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취재수첩] '삼바 사태' 자충수 둔 금감원

    ... 10시16분께 기자에게 금융감독원에서 보낸 한 통의 문자메시지가 도착했다.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가 전날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관련 재감리 결정을 내린 것에 대해 이날 오전 11시로 예정돼 있던 백브리핑을 취소한다는 내용이었다. 금감원 ... 분식회계 판정을 무리하게 밀어붙이면서 자충수를 둔 결과”라고 지적했다. 무슨 얘기일까. 금감원은 2015년 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바이오에피스를 종속회사에서 관계회사로 변경하면서 기업 가치를 고의로 부풀렸다고 주장해 왔다. 하지만 2012~2014년 ...

    한국경제 | 2018.07.17 00:08 | 강경민

  • [마켓인사이트][티 타임]정치논리에 휘둘린 삼바 사태

    ...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이해관계자 모두가 납득할 수 있는 균형된 결론을 내리겠다.” 지난 달 7일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혐의의 제재 수위를 결정하는 증권선물위원회를 시작하며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증권선물위원장)은 이 같이 발언했다. 그로부터 한 달 여 뒤인 지난 12일 증선위삼성바이오로직스에 ‘고의적 공시 누락’혐의로 회사와 대표이사를 검찰 고발하는 중징계를 내렸다. 핵심쟁점인 분식회계 ...

    마켓인사이트 | 2018.07.15 20:33

  • thumbnail
    상장 前 공시 누락에 중징계… 정치 논리 휘둘린 '삼바 사태'

    ... 것에 기업들은 큰 충격을 받고 있다. 기업들이 받은 충격과 별개로 이 건에 연관된 이해 당사자들은 “증선위가 묘수를 냈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증선위는 우선 시가총액 26조5983억원짜리 대형주인 삼성바이오로직스의 ... 결론이 나기도 전에 감리위원들을 ‘예비 피의자’로 검찰에 고발하는 코미디 같은 일도 벌어졌다. 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그룹 계열사가 아니었다면 벌어지지 않았을 일이라는 게 금융투자업계 안팎의 시각이다. ‘금융감독기구 ...

    한국경제 | 2018.07.15 18:25 | 하수정

전체 뉴스

  • thumbnail
    금감원, 삼성바이오로직스 재감리 증선위 요구 수용키로

    금감원이 증권선물위원회가 제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재감리를 수용하기로 했다. 13일 금융감독원 관계자에 따르면 금감원은 증선위의 재감리 요구를 수용하고 향후 감리 절차 등을 결정하기로 방침을 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증선위가 금감원 감리조치안을 심의 후 재감리를 요청한 선례가 없어 금감원의 당혹스러운 분위기가 감지됐지만 결국 수용하기로 결정한 것. 이날 오전 금감원은 삼바 재감리 관련 입장을 내고 “금감원은 증선위 결정 내용을 존중한다”며 “투자주식 ...

    조세일보 | 2018.07.13 16:38

  • thumbnail
    금감원 “삼성바이오 재감리, 증선위 요구 면밀 검토해 결정할 것”

    금감원이 증권선물위원회 결정으로 보류된 삼성바이오로직스(이하 삼바) 투자주식 임의평가 사안과 관련 증선위 요구사항을 면밀히 검토해 구체적 방안을 결정하기로 했다. 금융감독원은 13일 삼성바이오로직스 증선위 감리 결과 관련해 “지난 ... 담당임원 해임 권고, 감사인지정 3년의 징계를 내린바 있다. 하지만 금감원이 삼바가 회계처리를 임의 변경해 자회사인 삼성바이오에피스의 기업가치를 부풀렸다고 제기한 분식회계 의혹에 대해선 구체성 미흡을 들어 사안을 보류하고 금감원이 재감리를 ...

    조세일보 | 2018.07.13 11:50

  • thumbnail
    금감원 "증선위 '삼성바이오 재조사 명령' 존중…방안 내놓겠다"

    ... 했다는 금감원의 지적에 대해 판단을 유보했다. 금감원의 지적이 명확하지 않아 분식 회계 여부를 결정하지 못하겠다는 게 증선위의 입장이다. 당초 금감원은 삼성바이오로직스가 2015년 말 자회사인 삼성바이오에피스를 종속회사에서 관계회사로 변경한 것을 고의 분식회계로 지적했다. 2015년 갑자기 회계 변경을 할 이유가 없다는 점을 이유로 들었다. 그러나 증선위삼성바이오에피 설립 직후인 2012~2014년 회계처리에 대한 타당성도 같이 검토해야 한다며 금감원에 감리조치안 수정을 ...

    한국경제 | 2018.07.13 11:37 | 안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