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사법부 정점 오른 김명수…2兆 사모펀드 굴린 박병무

    ... 시절 유신체제에 항거하다 유치장에 나란히 갇힌 경험도 있다. ‘법조인 가문’을 일궈 딸과 아들은 물론 사위와 며느리, 사돈이 모두 법조인이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권 남용의혹에 대해 지난해 6월 ... 검사’로 꼽힌다. 조양은·김태촌 같은 조직폭력배 두목들을 잡아넣었고, 2003년 당시 실세였던 안희정 전 충남지사와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 2004년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 2011년 이호진 태광그룹 회장 등의 구속을 ...

    한국경제 | 2019.02.12 18:53 | 안대규

  • thumbnail
    안희정 아들, 父 무죄 판결 후 SNS에 "상쾌" … '엄친아'에서 '철없는 아들'로

    수행비서 김지은 씨에게 성폭력을 행사한 혐의로 기소됐던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심 재판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가운데 아들 안모(26) 씨의 말 한마디가 세간의 도마 위에 올랐다. 안씨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람은 ... 충남도지사 직을 사퇴하고 민주당에서도 제명되는 등 5개월간 마음 고생한 끝에 '무죄' 판결을 받자 아들로서 소회를 남길 수 있다고 여겨지는 부분이다. 하지만 문제는 이 말 앞에 적혀진 '상쾌'라는 한 ...

    한국경제 | 2018.08.16 16:35 | 이미나

  • thumbnail
    문재인 대통령 당선 돕던 안희정 아들, 父 무죄 판결 후 경솔한 SNS로 뭇매

    수행비서 김지은 씨에게 성폭력을 행사한 혐의로 기소됐던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1심 재판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가운데 아들 안모(26) 씨가 SNS에 올린 '한 마디'가 논란이 되고 있다. 안씨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 충남도지사 직을 사퇴하고 민주당에서도 제명되는 등 5개월간 마음 고생한 끝에 '무죄' 판결을 받자 아들로서 소회를 남길 수 있다고 여겨지는 부분이다. 하지만 문제는 이 말 앞에 적혀진 '상쾌'라는 한 ...

    한국경제 | 2018.08.16 13:49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민주, '평화 드라이브'로 악재 돌파…"북미, 실질적 성과 낼 것"

    '손혜원·김경수·안희정 사태'에 곤혹…북미회담, 난국 타개 지렛대 될까 '김경수 구하기' 속도 조절론도…이해찬, 중진의원들 만류로 접견 연기 더불어민주당은 ... 한국당 대표 후보들은 27일 전당대회를 한다"며 "한쪽에서는 새 시대의 문을 열고, 시대의 지진아들은 과거의 문을 연다"고 적기도 했다. 한편, 당 일각에서는 김경수 경남지사에 대한 당 차원의 지원에서 ...

    한국경제 | 2019.02.07 11:38 | YONHAP

  • thumbnail
    안희정 아들 SNS글 논란에 신동욱, "상쾌…그 아버지에 그 아들 꼴"

    안희정 전 지사 아들의 논란이 된 SNS글에 대해 신동욱 총재가 비판했다. 공화당 신동욱 총재는 오늘(16일) 자신의 트위터에 "안희정 아들이 올린 SNS 글 논란..."상쾌", 그 아버지에 그 아들 꼴이고, 그 어머니에 그 아들 꼴이다"라고 시작되는 글을 올렸다. 이어 그는 "가족이 뭉쳐서 김지은 마타도어 꼴이고 조용한 가족 아니라 무서운 가족 꼴이다" 며 "얼굴에 철판 깐 꼴이고 ㅊㄸㅅㄴ 없는 꼴이다. 뻔뻔한 안희정 유전자 꼴. 김지은 응원한다"고 ...

    스타엔 | 2018.08.16 17:41

  • thumbnail
    "김지은, 안희정과 해외출장 무렵 힘들다고 호소"

    ... 없다' 安측 반박에 "연락방법은 정확히 기억 안나" 업무상 위력에 의한 간음 등 혐의로 기소된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제3회 공판기일이 참고인 증인신문으로 진행됐다.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조병구 부장판사) 심리로 ... 누나(김지은) 정보를 취합해야 할 것 같다'는 메시지를 받은 것이 계기가 됐다"며 "큰아들에게 전화했더니 (안 전 지사 아내) 민주원 여사가 받았다"고 증언했다. 이어 "민 여사는 '안희정이 ...

    한국경제 | 2018.07.09 13:36 | YONHAP