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영화음악' 지성 “조승우는 아름드리 나무, 나는 그 밑을 지나는 나그네”

    ... 데 힘든 점은 없었냐고 묻자 “하나도 힘든 게 없었다. 아침에 일어나 조깅하는 기분으로 촬영장에 나갔다”며 “평소 몸관리를 꾸준히 한 덕분인 것 같다”고 답했다. 함께 출연한 배우 조승우가 한 인터뷰에서 “축구로 치면 지성씨가 손흥민, 나는 박지성”이라고 말한 걸 알고 있냐고 하자 지성은 “조승우는 우리 작품의 아름드리 나무이고, 나는 그 나무의 커다란 그늘 밑을 지나는 나그네 같은 존재다”라며 재치있게 말했다. 그러면서 “승우 씨가 영화의 중심을 잘 잡아준 ...

    텐아시아 | 2018.09.18 09:37

  • thumbnail
    병역혜택 손흥민, 빅클럽들도 관심… "뮌헨이 눈여겨본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우승으로 '병역 리스크'를 해결한 손흥민(토트넘)의 주가가 예상대로 급상승하고 있다. '독일 명가' 바이에른 뮌헨이 날개 공격수 보강을 위한 손흥민을 지켜보기 시작했다는 기사도 나오기 시작했다. 이탈리아 축구전문매체인 칼치오 메르카토는 지난 12일 "2023년까지 토트넘과 계약된 손흥민이 바이에른 뮌헨의 시야에 들어왔다"라고 짧은 기사를 내보냈다. ...

    한국경제 | 2018.09.17 11:17 | YONHAP

  • thumbnail
    김구라가 김정은 김성주는 문재인..'공동공부구역' 南北을 다루다

    ... 든든하다”고 말했다. 김성주는 “김구라 씨는 제작진들이 원하는 역할을 120프로 해내는 MC다. 김구라 씨가 하는 멘트는 활어처럼 늘 살아 있고 나와는 성향도 역할도 명확히 다르다. 축구의 공격수와 수비수의 차이라고 생각한다. 그가 손흥민 이라면 나는 조현우”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두 MC는 프로그램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며 시청률 공약을 내걸었다. 김구라는 “시청률이 1%가 넘으면 다시 한번 포스터처럼 김정은 위원장 분장을 하고 방송을 진행하겠다. 분장을 하는 ...

    bntnews | 2018.09.17 09:59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