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수사권 조정안' 입법 예고하자…경찰 "검찰개혁 취지 못 살려"

    검찰권 축소와 검경 관계 재정립을 골자로 한 검경 수사권 조정안이 입법예고됐다. 내년 1월 1일부터 시행된다. 그러나 구체적인 내용을 두고 검찰과 경찰 양쪽에서의 잡음이 잦아들지 않고 있다. 이르면 오는 10월 초 국무회의에서 확정되기 전까지 세부 내용을 두고 치열한 공방이 펼쳐질 전망이다. 법무부는 7일 검경 수사권 조정을 위한 개정 형사소송법과 검찰청법의 시행령을 입법예고했다고 발표했다. 조정안에 따라 검사의 직접 수사 개시 가능 범죄는 △4급 ...

    한국경제 | 2020.08.07 17:02 | 정지은/안효주

  • 검경 수사권 조정안에 검찰·경찰 모두 불만

    검찰권 축소와 검경 관계 재정립을 골자로 한 검경 수사권 조정안이 입법예고됐다. 내년 1월1일부터 시행되지만 구체적인 내용을 두고 검찰과 경찰 내부의 잡음은 잦아들지 않고 있다. 이르면 10월 초 국무회의에서 확정되기 전까지 세부 내용을 두고 치열한 공방이 펼쳐질 전망이다. 법무부는 7일 검경 수사권 조정을 위한 개정 형사소송법과 검찰청법의 대통령령을 7일 입법예고했다고 발표했다. 조정안에 따라 검사의 직접 수사 개시 가능 범죄는 △4급 이상 공직자 ...

    한국경제 | 2020.08.07 15:47 | 정지은/안효주

  • thumbnail
    경찰, '검경수사권 조정안' 입법예고에 우려 표명

    법무부가 7일 입법예고한 검·경 수사권 조정안에 대해 경찰이 우려를 표명하고 나섰다. 경찰은 “상호 협력하면서도 견제, 균형을 갖추도록 하겠다는 핵심 취지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경찰청은 7일 “이번 입법예고안은 형사소송법, 검찰청법 개정의 목적인 ‘검찰 개혁’이라는 취지를 제대로 살리지 못했다는 점에서 큰 우려를 표한다”는 내용의 입장문을 발표했다. 경찰은 ...

    한국경제 | 2020.08.07 11:22 | 정지은

전체 뉴스

  • thumbnail
    떠나는 검사장들 "기죽지 마라"…"지혜 모아 위기 극복" 당부(종합)

    ... 지적했다. 그러면서 "사건 하나를 했다고 기뻐할 게 아니고 개개의 사건에서 범죄의 동기와 범죄자의 처한 형편을 잘 살펴봐야 한다"며 "형편에 따라 검찰권을 유연하게 행사하는 게 실질적인 인권보장"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요즘 수사권 조정 등으로 검찰 조직원들의 사기가 떨어져 참으로 가슴 아프다"며 "너무 기죽지 말고 지금까지 국가 발전과 사회 안정에 기여한 자긍심을 잊지 말라"고 당부했다. 특수통으로 꼽히는 양 고검장은 2018년 강원랜드 의혹 특별수사단 ...

    한국경제 | 2020.08.07 17:56 | YONHAP

  • thumbnail
    경찰, 수사권조정 대통령령에 반발…"검찰에 3종 만능열쇠 부여"(종합)

    "검찰 개혁 취지 살리지 못해…입법예고 기간에 수정 위해 총력" 경찰이 검경 수사권 조정을 위한 형사소송법, 검찰청법 대통령령 제정안에 대해 "법 개정의 목적인 '검찰 개혁' 취지를 살리지 못했다"고 반발하고 나섰다. 경찰청은 법무부가 7일 입법 예고한 대통령령에 대해 이같이 밝히며 "입법 예고 기간 중 개정 법률의 취지가 제대로 구현될 수 있도록 수정하기 위해 총력·사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찰이 반발하는 부분은 크게 형사소송법 대통령령이 ...

    한국경제 | 2020.08.07 13:58 | YONHAP

  • thumbnail
    검찰 직접수사 축소…4급 이상 공무원·3천만원 이상 뇌물 등(종합)

    검경수사권 조정안 내년부터 시행…경찰에 보완수사 요구 절차 구체화 법무부 대통령령 입법예고 "직접수사 연간 5만여건→8천여건 이하 감소" 검찰권 축소를 골자로 하는 검경 수사권 조정안이 내년부터 시행된다. 검사의 직접 수사 개시 가능 범죄는 4급 이상의 공무원이나 3천만원 이상의 뇌물 등으로 한정된다. 법무부는 7일 수사권 개혁을 위한 개정 형사소송법과 검찰청법의 대통령령 등의 제정안을 마련해 입법 예고했다. 개정 법령은 내년 1월 1일부터 ...

    한국경제 | 2020.08.07 12:35 | YONHAP

사전

수사 개시·진행권 경제용어사전

범죄 혐의가 있다고 인식될 때 사법경찰관이 범인 및 범죄사실에 대해 수사를 개시·진행할 수 있는 권한. 검·경 합의에 따라 2011년 형사소송법에 명문화됐지만 경찰이 내사 중인 사건까지 검찰이 지휘하는 일이 반복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