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맨유, 본머스 5-2로 잡고 4연승…4위 첼시 추격 이어가

    ... 이로써 5위 맨유는 다음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 안정권인 4위에 있는 첼시와 승점 차를 2점으로 유지했다. 또 6위 울버햄프턴에 골 득실에서 앞서있던 맨유는 이 팀과의 격차를 승점 3점 차로 벌렸다. 울버햄프턴은 이날 아스널에 0-2로 졌다. 맨유는 정규리그에서 3연승,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전적까지 더하면 4연승을 기록했다. 전반 15분만에 주니어 스타니슬라스에 선제 실점한 맨유는 전반 29분 메이슨 그린우드가 페르난데스의 도움을 받아 골지역 ...

    한국경제 | 2020.07.05 09:00 | YONHAP

  • thumbnail
    'EPL 복귀하면 수수료 더'…아스널, 꼼수 계약으로 5천만원 벌금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아스널이 다른 리그로 이적한 선수들의 EPL 타구단 재이적을 막으려는 '꼼수 계약'을 맺어 벌금을 물게 됐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4일(한국시간) "국제축구연맹(FIFA)이 아스널의 과거 선수 이적 계약에서 관련 규정을 위반한 사실을 확인하고 3만4천파운드(약 5천만원)의 벌금을 부과했다"고 보도했다. 아스널은 2018년 소속 선수였던 추바 아크폼과 조엘 캠벨을 타 리그로 보내면서 이들이 EPL의 다른 ...

    한국경제 | 2020.07.04 10:01 | YONHAP

  • thumbnail
    오바메양, 아스널에 재계약 조건 제시 '3년+주급 25만파운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아스널의 '특급 골잡이' 피에르 에므리크 오바메양(31)이 '3년 계약+주급 25만파운드'의 재계약 조건을 제시했다. 축구전문 매체 ESPN FC는 4일(한국시간) "계약 종료를 1년 앞둔 오바메양이 아스널 잔류 의사를 밝히고 재계약 협상을 하고 있다"라며 "아스널은 아직 여름 이적 시장의 예산 규모를 결정하지 못하고 있지만 오바메양을 반드시 잡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오바메양이 내건 재계약 조건은 ...

    한국경제 | 2020.07.04 08: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