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데스크 칼럼] '사회적 거리두기' 성공조건

    ... 실행 가능 여부를 미리 따져봐야 하기 때문이다. 이를테면 정부가 지침 초안을 먼저 내놓으면 이를 토대로 현장에서 예행연습을 한 뒤 고칠 것은 고쳐 최종적으로 시행해야 방역에 구멍이 뚫리지 않을 것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사흘째 국내 신규 확진자가 50명 안팎에 머물고 있다. 다행스러운 일이다. 하지만 오는 11일과 12일 주말이 국내 코로나19 사태의 고비가 될 것 같다. 전국에 벚꽃이 만개한 데다 부활절까지 끼어 있어서다. 정부의 생활 방역지침은 이미 기대난이다. ...

    한국경제 | 2020.04.08 18:14 | 박영태

  • [속보] "신규확진 사흘째 50명내외 긍정적…감염경로도 통제범위 회복"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8 11:07

  • thumbnail
    김종인, 사흘째 '승부처' 수도권 공략…유승민은 측면 지원

    김종인 미래통합당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연일 4·15 총선 최대 승부처인 수도권 표심 공략에 나서고 있다. 김 위원장은 31일 서울 강남갑 태구민(태영호) 후보 선거사무소를 찾아 “수도권에 사는 분들은 지난 3년 동안 문재인 정권이 무엇을 했는지 가장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총선에서 정부 실정을 심판해 달라는 의미다. 김 위원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정부가 3년간 해온 잘못이 다 묻혔다고 ...

    한국경제 | 2020.03.31 17:11 | 하헌형

전체 뉴스

  • [그래픽] '코로나19' 확진자·사망자 현황

    정부는 8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째 50명 안팎을 유지한 것과 관련, 긍정적인 신호라고 평가했다. 코로나19 확산 위험은 여전히 남아있다고 보고, 확진자가 다시 급증하는 '제2차 파도'에 대해서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8 15:45 | YONHAP

  • "코로나19 '2차 파도' 대비…수도권 '폭발적 발생' 가장 우려"

    중대본 "사흘째 신규확진 50명 내외, 긍정적…확산 위험은 여전" 방대본 "젊은층, 거리두기 소홀하면 더 큰 유행 우려…비상한 마음으로 동참을" 정부는 8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째 50명 안팎을 유지한 것과 관련, 긍정적인 신호라고 평가했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산 위험은 여전히 남아있다고 보고, 확진자가 다시 급증하는 '제2차 ...

    한국경제 | 2020.04.08 15:44 | YONHAP

  • 정부 "사흘째 신규확진 50명 내외, 긍정적…'2차 파도'도 대비"(종합)

    "감염경로 통제범위로 회복 중…확산 위험은 여전히 존재" "고위험군 피해·사망 최소화는 숙제…2차파도 대비 의료체계 정비 검토" 정부는 8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째 50명 안팎을 유지한 것과 관련, 긍정적인 신호라고 평가했다. 코로나19 확산 위험은 여전히 남아있다고 보고, 확진자가 다시 급증하는 '제2차 파도'에 대해서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

    한국경제 | 2020.04.08 12:21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