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野 "임혜숙 뒤에 김정숙"…靑 "품격 지켜라" 강력 유감

    임혜숙 과학기술통신부 장관의 임명 배경에 문재인 대통령의 부인 김정숙 여사가 있다는 주장을 한 야당을 향해 청와대가 강하게 반박했다. 정만호 국민소통수석은 14일 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임 장관 후보자 임명 배경과 김 ... "제1야당 국회의원으로서 최소한의 품격을 지켜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황보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임 장관 임명 강행 뒤에는 영부인 김정숙 여사가 있다는 얘기도 나온다"며 "능력 부족과 도덕적 흠결에도 단지 여자라는 이유로 ...

    한국경제TV | 2021.05.14 20:07

  • thumbnail
    청와대, '김정숙 여사 배경설' 황보승희에 "최소한의 품격을"

    청와대는 14일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을 임명한 배경에 문재인 대통령의 부인인 김정숙 여사가 있다는 주장을 한 국민의힘 황보승희 의원에 대해 "근거없는 의혹제기를 한 것에 강력한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정만호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공지 메시지에서 이같이 언급한 뒤 "제1야당 국회의원으로서 최소한의 품격을 지켜주시길 바란다"고 비판했다. 황보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에서 "임 장관 임명 강행 뒤에는 영부인 김정숙 여사가 ...

    한국경제 | 2021.05.14 19:40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에 건의 쏟아낸 與지도부…"재정·소통 확대해야"

    ... 박완주 정책위의장 등 12명이, 청와대에서는 유영민 비서실장, 서훈 국가안보실장, 이호승 정책실장, 이철희 정무수석 등이 자리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부동산 문제, 인사청문회 등 굵직한 현안이 즐비한 ... 달라"고 했다. 재정의 역할 확대를 건의한 것이다. ◇ 가라앉은 청문정국…'소통확대' 건의도 당초 간담회에서 장관 후보자들의 거취 문제로 인해 잡음이 나오지 않겠느냐는 관측이 나왔다. 하지만 전날 박준영 전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가 ...

    한국경제 | 2021.05.14 18:19 | YONHAP

사전

서별관 회의 경제용어사전

거시금융 점검회의의 별칭으로 주요 경제·금융 현안을 논의하고 정책을 결정하는 자리다.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청와대 경제수석, 금융위원장, 금융감독원장, 한국은행 총재가 고정 멤버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