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色다른 아이폰11…야경 사진, 색감 살아있네

    ... 멋진 사진을 찍고 싶지만 너무 어두워 눈에 보이는 모습을 그대로 담기 어렵다. 애플 스마트폰 신제품 ‘아이폰11’의 카메라를 이용하면 이런 고민을 해결할 수 있다. 새로 적용한 머신러닝(기계학습) 기반의 ‘야간 ... 거의 없는 삼성전자의 ‘갤럭시 노트10’과 비교하면 아쉬운 부분이다. 무게도 더 늘었다. 아이폰 프로 맥스는 화면 크기가 같은 이전 제품 아이폰XS 맥스에 비해 무게가 18g 증가했다. 들었을 때 손목에 약간 ...

    한국경제 | 2019.11.11 16:03 | 최한종

  • thumbnail
    아이폰11 '잘나가네'... 혹평에도 첫날 개통량 전작 웃돌아

    25일 정식 출시된 아이폰11이 여러 혹평에도 불구하고 첫날 전작을 웃도는 개통량을 기록했다. 26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전날 시작된 아이폰11 시리즈의 개통량은 13만∼14만대로 추산된다. 이는 작년 11월 출시된 아이폰XS·XS맥스·아이폰XR 첫날 개통량(10만대 수준)과 비교하면 30% 이상 많은 수치다. 다만 8월 출시된 갤럭시노트10의 첫날 개통량(22만대 수준)과는 차이가 크게 난다. 전날 통신 3사 ...

    한국경제 | 2019.10.26 10:51

  • thumbnail
    아이폰11 국내서 공식 출시…"인덕션 디자인?…볼 만한데요"

    ... 함께 매장 문이 열렸다. 전날 저녁부터 줄을 선 대기자들이 직원과 하이파이브를 하며 입장했다. 이날 국내 출시된 아이폰11 시리즈(사진)를 가장 빨리 받게 된 사람들이다. 매장 앞에는 70여 명의 대기자가 몰려 있었다. 전날 오후 ... “애플스토어 앞 줄서기는 전자 제품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즐거운 놀이 문화”라고 했다. 전작인 아이폰XS가 나온 작년 11월에는 애플스토어 앞에서 200여 명이 기다렸다. 아이폰11 시리즈는 처음 공개했을 때만 해도 ...

    한국경제 | 2019.10.25 17:30 | 최한종

전체 뉴스

  • thumbnail
    아이폰11 첫날 개통량 13만∼14만대…전작보다 30% ↑

    25일 출시된 아이폰11 시리즈의 첫날 개통량이 전작인 아이폰XS·XR 시리즈보다 30%가량 높게 나타났다. 26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전날 시작된 아이폰11 시리즈의 개통량은 13만∼14만대로 추산된다. ... LG유플러스는 각 50명, 110명 순감했다. 애초 업계에서는 국내 5G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상황에서 아이폰11 시리즈가 LTE로만 나와 수요가 떨어질 것이라는 예상이 지배적이었다. 하지만 우선 미국, 일본 등 1차 출시국에서 ...

    한국경제 | 2019.10.26 09:20 | YONHAP

  • thumbnail
    아이폰11 오늘 출시…LTE폰 '예상외 선전' 이어갈까(종합)

    통신3사, 출시 행사서 '11' 강조 이벤트…공시지원금은 '찔끔' 20∼30대·아이폰 전작 구매한 '충성고객'이 예약구매 대부분 애플의 아이폰11 시리즈가 25일 국내에 출시됐다. 국내 프리미엄폰 시장이 5G 모델 위주로 ... 11(34.5%), 아이폰 11 Pro Max(20.8%) 순으로 예약구매 고객이 많았다. T월드다이렉트'에서 아이폰 11 시리즈를 예약 구매한 고객의 92.6%는 아이폰XS·XS 맥스, 아이폰X 등 아이폰 11 시리즈의 전작을 이용 ...

    한국경제 | 2019.10.25 09:31 | YONHAP

  • thumbnail
    "5G폰보다 LTE폰이 나아요"…아이폰11 출시일 애플스토어 '북적'

    작년 아이폰XS 출시때보다는 줄어…"온라인 픽업 활성화 결과" "요즘 너무 큰 스마트폰이 많은데 한 손에 들어오는 크기도 마음에 들고 업그레이드된 카메라도 기대돼요. " 아이폰11 시리즈가 국내에 출시된 2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애플 가로수길 앞부터 인근 상점까지 아이폰 신제품을 사려는 고객들이 줄을 지었다. 애플 스토어에서 가장 빨리 제품을 손에 넣기 위해 전날 오후 5시부터 늘어선 소비자 줄은 매장 개점 시간인 오전 8시에는 70여명까지 ...

    한국경제 | 2019.10.25 09: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