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서울대공원 50대 초반 남성 시신 발견…과천시, 18년만에 흉악범죄 발생

    경기도 과천시 서울대공원 인근에서 흉기로 훼손된 토막 시신이 발견돼 과천이 발칵 뒤집혔다. 과천에서 이런 흉악범죄가 발생한 것은 지난 2000년 아들의 노부모 토막살인 사건 이후 18년 만이다. 이번 범행이 과천이 아닌 다른 ... 아버지(59)와 어머니(50)를 둔기로 때려 살해한 뒤 시신을 여러 조각으로 토막 내 유기한 충격적인 사건이다. 서울의 한 명문대에 다니던 이씨는 학창시절부터 쌓인 부모에 대한 불만 때문에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

    한국경제 | 2018.08.20 13:36 | 강경주

  • thumbnail
    서울대공원 50대 초반 남성 '엽기살인'…최초 목격자가 전한 충격적 상황

    서울대공원에서 머리와 몸통 부분이 분리된 시신이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는 가운데 왜 범인이 행인이 많은 이 곳에 시신을 유기했는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경찰이 19일 발견된 시신의 신원을 확인한 결과 경기도에 거주하는 50대 초반 남성 A씨로 확인됐다. A 씨는 앞서 이날 오전 9시 40분께 과천동 서울대공원 장미의언덕 주차장 인근 도로 주변 수풀에서 머리와 몸통 부분이 분리된 시신으로 발견됐다. 시신을 처음 발견한 목격자는 서울대공원 직원으로 ...

    한국경제 | 2018.08.20 13:31 | 이미나

  • thumbnail
    서울대공원 50대 초반 남성 시신 '충격'…네티즌 "어제도 다녀왔는데"

    ... 수풀에서 머리와 몸통 부분이 분리된 시신이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다. 경찰이 신원을 확인한 결과 경기도에 거주하는 50대 초반 남성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 씨의 직업과 결혼 또는 동거인 여부, 최근 행적 등에 대해 조사해 최대한 빨리 ... 분리된 시신으로 발견됐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관계자는 이날 오전 9시 39분께 장미의언덕 주차장 주변을 지나던 서울대공원 직원이 머리와 몸통이 분리된 50대 초반 남성 시신을 발견한 후 경찰에 신고해 출동한 경찰이 인근에서 머리 부분을 ...

    한국경제 | 2018.08.20 07:20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서울대공원 시신 확인 어려워, 수사 난항

    서울대공원 근방에서 발견된 시신에 대한 검사가 늦어지고 있다. 지난 19일 과천 서울대공원 주차장 근방에서 신체가 훼손된 시신이 발견되어 경찰이 조사중 이다. 사건을 수사 중인 과천경찰서는 시신 부패로 인해 정확한 사인을 확인하기 ... 또한 시신을 훼손한 도구도 확인이 어려우며 단지 추가적인 훼손에 대해서는 사후에 손상이 있었던것으로 덧붙였다. 서울대공원 피해자는 50대 초반 경기도 거주의 남성으로 확인 됐다. 피해자의 휴대폰 내역과 여러 증언확인 결과 10일경쯤 변을 ...

    스타엔 | 2018.08.20 14:50

  • thumbnail
    서울대공원 50대 초반 남성 토막 시신 발견..경찰 수사 中

    서울대공원 주차장 인근에서 50대 남성의 시신이 심하게 훼손된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9일 경기 과천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40분쯤 과천동 서울대공원 장미의언덕 주차장 인근 도로 주변 수풀에서 서울대공원 ... 소지품이 나오지 않아 시신의 신원을 바로 알 수 없었지만, 지문 조회 등을 통해 확인한 결과 시신은 경기도에 거주하던 50대 초반 남성인 것으로 밝혀졌다. 한편 경찰은 A 씨의 직업과 결혼 또는 동거인 여부, 최근 행적 등에 대해 조사해 ...

    스타엔 | 2018.08.20 08: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