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檢, 라임·신한금투 압수수색…'환매 중단 사태' 수사 본격화

    ... 경영진이 회삿돈 800억원을 횡령한 혐의를 조사하던 중 라임 사태의 핵심 인물인 이종필 전 라임자산운용 부사장이 이 사건에 연루된 정황을 포착하고 수사해 왔다. 이 전 부사장은 지난해 법원의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에 불출석하고 잠적했다. 앞서 검찰은 이 사건의 수사 인력을 보강하기 위해 서울중앙지검과 서울동부지검 등에서 검사 4명을 파견해 담당 부서인 형사6부에 배치했다. 최근 라임자산운용과 판매사들을 고발한 투자자를 소환 조사했다. 노유정/오형주 ...

    한국경제 | 2020.02.19 16:20 | 노유정/오형주

  • 최악 국회 비판에…與도 野도 '국회 개혁' 공약

    ...대 최악이라는 20대 국회에 대한 비판을 의식해 여야가 잇따라 ‘셀프 개혁’ 공약을 내놓고 있다. 민주당은 17일 정치 개혁 부문 총선 공약을 발표했다. 민주당은 국회의원이 정당한 사유 없이 국회 회의에 불출석할 때 세비를 단계적으로 삭감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임시회 개회 및 상임위원회 운영 의무화도 추진된다. 국회의원이 헌법 46조에 규정된 의무를 위반하면 의원직을 파면할 수 있도록 국민소환제도를 도입하는 내용도 담겼다. 안철수 국민의당 ...

    한국경제 | 2020.02.17 17:15 | 조미현

  • 라임 임직원 전용 펀드로 이종필 등 수백억 챙겼다

    ... 활용해 향후 주가가 급등해 수익을 낼 가능성이 높은 CB를 미리 선별해놓았다. 금감원은 이런 방식으로 이 전 부사장과 관련 임직원들이 얻은 부당이득이 수백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판단하고 이달 초 배임 혐의사실 등을 검찰에 통보했다. 이 전 부사장은 지난해 11월 코스닥 상장사 리드의 전·현직 경영진 횡령 혐의 관련 검찰 수사를 받던 중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불출석하고 잠적했다. 오형주 기자 ohj@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14 17:19 | 오형주

전체 뉴스

  • thumbnail
    코로나19 '청정 강원' 31번 환자 접촉에 34일 만에 뚫렸다

    ... 12개 지파를 둔 신천지는 매주 수요일과 일요일 신도들에게 예배를 보도록 가르치는데, '교회 출석'은 신도의 매우 중요한 의무다. 모든 신도가 수요일과 일요일 교회에 출석해야 하는 의무가 있다. 특별한 사유가 있지 않은 한 불출석 시 '강한 책망' 등 처벌을 받는다고 한다. 또 전도하지 못하는 경우에도 상당 금액의 벌금을 내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신천지의 철저한 내부 규율 때문에 명절 연휴 고향에 내려가더라도 근처 다른 지파에 소속된 교회에라도 가서 ...

    한국경제 | 2020.02.22 11:44 | YONHAP

  • thumbnail
    '공직선거법 위반' 전광훈 구속심사 불출석…24일로 연기

    ...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목사가 21일 예정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지 않았다. 전 목사의 요청에 따라 영장실질심사는 24일 오전으로 미뤄졌다. 21일 경찰 등에 따르면 전 목사 측은 이날로 예정된 영장실질심사에 불출석 의사를 밝혔다. 전 목사의 영장실질심사를 위해 법원이 발부한 구인장의 유효기간은 27일까지이다. 전 목사 측은 "24일 오전 10시 30분에 출석할 것"이라고 전했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20일 공직선거법 위반 ...

    한국경제 | 2020.02.21 16:23 | YONHAP

  • thumbnail
    MB, 전략 바꿔 증인 불렀지만…유죄 뒷받침한 증언 잇따라

    ... 기획관이 증인으로도 출석하지 않아 이 전 대통령이 이 부분을 인식했다는 증거가 없다며 일부 금액만 인정했다. 이 전 대통령이 이팔성 전 회장에게서 거액의 뇌물을 받았다는 혐의를 규명할 핵심 증인인 이 전 대통령의 사위 이상주 변호사도 불출석했다. 이 전 대통령의 항소심 판결은 16개월 만에 선고가 이뤄졌다. 1심 재판은 6개월밖에 걸리지 않았지만, 항소심에서는 증인 신문이 진행됐고 공소장 변경까지 이뤄지는 등 재판이 길어진 요인이 여럿 있었다. 항소심 재판부는 ...

    한국경제 | 2020.02.19 16:15 | YONHAP

웹문서

  • 관리비 체납된 상태에서 해당 구분건물이 전전양도될 경우

    ... '원고는 이 사건 건물 번영회에게 23,114,300원(= 이 사건 체납관리비 22,374,290원 + 추가 체납관리비 740,010원) 및 이에 대한 지연손해금을 지급하라'는 내용의 승소판결을 받았고, 이에 원고가 항소하였으나, 변론기일에 2회 불출석하여 항소취하간주됨으로써 위 판결이 그대로 확정되었다. 마. 원고는 위 2009가단141859호 판결에 따라 2011. 8. 12. 이 사건 건물 번영회에 체납관리비 원리금 29,987,990원을 납부하였다. 2. 청구원인에 관한 판단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774&category=0&ch=land
  • 전자소송과 새로운 사법서비스의 가능성 (4)

    ... 않아 대부분의 당사자는 순서를 전혀 모르는 상태로 재판에 임하게된다. 그러다보니, 언제 본인의 재판순서가 될 지 알 수가 없어, 잠시도 법정 밖을 벗어나기가 어렵다. 1시간 내내 기다리다가 잠시 화장실 다녀왔더니 사건이 쌍방 불출석처리되면서 1달 뒤에 다시 법정에 나오는 것으로 당일 재판이 마쳤다는 결과를 듣게 되면 어느 당사자인들 불쾌하지 않겠는가? 이 점에 대한 배려가 필요할 수 있는데, 재판이 도착하는 순서, 즉 “선착순”으로 진행되는 것이라면, 은행처럼 번호표가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691&category=0&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