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3억대 서울 새 아파트 분양…올 연말 알짜 '신혼희망타운' 노려라

    ... 신혼희망타운은 269가구 모집에 5610명이 몰려 평균 21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난해 말 ‘1호 희망타운’으로 공급됐던 위례신도시는 54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그러나 주택형별로 따져보면 다소 온도차가 ... 더 몰렸다. 당첨 확률을 높이기 위해선 소형 면적대와 비인기 주택형을 노릴 필요가 있다는 계산이 나온다. 양원 희망타운에선 전용 55㎡A형이 24 대 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침실 세 칸과 거실이 한쪽 벽으로 배치된 4베이 ...

    한국경제 | 2019.10.23 16:08 | 전형진

  • thumbnail
    [현장+] 서울 공공택지 양원지구, 무주택자들의 '로또'될까

    ... 흔치 않게 수십 년간 개발제한구역으로 묶여 녹지가 잘 보존됐고, 앞으로의 교통 인프라가 기대되서다. 중랑구 신내동 일대 34만5291㎡ 면적에 조성되는 양원지구는 아파트와 주상복한 단지 등 총 3136가구가 조성될 예정이다. 신혼희망타운도 계획됐다. 중랑 캠핑숲, 봉화산, 구릉산, 불암산 등 숲들이 주변에 많다. 양원지구에서 이용할 수 있는 신내역은 현재 경춘선의 역사인데, 청량리역과 신내역을 잇는 면목선 사업이 추진중이다. 사업이 가시화되면 신내역은 경춘선, 6호선, ...

    한국경제 | 2019.03.27 07:40 | 김하나

  • thumbnail
    거래 끊긴 부동산 시장, '분양가 상한제'는 통할까

    ... '신내역 금강펜테리움 센트럴파크'를 분양한다. 전용면적 79~84㎡의 490가구 규모다. 상반기 중에는 신혼희망타운이 S2블록에 총 385가구 규모로 들어설 예정이다. 흔치 않게 서울에 들어서는 신혼희망타운이다. C1블록(218가구)은 ... 예정이다. 서울과 하남, 성남 등 3개 지역에 걸쳐 들어선다. 같은 무주택자라도 자신의 주소지에 따라 준비해야할 조건과 당첨확률이 달라진다. 송파구는 청약 물량의 50%를 서울 1년 이상 거주자에게 우선 배정한다. 나머지는 서울 1년 ...

    한국경제 | 2019.03.12 09:07 | 김하나

전체 뉴스

  • 청년 '토털케어' 구상…신도시 패러다임 바꾸는 '정책大전환'

    ... '정책 대전환'으로 평가된다. 단순한 '주택공급'의 기능을 넘어 청년·신혼부부가 일과 생활을 병행하면서 부닥치는 문제를 '토탈케어' 하는 정책 수단으로서 신도시를 활용하겠다는 ... 위한 도심 내 임대주택인 '행복주택'의 선호지역은 최고 500대 1의 경쟁률을 훌쩍 넘었다. 신혼특화형 분양형 주택인 '신혼희망타운'은 '로또 단지'라고 불리기도 했다. 단지 내 차별 ...

    한국경제 | 2019.11.13 06:01 | YONHAP

  • thumbnail
    참여연대 "3기 신도시, 장기공공 임대주택 공급 우선해야"

    ... 주거 정책을 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변호사는 "공공분양주택을 공급할 때는 환매 조건부나 토지임대부 방식을 적용해 투기대상이 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며 "신혼희망타운을 일반 분양하는 방식은 나중에 신혼부부 주택단지로 남아 있을 수 없으니 임대주택으로 공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재건축 시 용적률을 올려주는 대신 임대주택 공급을 의무화하는 것이 개발이익 환수의 가장 확실한...

    한국경제 | 2019.05.14 17:01 | YONHAP

  • thumbnail
    정부 '후분양' 본격화…2022년까지 공공분양 중 70%로 확대

    ... 분양하도록 하는 '후분양' 제도를 시행 중이다. 정부는 이와 함께 올해 총 10개 공공택지를 후분양 조건으로 공급할 계획이다. 지난해 4필지서 2.5배 수준으로 늘린 것이다. 후분양 택지는 이달부터 11월까지 안성 ... 오는 2020년 12월께 입주자 모집이 이뤄진다. 정부는 후분양 주택공급을 꾸준히 늘려 2022년까지 공공 분양(신혼희망타운, 주거환경개선작업 제외) 물량의 70%를 후분양으로 채울 계획이다. 지금까지 아파트 분양은 대체로 선분양 방식으로 ...

    한국경제 | 2019.04.23 16: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