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안희정 '성폭행 혐의' 항소심, 비공개 진행 '왜?'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성폭행 혐의 항소심 재판은 비공개로 진행된다. 7일 서울고등법원 형사12부(재판장 홍동기)는 안희정 전 지사에 대한 업무상 위력에 의한 간음 등의 혐의 항소심 2차 공판준비기일을 진행했다. 준비기일은 본격적인 재판에 앞서 심리 계획을 조율하는 자리인 만큼 피고인인 안희정 전 지사는 출석 의무가 없어 참석하지 않았다. 이날 재판에 앞서 검찰은 "증거 신청과 관련해 피해자 사생활이나 2차 피해가 우려돼 비공개 재판을 ...

    한국경제 | 2018.12.07 17:25 | 김소연

  • thumbnail
    안희정 항소심 이번주 시작 … "자유의사 억압 안했다" 1심 무죄 뒤집힐까

    지위를 이용해 비서에게 성폭력을 가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항소심이 이번 주 시작된다. 25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12부(홍동기 부장판사)는 29일 오후 3시 30분 안 전 지사의 ... 할 만한 지위와 권세는 있으나 그것으로 김씨의 자유의사를 억압했다고 볼 증거는 부족하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검찰은 "명백하게 위력이 인정되고, 위력으로 간음한 것도 인정된다. 1심은 위력을 너무 좁게 해석한 것이며 대법원의 ...

    한국경제 | 2018.11.26 07:04 | 이미나

  • thumbnail
    침묵 깬 이해찬 "이재명 문제, 섣부른 결론 안돼"

    ... “언론에 보도된 것 중 사실과 사실이 아닌 게 혼재돼 있다”며 “사건 수사 과정과 검찰 송치 후 공소 과정, 법원 재판 과정을 보고 판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 측 핵심인사는 “민주당은 ... 없느냐’는 질문에도 제대로 된 답변을 내놓지 않았다. 과거 ‘속전속결’식으로 제명 조치한 안희정 전 충남지사와의 차이에 대해선 “안 전 지사는 본인이 잘못한 일에 대해 다 시인하고 사과해 논란의 여지가 ...

    한국경제 | 2018.11.23 17:45 | 배정철

전체 뉴스

  • thumbnail
    민주, 오늘 긴급 최고위서 이재명 징계 여부 논의

    검찰 기소에 따라 당 차원 조치…탈당 권고 관측도 더불어민주당은 11일 오후 국회에서 긴급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이재명 경기지사에 대한 징계 여부를 논의한다. 민주당 관계자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오늘 검찰이 ... 일각에서는 이 지사에 대한 탈당 권고 등 강력한 조치가 나올 수 있다는 관측도 제기된다. 민주당은 지난 3월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행 의혹이 제기된 직후 긴급 최고위를 열어 안 지사에 대한 출당과 제명 조치에 착수하기로 의결한 ...

    한국경제 | 2018.12.11 15:29 | YONHAP

  • thumbnail
    안희정 항소심 대부분 비공개로 진행하기로…내년 2월1일 선고

    ... 피고인 신문까지 모두 비공개 결정 지위를 이용해 비서에게 성폭력을 가한 혐의로 기소됐으나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안희정(54) 전 충남지사의 항소심 심리 과정 대부분이 비공개로 진행된다. 서울고법 형사12부(홍동기 부장판사)는 7일 ... 두 번째 공판준비기일을 열고 양측의 입장과 향후 심리 계획 등을 정리했다. 이날 공판준비절차가 시작되기에 앞서 검찰은 "오늘 제출되는 여러 물적·인적 증거들로 피해자의 사생활과 관련해 2차 피해가 발생할 수 ...

    한국경제 | 2018.12.07 16:31 | YONHAP

  • thumbnail
    안희정 항소심 시작…"1심 증거판단 미진" vs "타당한 판단"

    검찰, 피고인신문·비공개 재판 등 요청…'위력 여부·진술 신빙성' 공방 예고 안희정 측 "도덕적·정치적 비난 감수하지만 범죄 여부는 다른 문제" 지위를 이용해 비서에게 성폭력을 가한 혐의로 기소됐으나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항소심이 시작됐다. 정식 재판 절차를 시작하기 전인 준비기일이라 27분 만에 종료됐지만, 검찰과 변호인은 1심 판단을 ...

    한국경제 | 2018.11.29 16: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