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맨시티 과르디올라 감독 이력에 흠집…첫 원정 3연패

    ... 리그 3연패를 당한 것은 과르디올라가 감독 생활을 시작한 이후 처음이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2007-2008시즌 스페인 바르셀로나 B팀을 시작으로 바르셀로나(2008-2012년), 독일 바이에른 뮌헨(2013-2016년) 사령탑을 거쳐 2016년부터 맨시티 지휘봉을 잡고 있다. 맨시티는 올 시즌 리그 33경기에서 21승 3무 9패를 기록 중이다. 9패는 과르디올라 감독이 바이에른 뮌헨을 이끈 2013-2014시즌부터 세 시즌 동안 독일 분데스리가 102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0.07.06 08:54 | YONHAP

  • thumbnail
    '바르사 부임설' 사비 감독, 알사드와 2021년까지 재계약

    '친정팀' FC바르셀로나(스페인) 사령탑 부임설이 돌던 사비 에르난데스(40·스페인) 감독이 한 시즌 더 카타르 프로축구 알 사드를 지휘한다. 알 사드는 5일(현지시간) 구단 홈페이지에 "사비 감독과의 계약을 2020-2021시즌까지 연장했다"고 발표했다. 구단은 "사비 감독은 2019-2020시즌을 시작할 때부터 팀을 이끌고 슈퍼컵과 카타르컵 우승을 차지했다"고 덧붙였다. 스페인 명문 클럽 바르셀로나 유스팀 출신인 사비는 1998-1999시즌 ...

    한국경제 | 2020.07.06 07:33 | YONHAP

  • thumbnail
    서울 최용수 "우리 저력 봤다"…수원 이임생 "후반 여전히 문제"

    시즌 첫 슈퍼매치 '난타전 무승부'에 양 팀 사령탑 엇갈린 표정 똑같은 '승점 1'이었으나 힘겨운 시즌 첫 '슈퍼매치'를 치른 프로축구 FC 서울과 수원 삼성 사령탑의 표정은 엇갈렸다. 서울의 최용수 감독은 4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과의 K리그1 10라운드 원정 경기를 마치고 기자회견에서 "전반에 공수 균형이 무너져 주도권을 내주고 좋지 않은 경기를 했다. 후반 균형 잡는 데 초점을 맞췄는데 선수들이 잘해줬다"고 소감을 밝혔다. 서울은 ...

    한국경제 | 2020.07.04 22:45 | YONHAP

사전

수지상세포 [dendritic cell] 경제용어사전

바이러스 등 병원균 감염시 면역반응을 매개하는 항원전달세포(antigen-presenting cell) 중에 하나이다. 암의 표적(항원)을 다른 세포에 전달하는 사령탑 역할을 한다. 세포의 모양이 마치 나뭇가지처럼 생겼다 해서 수지상 세포라는 이름을 갖게 되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