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안희정 "합의에 의한 관계"… 홍준표 "성적 관계 자체가 잘못"

    자유한국당이 19일 성폭행 의혹을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지사를 향한 공세 수위를 다시 높였다. 안 전 지사가 “합의에 의한 관계였다”는 주장을 굽히지 않고 있는 데 대해 비난하고 나선 것이다. 홍준표 ... 일”이라고 지적했다.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충청도 현장에서는 마치 폭로자가 잘못한 것인 마냥 지역사회에 호도하는 문제도 있다”며 “미투는 사회적 대변혁의 물결로, 국회가 ...

    한국경제 | 2018.03.19 10:54 | 유승호

  • thumbnail
    '안희정 성폭행' 두번째 피해자, 검찰에 고소장 내

    안희정 전 충남지사(사진)로부터 성폭력 당했다고 두 번째로 폭로한 피해자가 14일 검찰에 안 전 지사를 고소했다. 두 번째 피해자 A 씨의 고소 대리인인 오선희·신윤경 변호사는 이날 오후 안 전 지사를 업무상 위력에 ... 혐의로 수사해달라는 내용의 고소장을 서울서부지검에 제출했다. 전 충남도 정무비서 김지은 씨에 이어 나타난 제2의 폭로자는 안 전 지사가 설립한 싱크탱크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직원이다. 그는 안 전 지사로부터 1년 넘게 ...

    한국경제 | 2018.03.14 15:15

  • thumbnail
    '안희정 성폭행' 두번째 피해자, 14일 검찰에 고소장 제출

    안희정 전 충남지사(사진)로부터 성폭력 당했다고 두번째로 폭로한 피해자가 14일 검찰에 안 전 지사를 고소한다. 이 여성을 법적으로 돕는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전성협)는 "14일 오후 3시30분 두번째 피해자의 고소장을 서부지검에 제출한다"며 "법률 대리를 맡은 오선희·신윤경 변호사가 제출할 것"이라고 13일 밝혔다. 전 충남도 정무비서 김지은 씨에 이어 나타난 제2의 폭로자는 안 전 지사가 설립한 ...

    한국경제 | 2018.03.14 08:42

전체 뉴스

  • thumbnail
    검찰, 안희정 집무실 이틀째 압수수색… 安, 이르면 주말 다시 출석

    "디지털 증거 추가 확보 차원"…오후 두번째 피해자 고소 예정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정무비서 성폭행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이틀째 도지사 집무실을 압수수색 했다. 검찰은 추가 피해자의 고소가 접수되면 ... 관사에서 폐쇄회로(CC)TV 영상과 각종 기록물 등을 확보했다. 김지은 씨는 지난해 6월부터 8개월 동안 4차례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지난 6일 검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검찰은 사안의 중대성과 피해자 의사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

    한국경제 | 2018.03.14 10: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