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김해시 "롯데, 관광유통단지 빨리 지어달라"

    경남 김해시가 수년째 지지부진한 김해관광유통단지 공사를 조속히 해달라며 롯데그룹을 압박하고 나섰다. 김해시는 허성곤 시장 명의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강희태 롯데쇼핑 대표에게 김해관광유통단지를 빨리 준공해달라는 내용의 서한을 발송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시는 그동안 다양한 경로로 롯데 측에 김해관광유통단지 마무리를 촉구해 왔지만 사업이 계속 지지부진하자 시장 명의의 서한문을 보내게 됐다는 설명이다. 허 시장은 서한문에서 “김해관광유통단지 ...

    한국경제 | 2020.09.17 18:00 | 김해연

  • thumbnail
    굵직한 형사사건 수임 싹쓸이…'서초동의 김앤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안태근 전 법무부 검찰국장, 이재수 춘천시장 등은 각기 다른 범죄 혐의로 법정구속이나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았다가 기사회생했다. 결국 집행유예나 무죄, 직위유지 등이 확정됐기 때문이다. 이들은 변호인단을 법무법인 LKB파트너스로 바꾼 뒤 ‘뒤집기’에 성공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LKB파트너스는 최근 서초동에서 가장 ‘핫한’ 로펌 중 한 곳이다. 언론에 오르내리는 대형 형사사건을 대거 수임해 ...

    한국경제 | 2020.09.13 16:58 | 이인혁

  • thumbnail
    3주째 日 머무는 신동빈, '한·일 셔틀경영' 준비하나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사진)이 일본에서 한 달 가까이 머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고(故) 신격호 명예회장에 이어 한·일 ‘셔틀 경영’을 준비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2일 롯데그룹 관계자는 “신 회장이 지난 10일께부터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집무실에 출근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신 회장은 지난달 13일 경영진 교체를 위한 긴급 이사회가 열리기 전 일본으로 출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20.09.02 17:27 | 박동휘

전체 뉴스

  • thumbnail
    [고침] 지방(김해시 "지지부진 관광유통단지 전국체전 앞…)

    ...해시 "지지부진 관광유통단지 전국체전 전까지 준공해야" 허성곤 시장, 롯데그룹 회장·롯데쇼핑 대표이사에 서한문 발송 경남 김해시가 16일 오랫동안 진척이 없는 김해관광유통단지를 빨리 준공해달라고 허성곤 시장 명의의 서한문을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강희태 롯데쇼핑 대표이사에게 각각 보냈다. 허 시장은 서한문에서 "김해관광유통단지 3단계 착공신고일로부터 4년이 지난 지금도 주요시설 공정이 늦어 사업을 추진하려는 진정성에 의문이 생길 수밖에 없다"며 "부득이 건축 허가 ...

    한국경제 | 2020.09.16 19:12 | YONHAP

  • thumbnail
    이낙연, 스가와 촘촘한 관계망…"한사람 건너 대화 가능"

    ... 꼽히는 가와무라 다케오(河村建夫) 일한의원연맹 간사장은 이 대표와 언제든지 통화할 정도로 가까운 사이라고 한다. 스가 장관의 아키타(秋田)현 고향 친구인 사토 야스히로(佐藤康博) 미즈호금융그룹 회장, 스가 장관과 친분이 두터운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도 모두 이 대표와 한일 현안 등에 대해 편하게 논의하는 사이다. 민주당 관계자는 15일 "이 대표와 스가 장관의 관계를 한마디로 정의하자면 '한 사람 건너 곧바로 대화가 가능한 사이'"라며 "스가 장관 주변에 친한파가 ...

    한국경제 | 2020.09.15 11:42 | YONHAP

  • thumbnail
    '재벌가 분쟁 전문' 로펌 선임한 한국타이어 장남

    ... 기록 등을 종합해 결론을 내리게 된다. 성년 후견 제도는 장애·질병·고령으로 인한 의사 무능력자를 보호하는 취지의 제도지만 재계에서는 가족 간 재산 분할을 놓고 다툼을 벌이는 데 핵심 무기로 자주 등장한다. 롯데그룹이 대표적이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 간 경영권 분쟁 과정에서 고(故) 신격호 전 명예회장의 정신 건강을 둘러싸고 논란이 일자 2015년 12월 신 전 명예회장의 넷째 동생 신정숙 씨가 법원에 오빠의 성년 후견 지정을 요청하며 ...

    한경Business | 2020.09.07 11:53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