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시론] 대북정책, 주민 자유·인권을 등대 삼아야

    ... 대북지원에 방점을 뒀다. 정권과 주민을 동반자로 보는 ‘정권과 주민 동일체 관점’을 지녔다. 북한이 동반자이면서 다른 한편으로 군사위협의 주체라는 남북관계의 이중성 딜레마를 야기했고, 북한의 경제발전·비핵화·정치민주화에 다 실패했다. 이 시기 북한은 민족애에 입각한 우리의 선의를 악용하며 우리를 기만했다. 김대중 정부 이후 103억달러가 넘는 대북지원의 결과로 돌아온 것이 핵과 미사일이다. 근본원인은 북한의 독재체제다. ...

    한국경제 | 2020.06.03 18:08

  • thumbnail
    [전문가 포럼] 미국 중심 공급망 재편 전략과 한국의 선택

    ... 한국은 이미 중국의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보복’과 2019년 한·일 무역분쟁을 통해 한 국가에 공급망을 과도하게 의존하는 리스크가 얼마나 큰지 경험했다. 공급망 다변화가 장기적으로 한국의 정치·경제 전반에 이득이란 점을 인식하면서 방위비 분담금 협상과 한반도 비핵화라는 큰 과제들을 한·미 동맹의 틀에서 잘 수행하기 위해선 워싱턴의 기류 변화에 맞는 전략을 짜는 것이 중요하다.

    한국경제 | 2020.06.01 18:17

  • thumbnail
    22일 만에 나타난 김정은…'핵카드' 꺼냈다

    ... 재잠행 22일 만에 공개 활동에 나섰다. 이번엔 ‘핵전쟁 억제력 강화’라는 카드를 뽑아 들었다. 국제사회의 제재를 견뎌내기 위한 자력갱생 계획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차질을 빚으면서 비핵화 협상에 소극적인 미국을 압박하고 동시에 군부 내의 결속을 다지려는 움직임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美 관심 원하는 北 노동신문 등 북한 관영 매체들은 김정은이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7기 4차 확대회의를 열어 핵전쟁 억제력을 강화하고 ...

    한국경제 | 2020.05.24 17:25 | 임락근

전체 뉴스

  • thumbnail
    미 부차관보, 방위비증액 또 압박…"사드 성능 업그레이드 아냐"

    ... 5세대(5G)로 전환하는 데 있어 한국과 협력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들은 미국이 중국 견제 일환으로 역점을 둔 분야이기도 하다. 내퍼 부차관보는 남북간 대화와 협력 문제와 관련해 "남북 관계의 어떠한 진전도 북한 비핵화의 진전과 함께 가야 한다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북미관계에 대해서는 "중요한 조건은 북한이 불법적 핵 프로그램과 미사일 프로그램을 포기하는 것"이라며 "이것을 하고 나면 더 밝은 미래를 향한 더 ...

    한국경제 | 2020.06.05 08:34 | YONHAP

  • thumbnail
    미 부차관보, 방위비증액 또 압박…"사드 성능 업그레이드 아냐"

    ... 5세대(5G)로 전환하는 데 있어 한국과 협력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들은 미국이 중국 견제 일환으로 역점을 둔 분야이기도 하다. 내퍼 부차관보는 남북간 대화와 협력 문제와 관련해 "남북 관계의 어떠한 진전도 북한 비핵화의 진전과 함께 가야 한다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북미관계에 대해서는 "중요한 조건은 북한이 불법적 핵 프로그램과 미사일 프로그램을 포기하는 것"이라며 "이것을 하고 나면 더 밝은 미래를 향한 더 ...

    한국경제 | 2020.06.05 03:28 | YONHAP

  • thumbnail
    자유연대, 문재인 대통령 국가보안법 위반 고발…"이적성 발언"

    ... 고발장에서 "문 대통령은 국가보안법 위반 사범을 단속해 사법처리를 지시해야 할 지위에 있으면서도 국가보안법 위반 행위를 사실상 방조하고, 앞장서서 국가보안법 위반행위를 자행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 단체는 "문 대통령은 '북한의 비핵화 의지가 확고하다', '김정은은 완전한 비핵화 의지를 분명히 했다' 등 발언으로 국민을 속였다"며 "국민이 제주 4·3 사건 역사를 제대로 모르는 현실을 악용해 진실을 왜곡하고, 잘못된 역사 인식을 하도록 선동했다"고 주장했다. 이들 ...

    한국경제 | 2020.06.04 12:25 | YONHAP

사전

비핵화 [denuclearization] 경제용어사전

... 규모가 객관적으로 파악이 안 돼 있다. 국제원자력기구(IAEA)에서 30년 동안 근무한 안준호 전 IAEA 사찰관은 “현재로선 북한의 핵 시설과 핵실험 규모는 IAEA에서조차 제대로 입증된 자료가 없는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비핵화'란 용어의 의미도 국가마다 달라서 이번 회담에서 관련 합의가 나올 수 있을지도 미지수라고 전했다. 학계에선 북한이 현재 보유한 핵무기를 적게는 20개, 많게는 60여 개까지 예상하고 있다. 미국은 핵무기와 핵물질, 관련 연구인력 ...

북방경제권 경제용어사전

... 육로이자 유라시아를 아메리카 대륙까지 이어줄 북극항로의 출발점이다. '투자의 귀재'로 불리는 짐 로저스는 북방경제권을 최대 투자처로 꼽기도 했다. 2018년 4월 '판문점 선언'을 시작으로 6월의 미·북 정상회담 등을 통해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물꼬가 트이자 중국은 동해를 향한 진군을 서두르고 있다. 가장 낙후한 지역인 동북3성을 태평양과 연결해 중국 중심의 육·해상 '신(新)실크로드'로 불리는 '일대일로' 전략을 완성하기 위해서다. 중국이 가장 주목하는 ...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핵폐기 [final, fully verified denuclearization] 경제용어사전

2018년 7월 5∼7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평양 방문때 제시한 핵폐기방식. 미국 측은 그동안 북한 비핵화에 대해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되돌릴 수 없는 비핵화(CVID)'를 강조해왔으나 새롭게 FFVD를 꺼내들었다. 이는 북한 비핵화 '검증'에 방점을 찍음으로써 북한 비핵화를 둘러싼 미국 내 부정적 여론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