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대구로 간 '더골프쇼' 할인 큰잔치…"최대 70% 할인…올 마지막 득템 찬스"

    ... 레드 고반발 드라이버를 35만원 할인한 55만원에 선보였다. 600만원짜리 마제스티 프레스티지오 신상품 아이언 세트 정품은 480만원에, 젝시오 여성용 드라이버 일본 정품은 52만원에 판다. 혼마 비즐 페어웨이 유틸리티는 절반 이하 ... 물품을 대상으로 최저 1000원부터 시작하는 경매 이벤트를 연다. 또 지난 수도권 행사에서 처음 선보인 제트원 3피스 골프공을 선착순으로 주중 50명, 주말 100명에게 1슬립씩 증정한다. 더골프쇼 밴드에 가입하기만 해도 볼마커를 ...

    한국경제 | 2019.12.12 17:54 | 이관우

  • thumbnail
    [동아시안컵] 한국, 약체 홍콩에 2-0 진땀승

    ... 황인범이었다. 황인범은 전반 추가시간에 패널티박스 바깥에서 얻은 프리킥 기회를 놓치지 않고 슛으로 연결했다. 후반전도 경기 양상은 비슷했다. 결정적인 기회가 몇 차례 있었지만, 마무리가 아쉬웠다. 좀처럼 터지지 않던 추가골은 후반 36분 세트피스 상황에서 나왔다. 황인범이 올린 코너킥을 김보경이 문전으로 밀어줬고 나상호가 헤딩슛으로 연결해 골망을 갈랐다. 2-0으로 경기가 마무리되며 한국은 승점 3점을 챙기며 대회를 출발했다. 또 이날 승리로 지난 10월 10일 월드컵 ...

    HEI | 2019.12.11 21:46 | 최민지

  • 최대 70% 할인 대구 골프 박람회 올 마지막 득템 기회

    ... 레드 고반발 드라이버를 35만원 할인한 55만원에 내놨다. 또 600만원짜리 마제스티 프레스티지오 싱상품 아이언 세트 정품을 480만원에, 젝시오 여성용 드라이버 일본 정품을 52만원에 판다. 혼마 비즐 페어웨이 유틸리티는 절반 이하 ... 대상으로 최저 1000원부터 시작하는 경매 이벤트를 연다. 또 지난 수도권 행사에서 처음 선보였던 제트원x더골프쇼 3피스 골프공을 선착순 관람객 대상 주중 50명, 주말 100명에게 1 슬립씩 증정할 예정이다. 더골프쇼 밴드만 가입해도 ...

    한국경제 | 2019.12.10 16:13 | 이관우

전체 뉴스

  • thumbnail
    무대 위 불멸의 마스터피스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

    ... Night)', '바램은 그것 뿐(All I Ask of You)' 등 앤드루 로이드 웨버의 매혹적인 선율의 명곡으로 풀어낸 <오페라의 유령>은 관객들을 황홀하고 신비한 세계로 인도한다. 이번 월드투어를 위해 새롭게 제작된 거대한 세트는 무대디자이너 마리아 비욘슨이 고증을 통해 완벽하게 재현한 파리 오페라 하우스와 화려한 의상이 쉴 새 없이 무대를 뒤덮고, 거대한 샹들리에가 무대로 곤두박질친다. 또한 무대를 가득 채운 자욱한 안개 사이로 유령과 크리스틴을 태운 ...

    Money | 2020.02.26 17:52

  • thumbnail
    수원, 시즌 첫 경기에서 고베에 0-1 석패…'역시 이니에스타'

    ... 경기여서 손발이 잘 맞지 않은 탓인지 골로 연결되지는 않았다. 특히 지난 시즌 정규리그 득점왕 타가트와 그에게 크로스를 배달해야 할 선수들의 호흡이 잘 맞지 않는 모습이 아쉬웠다. 고베는 이니에스타의 정교한 킥을 활용한 세트피스로 활로를 모색했다. 전반 33분 이니에스타의 프리킥에 이은 베르마엘렌의 문전 슈팅이 골대 위로 벗어났다. 후반 25분에는 이니에스타가 오른쪽에서 올린 프리킥 크로스를 니시 다이고가 문전에서 방향만 바꾸는 헤더로 마무리했으나 공은 ...

    한국경제 | 2020.02.19 21:36 | YONHAP

  • thumbnail
    맨유, 4위 첼시 잡고 챔스 티켓 정조준…5위 토트넘도 '방긋'

    ... 발재간을 부린 뒤 오른발 크로스를 올렸고, 문전으로 쇄도한 마르시알이 방향만 바꾸는 헤더로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21분에는 겨울 이적시장에서 합류한 브루노 페르난데스의 정확한 킥에 힘입어 추가 골을 뽑았다. 몇 차례 날카로운 세트피스로 첼시의 간담을 서늘하게 한 페르난데스는 후반 21분 코너킥으로 해리 매과이어의 헤더 추가 골을 도와 맨유 입단 첫 공격포인트를 올렸다. 패배 위기에 몰린 첼시는 후반 23분 골잡이 올리비에 지루를 투입하며 반전을 모색했지만 ...

    한국경제 | 2020.02.18 08: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