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제2의 손연재 아닌 세계가 주목하는 선수 꿈꾸는 서고은

    ... 리듬체조를 이끌 차세대 유망주가 있을지에 대한 고민은 체조계는 물론 국민들의 마음도 무거웠다. 그러나 제2의 손연재가 당분간은 나오기 어려울 수도 있다는 모두의 걱정을 기우로 만든 선수가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서고은이다. 현재 서울문정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서은정은 최근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당당히 1위를 차지한 신예로 리듬체조계의 기대를 한몸에 받고 있다. 초등학교 2학년 때 리듬체조를 시작했다는 서고은은 키르기즈스탄과 우크라이나, 러시아에서 ...

    스타엔 | 2018.07.12 15:41

  • thumbnail
    [XP셔터스토리] '체조요정' 손연재 '갈라쇼에서 선보인 팔색조 매력'

    ... 으르렁~' ★ '탄성을 자아내는 판타스틱 연기' ★ '깜찍발랄 매력 선사한 클로징 공연' 한편, 이번 갈라쇼에서는 2016 리우 올림픽 체조 금메달 리스트인 마르가리타 마문을 비롯해 알렉산드라 솔다토바, 멜리티나 스타니우타, 카차리나 할카타, 크세니아 무스타파예바, 팀 이탈리아 등 최정상 선수들과 서고은, 심지은 등 한국 리듬체조의 미래를 이끌어갈 유망주들이 함께했다. kowel@xportsnews.com

    엑스포츠 | 2016.09.18 07:01

  • thumbnail
    '팔색 매력의 이틀' 풍성했던 체조요정의 한가위 선물 (종합)

    ... 정장과, 붉은색 셔츠를 입고 마이클 잭슨으로 완벽하게 변신해 팬들에게 무대 시작을 알렸다. 한국 리듬 체조의 미래를 짊어진 유망주들의 공연은 흥을 돋웠다. 군포리듬체조클럽의 앙증맞은 무대와 붉은색 드레스를 입은 국가대표 상비군 서고은(문정중3)의 정열적인 갈라가 무대를 채웠다. 곧바로 화면 속에서 보던 세계 정상급 선수들의 무대가 이어졌다. 스타니우타의 볼 루틴, 솔다토바의 후프 루틴, 그룹 이탈리아의 갈라는 관객들의 시선을 훔쳤다. 이후 손연재의 루틴이 시작됐다. ...

    엑스포츠 | 2016.09.17 19:29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