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OPEC+, 8월 원유감산량 하루 970만→850만대 감소 전망

    ... 8월 감산량 조정을 논의한다. 감산량은 기존 하루 970만배럴에서 770만배럴 수준까지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빠르게 퍼지면서 원유 수요가 급감, 유가가 폭락하자 OPEC+는 5~6월 산유량을 하루 970만배럴로 줄이기로 합의했다. 원래대로라면 7월부터 올해 말까지 감산량을 하루 770만배럴로 줄이기로 했지만 코로나19 장기화로 이들은 7월에도 같은 양으로 원유를 감산하기로 했다. 당장 8월부터는 하루 770만배럴로 ...

    한국경제 | 2020.07.15 22:57 | 이송렬

  • thumbnail
    예멘 후티반군 "사우디 아람코 석유시설 드론 공격했다" [선한결의 중동은지금]

    ... 맹주 격인 사우디는 예멘에서 예멘 정부를, 시아파 좌장을 자임하는 이란은 후티 반군을 지원했다. 일각에선 이같은 예멘 후티 반군의 공격이 계속돼 실제로 석유시설이 피격될 경우 유가가 출렁일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작년 사우디 아람코 석유시설이 드론 공격을 받은 뒤 사우디 산유량은 일시적으로 절반 가량 줄었다. 당시 국제 유가 벤치마크 격인 브렌트유 선물 가격은 배럴당 69달러 수준까지 올랐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13 17:51 | 선한결

  • thumbnail
    IEA "6월 세계 원유공급량, 9년만 최저" [원자재포커스]

    ... 보고서에서 이같이 밝혔다. IEA에 따르면 지난달 전세계 원유 공급량은 9년만의 최저치인 일평균 8690만배럴을 기록했다. IEA는 "OPEC+ 산유국들이 감산 합의를 대부분 준수하고, 미국과 캐나다 등에서도 각 기업이 산유량을 줄이면서 세계 석유 생산량이 지난 4월에 비해 하루 평균 1370만배럴 가까이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IEA에 따르면 지난달 OPEC+ 감산합의 준수율은 108%에 달했다. 사우디아라비아가 합의와는 별도로 100만배럴을 ...

    한국경제 | 2020.07.11 09:36 | 선한결

전체 뉴스

  • thumbnail
    이라크 "8∼9월 산유량 하루 40만 배럴 추가 감축"

    이흐산 압둘 잡바르 이라크 석유장관은 8, 9월 두 달 간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 합의로 할당된 감산량보다 하루 40만 배럴을 더 산유량을 줄이겠다고 7일(현지시간) 밝혔다. 잡바르 장관은 이날 사우디아라비아 석유장관과 함께 낸 공동 성명에서 "8, 9월 이라크의 감산량은 OPEC+ 합의에서 정한 하루 85만 배럴보다 40만 배럴이 추가될 것이다"라고 약속했다. 이어 "이라크는 OPEC+의 감산 합의를 100% 지키겠다"라고 ...

    한국경제 | 2020.08.07 19:20 | YONHAP

  • thumbnail
    OPEC+, 8월부터 예정대로 원유 감산량 줄이기로

    ...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수요 급감에 대응해 5∼7월 합의한 감산량 하루 970만 배럴보다 200만 배럴 적은 양이다. 수치상으로는 8월부터 OPEC+ 소속 산유국에서 공급되는 원유량이 하루 200만 배럴 늘어나는 셈이다. 이 산유량 증가분이 모두 국제 원유 시장에 공급되는 것은 아니지만, 하루 200만 배럴은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최근 보고서에서 예측한 올해 3분기 원유 수요량(하루 9천222만 배럴)의 22%에 해당한다. 사우디아라비아의 에너지장관 압둘아지즈 ...

    한국경제 | 2020.07.16 14:42 | YONHAP

  • thumbnail
    OPEC+, 8월부터 원유 감산량 예정대로 줄일듯

    ...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는 15일(현지시간) 화상으로 장관급 회의를 열어 8월 감산량 조정을 논의한다. OPEC+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원유 수요가 급감해 유가가 폭락하자 5∼6월 산유량을 하루 970만 배럴 줄이기로 합의해 이를 이행, 유가를 끌어올렸다. 이들은 지난달 다시 모여 7월에도 같은 양으로 원유를 감산하기로 합의하고 이를 이행 중이다. 애초 OPEC+는 7월부터 올해 말까지 감산량을 하루 770만 배럴로 ...

    한국경제 | 2020.07.15 22:35 | YONHAP

사전

브렌트유전 [Brebt Oilfield] 경제용어사전

"영국령의 북해의 북위 61°05', 동 1°40' 부근에 위치하는 영국령의 최대 유전인 브렌트 유전에서 생산되는 원유. 1970년 쉘 (Shell), 엑슨 (Exxon)이 브렌트 유전을 발견한 후 1976년 11월에 생산을 개시했다. 원유 비중 36∼38.5° API. 황분 0.11∼0.36%. 유럽과 아프리카 지역에서거래되는 원유 가격의 기준 유종이 된다. 산유량은 하루 약 75만배럴에달한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