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감정 행간 읽을 줄 알아야 진정한 공연 번역"

    ... 알아야 한다”며 “작품 전체의 감정과 호흡을 잘게 해부한 다음 번역을 통해 살을 붙여 나가야 한다”고 설명했다. 그가 맡았던 작품은 20여 편에 달한다. 올해는 ‘그리스’ ‘시라노’ ‘스위니토드’ 등을 번역했다. 그는 미국에서 태어나 여덟 살까지 살아 영어에 능숙하다. 하지만 공연 번역엔 영어보다 ‘국어’가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똑같은 감정도 우리말로 ...

    한국경제 | 2019.08.25 17:56 | 김희경

  • [모바일한경] 유튜브, 인스타그램 쓰는 시니어들 등

    ▶유튜브, 인스타그램 쓰는 시니어들 ▶학년별로 다른 대학생 휴학 이유 ▶‘낭만 뮤지컬’의 진가 ‘시라노’ ▶추천 여행지, 싱가포르와 라오스

    한국경제 | 2019.08.23 17:23

  • thumbnail
    낭만 뮤지컬'의 진가 '시라노' 유료

    (김수정 한경 머니 기자) 2017년 국내 초연한 뮤지컬 <시라노>가 오는 8월 10일부터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개막한다. 올여름 가슴 설레는 로맨스에 빠지고 싶다면 화려한 배우들의 이 특별한 공연을 놓치지 말자. 뮤지컬<시라노>는 전 세계적으로 수많은 영화와 드라마 등의 모티브가 된 프랑스의 극작가 에드몽 로스탕의 희곡 <시라노 드 벨쥐락>(1897년)을 원작으로 하는 뮤지컬이다. 이 작품은 한국인이 가장 ...

    모바일한경 | 2019.08.23 14:01 | 한경 매거진

전체 뉴스

  • thumbnail
    불꽃 같던 고흐의 삶을 무대로, 뮤지컬 <빈센트 반 고흐>

    ... 전했다 . 신구의 조합 , 화려한 캐스팅 무엇보다 이번 시즌에는 더욱 강력해진 캐스팅이 눈길을 끈다 . 그림이 전부인 화가 빈센트 반 고흐 역에는 지난 시즌 깊은 울림이 있는 연기를 선보였던 이준혁과 뮤지컬 < 시라노 > 에서 열연을 펼쳐 올해 제 4 회 한국뮤지컬어워즈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조형균이 고흐로 다시 돌아온다 . 또한 뮤지컬 < 구내과병원 >·< 트레이스유 >, 연극 < 언체인 ...

    Money | 2020.01.22 10:08

  • thumbnail
    [인터뷰]배우 조형균 “함께 연기해서 즐거운 '좋은 사람' 되고파”

    ... < 빈센트 반 고흐 >, < 젊음의 행진 >, < 마마 , 돈크라이 >, < 더 데빌 >, < 헤드윅 >, < 아이 러브 유 >, < 시라노 >, < 그림자를 판 사나이 > 등 크고 작은 무대에 오르며 변화와 진화를 거듭하고 있다 . 그 결과 , 지난해부터 그는 배우 인생에서 결코 잊히지 않을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다 . 초연에 참여했던 ...

    Money | 2020.01.21 15:36

  • thumbnail
    뮤지컬 '호프' 제4회 한국뮤지컬어워즈 8관왕

    ... 생각한다"며 "앞으로 더 좋은 작품이 나와서 우리 모두에게 좋은 인상을 주고 위로와 기쁨이 됐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400석 이상 작품상은 '스위니토드', 400석 미만 작품상은 '아랑가'에 돌아갔다. 남자주연상은 '시라노' 조형균이 수상했다. 조형균은 "이 상이 무게가 되지 않고 주변 배우들에게 무한 긍정 에너지를 줄 수 있기를 바란다"며 "좋은 사람, 긍정 에너지를 주는 사람이 되겠다"고 했다. 남자조연상은 '엑스칼리버' 박강현, 여자조연상은 '호프' ...

    한국경제 | 2020.01.20 22:41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