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사우디 아람코 IPO 무산에… 한숨 돌린 한국 증시

    ... 국영기업인 아람코는 그동안 폐쇄적으로 운영돼 왔기 때문에 상장으로 경영정보가 낱낱이 공개되면 소송에 휘말릴 것이란 지적이 많았다. 아람코 상장이 국내 증시에 미칠 영향을 예의주시해 온 증권가는 안도하는 분위기다. 내년 5월 사우디와 아르헨티나의 MSCI 신흥국지수 편입을 앞둔 상황에서 아람코가 사우디 증시에 상장되면 한국을 이탈하는 외국인 자금 규모가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됐기 때문이다. MSCI 신흥국지수에 사우디와 아르헨티나가 편입되면 한국 비중은 기존 14.49%에서 ...

    한국경제 | 2018.09.19 17:49 | 오형주

  • thumbnail
    "통상 전면전이 '블랙스완' 부른다" vs "신흥국 위기 과장 말라"

    ... 중이어서 한시도 안심할 수 없다고 주장한다. 반면 대부분 전문가들은 글로벌 경제의 기둥인 미국이 흔들리지 않는 한 신흥국 위기가 전방위로 확산될 가능성이 낮다며 금융위기 발발 우려를 일축하고 있다. 금융위기론은 경제 체력이 약한 아르헨티나와 터키 등 일부 신흥국 위기를 과대 평가한 것이란 반론이다. ◆커지는 ‘금융위기 10년 주기설’ 월가에선 ‘금융위기 10년 주기설’이 점차 힘을 얻고 있다. 1997년 아시아 외환위기, 2008년 ...

    한국경제 | 2018.09.18 18:01 | 이현일

  • [사설] 커지는 글로벌 경제 경고음, 한국은 대비하고 있나

    ... 수출을 중단하는 방안을 준비 중이다. 라가르드 IMF 총재는 “무역 긴장이 고조되면서 먹구름이 짙어지고 있다”고 경고했다.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으로 촉발된 신흥국 위기 역시 잠잠해질 조짐이 보이지 않는다. 터키 아르헨티나 베네수엘라 브라질 인도네시아 인도 등의 통화가치가 급락을 거듭하고 있다. 1990년대 말 아시아 외환위기를 연상시킬 정도다. 10년 가까이 지속된 양적완화로 주식과 부동산 시장에 낀 거품 붕괴를 우려하는 목소리도 적지 않다. 로버트 ...

    한국경제 | 2018.09.18 17:55

전체 뉴스

  • thumbnail
    美 연준, 이번 주 금리 또 올릴 듯… 신흥국 '위태'

    ... 6%가량 높고, 미국 국채 2년물 금리는 2.8%를 돌파해 10년물 금리 수준에 근접하고 있다. 신흥시장에서는 이미 취약국가 중심으로 통화 불안이 확산하고 있다. MSCI 신흥시장 통화지수는 지난 6개월 새 13% 넘게 하락했다. 아르헨티나 페소화 가치는 올해 들어 반 토막 났고 터키 리라화 가치도 40%가량 폭락했다. 브라질 헤알, 남아프리카공화국 랜드, 인도 루피, 인도네시아 루피아 등의 가치 역시 급락했다. 이런 불안 때문에 글로벌 투자자들은 신흥시장에서 ...

    한국경제 | 2018.09.23 09:06 | YONHAP

  • thumbnail
    신흥국發 위기설 확산…JP모간운용의 전망은?

    신흥국발(發) 금융위기 우려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가브리엘라 산토스 JP모간자산운용 글로벌 전략 담당 본부장(executive director)은 '한경닷컴'과의 인터뷰에서 "터키·아르헨티나 등의 금융불안이 확산될 가능성은 낮다"고 밝혔다. 그는 "신흥국에 대한 투자심리가 올 들어 비관적으로 변했지만 장기 관점에서 여전히 유망한 시장"이라고 진단했다. 신흥국 투자심리 개선의 전제 ...

    한국경제 | 2018.09.21 11:44 | 오정민

  • thumbnail
    드림캐쳐, 현대인의 악몽·스트레스 정면돌파 할 新 걸그룹(종합)

    ... 시티’만의 이야기를 해석할 수 있는 힌트들이 숨어있다. 유현은 “뮤직비디오 이야기에서 내가 제일 나쁜 역할이다. 스타일리스트 실장님도 의상을 통해 표현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드림캐쳐는 그간 아르헨티나, 파나마, 콜롬비아, 페루, 일본, 베트남, 싱가폴 등 다양한 국가에서 해외 투어를 펼쳤다. 지유는 “지금까지 차츰 성장했지만 눈에 보이는 뚜렷한 성과가 없었다”며 이번 앨범을 통해서는 국내 음원 차트에 진입하고 싶다는 ...

    텐아시아 | 2018.09.20 17:26

사전

중국 사이버보안법 경제용어사전

... 아마존웹서비스(AWS)도 2017년 11월 중국사업부 자산을 매각하고 클라우드 시장에서 철수했다. 중국은 글로벌 기업들이 영업 활동의 일환으로 수집한 상업 데이터를 해외로 반출하는 것도 허가를 받도록 했다. 이에 미국 일본 유럽연합(EU) 통상 관료들은 2017년 12월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세계무역기구(WTO) 각료회의에서 특정 국가를 언급하지 않았지만 사실상 중국을 겨냥해 인터넷 규제와 보호주의적 산업정책을 규탄하는 성명까지 발표했다.

핑크 타이드 [pink tide] 경제용어사전

... 것을 가리킨다. 뉴욕타임스의 래리 로터가 2005년 처음 쓴 용어다. 그 출발은 1999년 집권한 베네수엘라의 우고 차베스다. 차베스는 세계 최대 석유매장량에 힘입어 오일머니를 뿌려대며 '좌파벨트'를 구축했다. 볼리바르식 사회주의와 아르헨티나 페론식 포퓰리즘의 결합이었다. 맹위를 떨치던 핑크 타이드가 차베스 사망(2013년) 이후 급속히 퇴조하고 있다. 엊그제 칠레 대통령 선거에서 중도우파 피녜라가 당선되면서 남미 우파정권이 7개국으로 늘어났다. 석유, 구리 등 원자재값 ...

파나마 페이퍼스 [Panama Papers] 경제용어사전

... 명단(300만명) 등이 포함됐다. 국제정치인 중에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측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처남,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의 아버지 등이 '파나마 페이퍼'에 연루됐다. 이외에도 마우리시오 마크리 아르헨티나 대통령, 시그뮌뒤르 다비드 귄뢰이그손 아이슬란드 총리, 페트로 포로셴코 우크라이나 대통령, 살만 빈 압둘아지즈 알사우드 사우디아라비아 국왕, 셰이크 하마드 빈 칼리파 알타니 전 카타르 국왕, 아야드 알라위 전 이라크 총리, 알리 아부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