피스(이하 에피스)의 회계처리 변경과 관련한 불법행위에 가담한 혐의를 받는 회계법인들이 1차 기소 대상에서 제외되면서 이들에 대한 수사에 관심이 ... 오히려 제일모직에 유리한 쪽으로 작성됐다는 것이 상식적으로 이해가 가지 않는다"며 "왜곡된 보고서를 작성해 공인회계사법을 위반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삼성바이오의 회계 감사를 맡았던 삼정KPMG(이하 삼정)는 `분식회계` 부분과 ...

    한국경제TV | 2020.09.20 15:06

사전

분식회계 [window-dressing accounting] 경제용어사전

분식(粉飾)은 '실제보다 좋게 보이도록 거짓으로 꾸미는 것'을 의미한다. 즉, 분식회계는 회사의 실적을 좋게 보이게 하기 위해 회사의 회계장부를 조작하는 것이다. 예를 들면 가공의 매출을 기록한다거나 발생한 비용을 적게 계상해 ... 탈세와도 관련이 있어 법으로 금지됐다. 따라서 기업은 분식회계를 막기 위한 감사를 둬야 한다. 또 외부감사인인 공인회계사로부터 회계감사를 받도록 돼 있다. 분식회계를 제대로 적발하지 못한 회계법인에는 불이익이 돌아간다. 영업정지나 설립 ...

주기적 감사인 지정제 경제용어사전

... 외부감사인을 자율적으로 6년 선임하면 그 다음 3년은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로부터 감사인을 지정받는 제도. 기업이 회계법인을 장기간 자율 선임하면 '갑을관계'가 만들어져 부실감사로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돼 도입됐다. 한국에만 ... 부실 가능성이 있는 업체에는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가 감사인을 지정하도록 했다. 2017년 대우조선해양 분식 사건을 계기로 회계감사 시장의 분위기가 무거워졌다. 7조7000억원에 달하는 분식회계 혐의로 대우조선해양에 대규모 ...

핵심감사제 [key audit matters] 경제용어사전

... 진행하면서 가장 중요하거나 위험하다고 판단한 부분에 대해 서술하는 제도. 회계업계에서는 '중요 감사사항'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2016년 분식회계 논란이 거셌던 건설 조선 등 수주산업에 한해 도입됐지만 회계 투명성 제고를 위해 2017년부터 시행대상 회사가 모든 상장사로 확대된다. 핵심감사제가 도입되면 회계투명성 제고라는 효과도 거둘수 있는 반면 '단문형'인 감사의견 체계가 '장문형'으로 깐깐해지기 때문에 기업 처지에서는 감사비용이 올라가고 소송 리스크도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