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천자 칼럼] 지구촌 달구는 '연금개혁 전쟁'

    ... 전망이다. 이에 따른 부담은 다음 세대에 빚으로 남는다. 빚을 빚으로 돌려 막는 ‘폰지 게임’에서 벗어나려면 지금 세대가 책임지고 미래 세대의 부담을 줄여야 한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니콜라 사르코지 전 대통령이 연금개혁을 추진하다 정권을 잃은 것을 알면서도 정치생명을 걸고 승부수를 띄웠다. 이와 달리 한국 정부와 여당, 국회는 개혁안 처리를 서로 떠넘기며 ‘표 계산’에만 골몰하고 있다. “정치꾼은 ...

    한국경제 | 2019.12.08 17:32 | 고두현

  • 아베, 즉위식 지렛대 삼아 릴레이 정상회담

    ... 외교무대로 활용하고 있다. 아베 총리는 오는 25일까지 10~30분 단위로 50여 개국 대표와 회담한다. 이미 지난 21일 아웅산수지 미얀마 국가자문역과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니콜라 사르코지 전 프랑스 대통령 등 15명과 면담했다. 22일 즉위식 이후에도 필립 벨기에 국왕 부부, 지그메 케사르 남기엘 왕추크 부탄 국왕 등과 만났다. 23일에는 왕치산 중국 국가부주석 등 23명과 회담한다. 특히 시진핑(習近平) 중국 ...

    한국경제 | 2019.10.22 17:14 | 김동욱

  • thumbnail
    [천자 칼럼] '중국몽' vs '중국 악몽'

    ...이 계속되면서 한국 드라마는 중국 TV에서 자취를 감췄다. K팝 스타들의 대규모 공연도 중단됐다. 롯데마트는 큰 피해를 입고 중국에서 철수했다. 중국이 외교 안보를 이유로 경제 보복을 한 사례는 많다. 2008년 프랑스의 사르코지 대통령이 티베트인들의 정신적 지도자 달라이 라마를 면담하자 카르푸 불매 운동을 벌이고, 노벨평화상 수상자로 중국 반체제 인사 류샤오보가 선정되자 노르웨이 연어 수입을 중단했다. 이런 중국이 세계를 이끌 지도국가 반열에 오를 수 ...

    한국경제 | 2019.10.10 17:37 | 양준영

전체 뉴스

  • thumbnail
    프랑스 검찰, 대통령 비판하던 전 대선후보 루아얄 조사

    ... 공무와 관련 없는 자신의 저서 홍보 행사나 자신이 설립한 재단의 일을 시키고 관련 예산을 전용한 의혹을 받고 있다. 세골렌 루아얄은 프랑스 중도좌파 사회당(PS)의 중량급 정치인으로, 2007년 대선에 사회당 후보로 나섰다가 니콜라 사르코지에게 패한 바 있다. 그는 같은 사회당 출신인 프랑수아 올랑드 전 대통령과 과거 25년간 사실혼 관계로 지내며 4명의 자녀를 낳은 것으로도 널리 알려져 있다. 루아얄은 2017년 마크롱 대통령이 취임한 뒤에는 프랑스 정부의 극지 특임대사로 ...

    한국경제 | 2020.01.16 02:09 | YONHAP

  • thumbnail
    사르코지 전 프랑스 대통령, 판사매수 혐의로 형사법정행

    대법원 판사 매수해 정치자금 재판 정보 캐낸 혐의…공판기일 확정 공범인 변호사 친구와 대포폰 만들어 통화도…경찰 비밀감청에 포착 佛 최초로 부정부패로 형사법정 서는 전 대통령 오명 써 니콜라 사르코지(65) 전 프랑스 대통령이 판사를 매수해 자신의 불법대선자금 사건 재판에 영향력을 행사하려 한 혐의로 끝내 형사 법정에 선다. 파리형사법원은 8일(현지시간) 사르코지 전 대통령의 판사 매수 혐의에 대한 공판 일자를 오는 10월 5~22일로 확정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1.08 23:55 | YONHAP

  • thumbnail
    연금개편 저지 총파업으로 최대 위기 맞은 마크롱

    ... 대대적인 총파업을 이기지 못하고 결국 계획을 철회했고, 이후 시라크 정권은 심각한 레임덕에 빠졌다. 2003년, 2010년에도 프랑스 정부가 대대적인 연금개편 드라이브를 걸었지만, 노동계의 대규모 저항에 직면해 흐지부지됐다. 니콜라 사르코지 대통령 재임 때인 2010년에도 은퇴 연령을 60세에서 62세로 올리는 법안을 겨우 통과시킨 것이 유일한 성과였다. 프랑스에서 연금개편에 반대하는 동력이 이처럼 강력한 것은 거의 전 국민에게 해당하는 문제이기 때문이다. ◇마크롱, ...

    한국경제 | 2019.12.12 03:00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