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금품 받았지만 대가성 없었다" 유재수, 반성커녕 항소

    '뇌물수수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유죄 판결을 받은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이 "대가성이 없었다"고 재차 주장하며 항소했다. 28일 법원에 따르면 유 전 부시장 측 변호인은 전날 서울동부지법에 ... 불복해 항소를 제기한지 하루만이다. 앞서 서울동부지법 형사합의11부(부장판사 손주철)는 지난 22일 뇌물수수, 수뢰후부정처사, 부정청탁및금품등수수의금지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유 전 부시장에게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

    한국경제 | 2020.05.28 11:30 | 김명일

  • thumbnail
    '조국이 감찰 무마' 유재수, 1심서 집행유예

    금융계 인사로부터 4000만원 이상의 금품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56·사진)이 1심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지난해 11월 구속 수감된 유 전 부시장은 6개월 만에 석방됐다. 서울동부지방법원 제11형사부(부장판사 손주철)는 22일 뇌물수수·수뢰 후 부정처사·청탁금지법 위반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된 유 전 부시장에게 징역 1년 6개월과 집행유예 3년, 벌금 9000만원을 ...

    한국경제 | 2020.05.22 17:14 | 최다은

  • thumbnail
    조국 일가 석방 이어 유재수 집유…'총선 승리의 힘' 與 발언 재조명

    금융위원회 금융정책국장 시절 감독 대상 업체들로부터 각종 금품을 받은 혐의가 인정돼 지난해 구속됐던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이 22일 집행유예로 풀려났다. 서울동부지법 형사합의11부(부장판사 손주철)는 이날 오전 10시 뇌물수수, 수뢰후부정처사, 부정청탁및금품등수수의금지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유 전 부시장에 대한 선고공판을 진행했다. 재판부는 "징역 1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한다"며 "벌금 9000만원을 ...

    한국경제 | 2020.05.22 14:42 | 김명일

전체 뉴스

  • thumbnail
    '수뢰 의혹' 송철호 캠프 선대본부장 구속영장 기각

    법원 "구속할 만큼 피의사실 소명됐다고 보기 부족하다" 지역 사업가로부터 수천만원대의 뒷돈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된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상임고문 김모(65) 씨가 29일 구속을 피했다. 금품을 제공한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울산지역 중고차매매업체 W사 대표 장모(62) 씨 역시 구속 위기를 벗어났다. 전날 김씨와 장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담당한 최창훈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0시30분께 "적법하게 ...

    한국경제 | 2020.05.29 01:00 | YONHAP

  • thumbnail
    '수뢰 의혹' 송철호 캠프 선대본부장 구속영장 기각

    법원 "구속할 만큼 피의사실 소명됐다고 보기 부족하다" 지역 사업가로부터 수천만원대의 뒷돈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된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상임고문 김모(65) 씨가 29일 구속을 피했다. 금품을 제공한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울산지역 중고차매매업체 W사 대표 장모(62) 씨 역시 구속 위기를 벗어났다. 전날 김씨와 장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담당한 최창훈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0시30분께 ...

    한국경제 | 2020.05.29 00:32 | YONHAP

  • thumbnail
    '뇌물수수 의혹' 송철호 선대본부장 구속심사…"모든 혐의 부인"

    검찰, 수뢰 정황 문자메시지 확인…변호인 "만난 시간 짧아 청탁 불가" 지역 사업가로부터 수천만원대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를 받는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상임고문 김모(65) 씨가 28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마쳤다. ... 서울중앙지법에서 최창훈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오후 3시 28분께부터 2시간 20분가량 진행된 영장 심사에서 김씨는 제기된 혐의를 모두 부인했다. 김씨는 금품을 제공한 혐의를 받는 울산지역 중고차매매업체 W사 대표 장모(62) 씨와 함께 출석했다. ...

    한국경제 | 2020.05.28 19:35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