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포스트 코로나 (6)] 여행은 사실 당연한 게 아니었다

    ... 나는 친구를 방문하기 위해 부탄으로 갔다. 내가 탄 비행기는 부탄공항이 폐쇄되면서 인도 콜카타로 목적지가 바뀌었다. 나는 입국 비자를 가지고 있지 않았기 때문에 여권을 박탈당하고, 공항 호텔에 머물도록 명령받았다. 공항으로 다시 소환될 때까지 방에 머물러야만 했다. 나는 당시 휴대폰을 가지고 있지 않았다(그때는 휴대폰이 희귀하고 비쌌다). 인터넷도 없었다. 태어나서 처음으로 내가 어디에 있는지 아무도 몰랐다. 나는 이것을 이상적인 여행 시나리오라고 말하지 않을 ...

    한국경제 | 2020.04.04 08:00 | 안정락

  • thumbnail
    '전참시' 홍현희, 화려했던 과거 인기 고백…제이쓴 팩트체크 나서

    ...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98회에서는 투닥투닥 학창시절 인기 자랑 배틀을 펼치는 홍현희와 제이쓴, 매니저 박찬열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 과정에서 과거 팩트 체크를 위해 홍현희의 엄마까지 소환되는 사태까지 벌어졌다고 전해져, 웃음 폭탄을 예고한다. 이날 세 사람의 인기 자랑 배틀의 시작은 ‘화이트 데이’ 사탕 선물에서 비롯됐다. 제이쓴은 매니저로부터 사탕을 받은 홍현희에게 학창시절 인기가 어땠는지 물었다고. ...

    HEI | 2020.04.03 17:24 | 장지민

  • 검찰, '저축은행법 위반' 상상인그룹 본사 등 20여곳 압수수색

    ... 상상인그룹은 과거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의 사모펀드 관계사에 거액을 대출해준 것과 관련, 조 전 장관 측으로부터 대가를 바라고 대출을 진행한 것 아니냐는 의혹을 받기도 했다. 이번 압수수색은 조 전 장관의 사모펀드 의혹과는 직접 연결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날 확보한 압수물 분석을 마치는 대로 유선준 상상인그룹 대표의 재소환 및 구속영장 청구 여부 등을 검토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인혁 기자 twopeopl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3 15:55 | 이인혁

전체 뉴스

  • thumbnail
    '하이에나' 김혜수X주지훈 '송앤김' 나란히 해고 -> 지현준 사건 맡아

    ... 생각했어야 했다”고 가식을 떨었다. 이에 윤희재는 “변협에서 징계 내려오면 불복하고 이의신청 할 거다. 아버지 잘 회복하고 계신다. 회복 되시면 곧 법정에 서실 거다. 제가 변호를 맡을 거다. 대표님을 증인으로 소환할 거다. 준비하고 있어라”고 선전포고 했다. 부현아와 김창욱(현봉식 분),나이준(정지환 분) 은 윤희재와 정금자를 찾아와 하찬호 사건 조사를 이어갔다. 화이트호텔 회장은 아트스카이의 거래처 중 하나였다. 윤희재는 정금자에게 ...

    스타엔 | 2020.04.04 23:42

  • thumbnail
    검찰, 주말에도 조주빈 불러내 8차 조사…공모관계 수사 주력

    거제시청 공무원도 소환 검찰이 주말에도 성착취 동양상 등을 만들어 유포한 혐의를 받는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4)에 대한 조사를 이어갔다. 서울중앙지검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 태스크포스(총괄팀장 유현정 여성아동범죄조사부장)는 4일 오후 2시 조씨를 서울구치소에서 불러 조사를 진행 중이다. 지난달 25일 검찰에 송치된 이후 8차 소환 조사다. 조씨는 전날에도 오전 10시부터 오후 11시 30분까지 조사를 받았다. 검찰은 조씨를 ...

    한국경제 | 2020.04.04 17:12 | YONHAP

  • thumbnail
    [순간포착] 만우절에 홀연히 떠난 '나쁜 남자' 장궈룽

    ... 살았다. 이 새는 나는 것 외에는 알지 못했다. 새는 날다가 지치면 바람에 몸을 맡기고 잠이 들었다. 이 새가 땅에 몸이 닿은 날은 생애에 단 하루, 그 새가 죽는 날이다"(영화 '아비정전' 중) 매년 4월 1일만 되면 소환되는 홍콩 배우가 있다. 1980년대 홍콩 영화 전성기를 이끈 장궈룽(장국영)이다. 그는 이날 스스로 세상을 등졌다. 세월이 꽤 흘렀지만, 그가 떠났다는 사실은 지금도 거짓말 같다. 그날이 바로 만우절이었던 것처럼. 장궈룽은 2003년 ...

    한국경제 | 2020.04.04 07:00 | YONHAP

사전

주민소환 경제용어사전

주민들이 지방자치체제의 행정처분이나 결정에 심각한 문제점이 있다고 판단할 경우 단체장을 통제할 수 있는 제도이다. 일정한 절차를 거쳐 해당 지역의 단체장을 불러 문제 사안에 대한 설명을 들은 뒤 투표를 통해 단체장을 제재할 수 있다. 정치인에 대한 가장 확실하고 직접적인 통제수단으로 지자체장들의 독단적 행정운영과 비리 등 폐단을 막기 위한 것이 목적이다. 우리나라에서는 2007년 7월부터 실시됐다.

국민소환제 [recall] 경제용어사전

선거로 뽑은 국가기구의 공직자를 일정 수 국민들의 동의를 얻어 임기 만료 전에 해임을 청구할 수 있게 하는 제도. 국민파면 또는 국민해직이라고도 한다. 스위스 일부 지역과 일본 지자체 등에서 채택하고 있다. 지난 16대총선 당시 집권당인 열린우리당과 민주노동당이 공약사항으로 내세운 바 있으며 김재윤 의원이 개정안을 발의했으나 자동폐기됐다. 김 의원은 2008년12월 국민소환에 관한 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리콜제도 [recall system] 경제용어사전

회사 측이 제품의 결함을 발견하여 보상해 주는 소비자보호제도. 회사 측이 제품의 결함을 발견하여 생산일련번호를 추적·소환하여 해당부품을 점검·교환·수리해 주는 것을 소환수리제라고도 한다. 신문이나 방송 등을 통해 반드시 공개적으로 알려야 한다. 자동차나 비행기와 같이 인명과 직결되는 제품의 경우 많은 국가에서 리콜을 법제화하고 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